iBooks

최근 수정 시각:

  • 이 항목은 애플의 전자책 애플리케이션 및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습니다. 애플이 과거에 발매했던 노트북에 대해서는 아이북 항목을 참조하세요.


iBooks

파일:external/blog.iconfinder.com/ibooks.jpg

(좌) OS X 10.9 Mavericks에서의 iBooks 로고
(우) OS X 10.10 Yosemite에서부터의 변경된 iBooks 로고


http://images.apple.com/iphone-5s/specs/images/bia_ibooks_2x.jpg

iOS용 iBooks 아이콘

파일:attachment/아이북스/iCloud_hero.jpg

1. 개요2. 주요 특징

1. 개요[편집]

애플에서 내놓은 전자책 애플리케이션. 2010년 1월 27일 아이패드와 함께 발표되었으며 아이폰아이팟 터치용으로는 2010년 중순에 iOS 4 업데이트에 포함되어 출시되었다.

제조사가 만든 무료 애플리케이션임에도 불구하고 iOS 기기 구매시 기본으로 깔려 있는 앱은 아니기 때문에 앱스토어에서 따로 받아야 한다. iOS 8부터는 팟캐스트와 함께 기본 앱으로 탑재되어 있다. 필요없다면 지못미 EpubPDF 포맷을 읽을 수 있으며 아이북스 스토어에서 컨텐츠를 다운로드하거나 아이튠즈를 통해 갖고 있는 파일을 전송할 수 있다.

PDF 뷰어의 기능도 하기 때문에 별도의 뷰어 앱이 귀찮은 사람은 뷰어 앱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메일과 같은 기본 앱과도 연동이 된다.
PC상에서 이런저런 방법으로 전송한 PDF파일을 보관해둔 후, 필요할 때마다 간편하게 열어볼 수도 있으므로 업무용도로 사용하는 사람들에게도 은근히 편리하다.

2012년 1월에는 아이북스 2라는 이름으로 발표하며 변화를 꾀했다.[1] 디지털 교과서에 대한 전폭적인 지원을 하는 것이 특징이며, 애플이 디지털 교과서 시장에 선두로 나서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해석된다. 또한 누구라도 간단하게 iBooks용 교과서를 만들 수 있는 iBooks Author도 내놓았다.
특성상 할 수 있는 것은 더 많으면서도 디지털 교과서의 가격은 종이 교과서보다 훨씬 저렴하다. 교과서 출판사 입장에서도 재료나 인쇄, 제본 등이 필요하지 않으므로 환영하는 입장이다. 다만 교과서용으로 보기에는 아이패드의 기기값이 아직 부담스럽기 때문에 이는 시간이 해결해줄 것으로 보인다. 2012년 10월에 아이북스 3으로 업그레이드 하였다.

2012년 10월에 아이패드/4세대아이패드 미니를 발표하면서 아이북스 3을 내놓았다. 당연히 버전은 3.0이다. 주요 변경점으로 아이클라우드를 통해 구입한 책 목록을 한번에 확인 및 재다운로드할 수 있게 되었으며, 스크롤 보기를 지원한다. 책을 나무위키처럼 읽을 수 있다.

iOS 7 출시 이후 얼마 지나지 않아 스큐어모피즘을 제거한 새로운 디자인을 선보였으며 아이패드 에어아이패드 미니 2, 아이폰 5s의 64-bit에 최적화되었다. 책 목록이 뉴스스탠드 앱의 그것과 유사하게 생겼다. 다만 전자책 앱인 이상 책 목록과 몇몇 UI를 제외하면 컨텐츠 보는 방법은 크게 변하지 않았다.

2013년 10월 22일에 OS X 매버릭스가 공개되었고 OS X 전용 아이북스 앱이 생겼다. 역시 아이클라우드를 통해 다른 애플 기기와 실시간 동기화 된다.

2016년 3월 22일에 출시된 OS X 10.11.4 엘 캐피탄 iOS 9.3부터 아이북스 보관함에 저장된 PDF 파일을 아이클라우드를 통해 다른 애플 기기와도 공유할 수 있게 되었다.

2. 주요 특징[편집]

  • 단순한 전자책 기기가 아닌 iOS 기기라는 점이 십분 활용되어 다양한 인터페이스가 가능하다. 일단 가장 기본적인 책의 경우 페이지를 실제로 터치로 움직이거나, 스크롤 보기를 통해 웹페이지를 읽어내려가는 인터페이스가 지원된다. 이는 평범한 전자책 기기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기능이다.

  • 책장을 좌우로 넘겨보는 전자책 말고도 다양한 기능의 전자책을 제공할 수 있다. 책에 짧은 동영상이나 소리를 삽입할 수 있고 간단한 방식의 게임도 넣을 수 있다. 터치 조작을 통해 간단한 모의 실험도 가능할 정도. 또한 어떤 책은 마치 잡지나 팜플렛처럼 디자인되어 자유자재로 줌인, 줌아웃 또는 회전 기능도 지원한다.
    애플이 내놓은 iBooks Author는 복잡다양한 전자책을 만들 수 있는 아주 강력한 툴이며,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따라 여러 목적과 컨셉의 다양한 전자책을 제작할 수 있다. 무엇보다 무료다.

  • 글자 크기를 12단계 내에서 조절할 수 있고 폰트도 총 7가지 내에서 바꿀 수 있다. 원하는 단어와 페이지 번호를 검색할 수 있고 웹검색과 사전 기능이 지원된다. 또한 하이라이트/밑줄 기능이 있다. 그외에 책갈피 기능이 있으며 아이클라우드를 통해 연동된다.

  • 아이패드/3세대부터 2k 이상의 해상도를 지원함에 따라 매우 선명하게 텍스트를 읽을 수 있게 되어 실제 책을 읽는 느낌이 더 강해졌다. 아이폰의 경우 해상도가 껑충 뛴 아이폰 4부터 이미 적용된 부분이었다.

  • OS X 매버릭스의 기본 앱으로써 맥에서도 전자책 컨텐츠를 볼 수 있게 되었다.




[1] 실제로는 똑같은 이름의 iBooks 앱이 2.0으로 버전업이 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