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aF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유도.png   게임 제작사에 대해서는 Leaf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1. 개요2. 주요 곡 목록

1. 개요[편집]

홈페이지

BMS 제작자 출신 작곡가.

생년월일은 1994년 6월 18일.[1] 데뷔년도인 2011년 기준으론 꽤나 어린 나이의 BMS 작곡가이다.

곡들 상당수가 빠른 신스음으로 공격하는 성향을 가지고 있으며,[2] 그걸 이용한 난해한 박자와 음을 가진 곡이 상당히 많다. 다만 Calamity Fortune과 같이 상당히 덜 난해하고 신나는 분위기의 곡이나, Alice in Misanthrope -厭世アリス- 같은 카오스함을 줄인 곡도 있다.

BOF에서의 행적은 최하위권으로 데뷔해서 결국 역대 총점 1위라는 기록을 쓴 입지전적인 BMS 제작자라고 요약할 수 있다.[3] 총 5번[4] 참여하였으며, 2011년도와 2012년도에는 하위권을 맴돌던 작곡가였으나[5], 2012년에 열린 무명전 9회에서 I라는 곡으로 이전부터 다져왔던 난해한 박자와 음으로 자기만의 스타일을 만들었으며, 대회 결과 3위를 기록하며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그리고 BOF2013이 열리기 전 동방음탄유희5에서 Calamity Fortune도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렇게 기세를 타던 상황에서 BOF2013에 출품한 곡이 바로 Doppelganger로, 개인전 스코어 4위/중앙값 5위를 기록하게 된다. G2R2014에서는 역시 이전과 같은 분위기의 곡인 Poison AND÷OR Affection로 참여했으며 개인전 스코어 9위/중앙값 13위에 팀 총점 1위까지 기록한다.

다만 작곡가 본인은 2014년을 끝으로 이런 분위기의 곡은 제작이 어려워서 더 이상 만들 생각이 없다고 한다. 실제로 I, Doppelganger, Poison AND÷OR Affection을 공개 순서대로 놓고 보면 뒤로 갈 수록 곡의 분위기가 안정되고 있다. 그리고 그 여파로 작곡 스타일을 정리하기 위해서 인지 2015년에는 중소규모 대회에만 출전했다. 동방음탄유희라는 동방 프로젝트 수록곡을 리믹스하는 대회에 출품한 Wizdomiot은 LeaF의 대표곡인 Doppelganger나 I보다는 안정된 분위기를 보여주는 곡이다. BOF에는 1인팀으로 신청하긴 했지만 한곡도 내지 못했다.

BOFU2016에 다시 한번 1인팀으로 신청을 했다. BOF2013의 열풍을 다시 불러올수 있을지가 주목이 되었고, 결국 역대 개인 총점 1위, 역대 팀 총점 1위, 통산 3번째 1인팀 우승으로 숱한 기록들을 전부 갈아치우며 우승을 달성했다.

BGA는 Optie와 To7이 제작해준게 많다. Optie는 Aleph-0, I, Calamity Fortune. To7는 Doppelganger, ATHAZA, ◇スト등의 BGA를 맡아줬다.

2017년 초반기에 LeaF의 첫 앨범, Calamity Fortune, Doppelganger, Aleph-0 등의 곡이 수록되는 「Doppelganger」의 출시가 예정되었으나, 앨범의 준비가 늦어지고 BOFU2017 기간까지 겹치게 되어 10월이 되었음에도 출시 소식이 들리질 않고 있다.

2. 주요 곡 목록[편집]

2.1. BMS[편집]

2.2. 리듬 게임에 제공한 곡[편집]

2.2.1. 사운드 볼텍스[편집]

[1] 削除와는 출생일이 2주정도 차이난다.[2] Doppelganger, I, 音楽 - 壊音楽 mix -[3] nora2r과 비슷하다고 볼 수 있는데 둘 다 무명기간이 꽤 있었고 결국 BOF에서 중요한 기록을 작성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nora2r은 역대 유일한 비에이스 우승곡이라는 기록을 가지고 있다.[4] 2011 ~ 2014, 2016, 후술하지만 2015년에는 신청만 하고 참가하지 않았다.[5] 비슷한 시기에 열린 무명전 8회도 평균에 못 미치는 평가였다. 2011년도에는 총 370곡 중 324등에 위치했다.[6] BOFU2016의 우승곡이자 역대 BOF 총점 1위인 곡이다.[7] BOF2013의 보다는 평가가 안좋지만, 그래도 2년전과 비교하면 인생승리라고 생각될 정도로 엄청난 성과를 거둔 곡이다.[8] LeaF의 스타일이 본격적으로 나오기 시작한 곡으로, 제 9회 무명전에서 3위를 달성하며 LeaF의 이름을 알리게 해준 곡이다.[9] LeaF의 유일한 보컬곡으로, GENRE-SHUFFLE 2 출품곡이다. 이 곡 의외의 보컬곡이 있다면 수정 바람. 워낙 묻힌곡이여서 간과하기 쉬운 점인데 Wizdomiot이나 Alice in Misanthrope -厭世アリス-같은 곡들의 시조격으로 볼 수 있는 곡이기도 하다.[10]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곡 중 하나 자세한 내용은 BOFU2017 문서 참고[11] BOFU2017에 ユメミド라는 정체불명의 작곡가와 함께 출품되었는데, LeaF의 가명이거나 LeaF가 작곡에 적극적으로 개입한 신인으로 추측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