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IS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일본의 락 밴드에 대한 내용은 Nothing's Carved In Stone 문서를, 해당 기관을 소재로 한 드라마에 대한 내용은 NCIS(드라마)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해군부

파일:나무위키+넘겨주기.png   관련 문서: CID, AFOSI, DCIS, CGIS


파일:600px-UnitedStatesNavalCriminalInvestigativeServiceSeal.jpg

1. 개요2. 역사3. 주요 부서4. 장비5. 대중 매체에서

1. 개요[편집]

NCIS, 미합중국 해군범죄수사국은 미국 국방부 해군부 직할 기관으로 미 해군과 미 해병대에 관련된 범죄수사, 방첩 및 대테러 업무 등을 담당하는 기관이다. 해군부 소속일 뿐 미 해군의 일부는 아니어서 해군 지휘 체계를 따르지 않는다. 직속상관은 해군부 장관.

옆 동네 AFOSI처럼 버지니아 주 콴티코의 해병기지(MCB Quantico)에 본부를 두고 있다. 직원은 현역, 예비역 장병 및 민간인을 합쳐 2500명 남짓인데 이중 90퍼센트가 민간인이다. 이러다 보니 군과 밀접하게 일하지만 군대 냄새는 거의 나지 않는다.

헌병 내에서 범죄수사까지 죄다 도맡는 한국군 출신들은 조금 이해하기 힘든 조직일 수도 있는데 미군은 각 군마다, 심지어 해안경비대까지 군 장병과 민간인으로 구성된 수사기관이 딸려 있으며 헌병도 범죄수사를 하긴 하지만 교통이나 경계근무 등을 중점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좀 더 자세히 말하자면 미 해군의 경우 국가안보, 테러, 간첩에 관련된 사안을 비롯한 중대한 범죄(felony)는 NCIS가 맡고 나머지 경범죄 수사와 경비 임무, 영창군교도소 근무는 헌병이 담당하는 식.

이렇게 헌병과 수사기관을 분리한 이유는 군의 지휘체계에서 벗어남으로써 수사의 독립성을 보장하고 또 민간인을 영입함으로써 우수한 인재 영입 루트를 넓게 유지해 수사관의 질을 끌어올리기 위함이다. 민간인이 군수사기관에서 근무하기 때문에 군의 폐쇄성을 견제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미 해군과 해병대가 전세계에 주둔하기 때문에 NCIS 역시 40개국에 요원들을 파견하고 있으며 함정에 파견되어 승선하고 있는 이들도 있다. Special Agent Afloat Program이라는 제도까지 마련해놨는데 바다 위를 떠다니는 함정의 특성상 외부로부터 고립되어 있기 때문에 일이 터지고 나서 승선하는데 시간이 너무 오래 걸려서[1] 미리 타있자는 취지. 항공모함 같은 대형 함정의 경우 규모가 크고 승선 인원도 수백 명을 우습게 넘기니 근무 난이도도 육상보다 죽어나면 죽어났지 편하진 않다.

해군 함정과 해군 / 해병대 항공기 및 기지 내에서 발생한 모든 사망사건은 NCIS가 수사하며 미 해군 헌병의 직무 수행 감독도 같이 하고 있다. 1997년부터는 방산비리 수사에도 박차를 가하는 상황. 해안경비대DEA가 감당을 못하자 최근에는 마약 단속에도 직접 뛰어들었다. 월가 점령 시위 당시에도 현장에서 모종의 공작을 하고 있었던 것이 FBI에 의해 공개되었다.팀킬 본인들은 팀이 아니라 경쟁자라고 생각 하는 것 같은데

2. 역사[편집]

ONI에서 파생된 조직이다. 과거 ONI가 담당하던 방첩, 대테러 임무와 수사를 전담할 부서가 필요해지면서 1966년 Naval Investigative Service라는 이름으로 ONI 내에 따로 살림을 차렸다. 1969년에는 요원들을 계약직에서 정식 공무원으로 신분전환해주었고 1970년대 초 항공모함 USS 인트레피드에 요원들을 처음 승선시키면서 승선요원 프로그램의 기틀을 닦았다. 최초의 여성요원도 이 시기에 탄생했다.

과거에는 ONI에서 신규 요원들을 훈련시켰으나 82년부터 FLETC에서 정식으로 체계적인 수사관 교육을 받게 되었다.

1993년 12월에는 두달 전 베이루트에서 있었던 해병기지 폭탄테러 같은 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대테러센터 ATAC(Navy Antiterrorist Alert Center)를 발족시켰다. 1987년 근무자가 간첩죄로 구속되는 사고가 있었지만 ATAC 자체는 괜찮게 일을 했으며 2002년 USS 콜 테러사건9.11 테러에 대처하기 위해 MTAC(Multiple Threat Alert Center)로 개편된다.

1991년 미 해군 최악의 흑역사인 테일후크 스캔들을 NCIS도 피해가지 못한 과거가 있다. 전신인 NIS가 수사에 착수했음에도 불구하고 모두 알다시피 테일후크 스캔들 관련자들의 형사처벌은 유야무야됐는데, 격분한 상원 군사위원장 샘 넌(Sam Nunn) 의원이 NIS를 ONI에서 끄집어내 NCIS로 전면개편시키는 초강수를 두었다.

이로 인해 수사 역량이 대대적으로 정비되었으며 소속도 미 해군의 일부인 ONI에서 해군부 직속으로 바뀌어 해군 제독들이 지휘권으로 찍어누르는 것도 불가능해졌다. NCIS의 구성원 90퍼센트가 민간인일 정도로 민간인 직원의 비율이 높은 것도 이때 NCIS가 폐쇄적인 군을 전혀 견제하지 못한다고 호되게 데였던 흔적. NCIS의 C에 해당하는 Criminal이 명칭에 포함된 것도 92년 해군부의 션 오키프(Sean O'Keefe) 차관이 범죄 근절 의지를 강조하기 위해 넣은 것이다. 기존의 국장이던 듀발 윌리엄스 2세(Duvall Williams Jr.) 소장[2]도 쫓겨났고 그때부턴 민간인이 국장에 보임되고 있다. 최초의 민간 국장은 시크릿 서비스 출신의 로이 네드로(Roy D. Nedrow).

테일후크 스캔들에서 정말 엉망진창인 모습을 보여줬지만 상급자들 그리고 구성원들의 의지와 노력으로 NCIS는 재기에 성공한다. 1999년에는 해병대의 수사기관인 USMC CID로부터 상당한 수사권을 이양받았고 2000년에는 의회로부터 요원들의 수사관(special agent) 지위에 대한 법적 보장도 받게 되면서 NCIS는 오늘날 드라마에서 묘사되는 위상을 갖추게 된다.

3. 주요 부서[편집]

  • 미제살인수사대(Cold Case Homicide Unit)

  • 대테러센터(Multiple Threat Alert Center)

  • 중범죄수사팀(Major Case Response Team)[3]

  • 운영지원과(Personnel Operations & Services Department)

  • 정보화지원실(Cyber support office)

  • 법의학분석과(Forensic Analysis)

  • 경호부(Protective Operations Division)

  • NCIS 경찰대(보안과)(NCIS Police & Security)

  • 특수기획실(Office of Special Projects)[4]


이외에 16개 지부가 있다.

4. 장비[편집]

요원들의 제식 총기는 SIG 사의 40구경 P229R DAKP239. 본인이 원한다면 다른 제조사 권총을 허가받고 쓸 수도 있다. 중화기는 거의 사용하지 않는데 이유는 NCIS가 수사를 한다면 그곳은 대부분 미군기지 내부일 것이고, 그런 곳에서 권총을 들이밀었는데도 제압이 안 될 정도로 강하게 저항하는 범죄자가 있다면 굳이 직접 제압하려고 애쓰지 말고 그냥 해군이나 해병대 헌병들을 부르면 된다. 그러면 순식간에 M4A1을 든 헌병들이 험비를 타고 들이닥쳐서 모든 것을 정리할 테니...

하지만 해외 파견자 등은 지원을 받을 상황이 아닌 경우 Mk.18 CQBR을 휴대하고 다닌다.

5. 대중 매체에서[편집]

FBI에 비해 영상매체화가 거의 안되는 편이었으나 CBS 에서 제작된 초인기 드라마 NCIS로 한방에 인지도 급상승 및 이미지 세탁 끝. 심지어 나무위키에서도 드라마 문서가 본 문서보다 먼저 생겼을 정도. 강직하면서도 발랄하고 유쾌한 성격의 요원들이 주인공으로 나오다 보니 기관 입장에서도 이미지 세탁 및 인지도를 올리는데 큰 공을 쌓은 셈이라 NCIS 다큐에 드라마 배우들이 나레이션을 맡기도 하고 실제 NCIS 요원이 뉴올리언스 스핀오프 제작에 자문역을 맡기도 했다.

방송 초반에는 "CSI랑 비슷한 건가요?"[5]라는 셀프디스를 시전하기도 했지만 시즌 15개를 거친 지금은 그런 건 없어졌다.

[1] 대테러임무 등은 사고가 안 난 평시에도 해야 되는 것이기도 하고.[2] 이 양반이 얼마나 국장 직위에 부적격한 인간이었는지는 테일후크 스캔들 문서 참고.[3] 드라마에서 깁스의 팀이 여기에 소속된다.[4] NCIS: LA의 주인공 팀이 여기에 소속돼 있다.[5] 첫회에서 깁스와 디노조를 상대하는 공항보안요원이 하는 말. 디노조는 여기에 "만약에 읽지를 못한다면 그러겠지"라고 중얼거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