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FA U-20 월드컵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축구, 축구/대회, FIFA, 스포츠

파일:attachment/1000px-FIFA_Logo(2010).svg.png
FIFA 주관 대회

남자

WC

U-20

U-17

CONFED

CWC

풋살

비치사커

블루스타

여자

WWC

U-20 W

U-17 W

WCWC

e스포츠

e월드컵[1]

e클럽 월드컵

e네이션스컵

[1]일렉트로닉 아츠FIFA 시리즈 최신 버전으로 하는 엄연한 피파 주관 월드컵이다.



FIFA U-20 월드컵

파일:attachment/U20_World_Cup_trophy.jpg

정식 명칭

FIFA U-20 월드컵

영문 명칭

FIFA U-20 World Cup

창설 연도

1977년(월드 유스 챔피언십)
2005년 개칭 (U-20 월드컵)

참가 자격

FIFA 등록 축구 협회 U-20 대표팀 중 개최국 팀과
예선을 통과한 23개 팀

최근 우승팀

잉글랜드 (2017)

최다 우승팀

아르헨티나 (6회)

웹사이트

http://www.fifa.com/u20worldcup


1. 개요2. 연령제한3. 지역 예선4. 방식5. 현재 상황6. 역대 개최국 및 4강 진출팀7. 대한민국 참가기록8. 아시아 성적9. 이야깃거리

1. 개요[편집]

20세 미만의 남자 축구 선수들이 참가하는 FIFA 주관 국가 대항전이다. 초창기에는 FIFA 세계 청소년 축구 선수권 대회(FIFA World Youth Championship)라는 이름을 썼으며, 연령제한도 19세 미만였다. 월드컵이라는 명칭은 2007년 캐나다 대회부터 쓰고 있다. 연령 제한이 19세에서 20세로 상향 조정된 것은 1991년 대회때 부터이다.

1977년 코카콜라주최로 처음 시작되었으며 이후 홀수해마다 개최된다. 1981년 호주 대회부터 명실상부한 FIFA의 공식 대회로 자리매김 했다. 첫 대회는 튀니지에서 개최되었으며, 소련이 멕시코를 상대로 연장까지도 2:2로 균형을 유지하는 접전 끝에 승부차기에서 9:8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2017년 5월 20일에 한국에서 개최했다.

2. 연령제한[편집]

흔히 "만 20세 이하" 선수들이 참가한다고 말을 하는데, Under-20은 기본적으로는 20세 미만을 의미한다. 단, 대회가 열리는 해에 20번째 생일이 있는 선수들까지는 참여가 가능하므로 생일이 연초에 있는 선수들은 만 20세인 상태로 대회에 뛰게 되고, "20세 이하 월드컵"이라는 표현도 어느 정도는 일리가 있다. 2017년 대회규정을 예로 들면 1997년 1월 1일 출생 선수들부터 참여 가능하다. 즉 쉽게 말하면 한국 나이로 21세까지 참가 가능한 대회.

연령 하한선도 존재하는데 대회가 열리는 해에 만 16세가 되는 선수들부터 참여가 가능하다. 2017년 대회에는 2001년 12월 31일 출생한 선수들까지 참여 가능하다는 뜻이다.

3. 지역 예선[편집]

별도의 지역 예선은 없고 각 대륙별로 개최되는 20세 미만(혹은 19세 미만) 국가 대항전이 지역 예선의 역할을 대신한다. 1995년 카타르 대회까지는 16개 팀(개최국 포함)이 참가했으나, 1997년 말레이시아 대회부터 본선 진출 팀이 24개 팀(개최국 포함)으로 늘어났다.

다음은 지역 예선 역할을 하는 각 대륙별 대회이다.

※표시는 FIFA U-20 월드컵 개최 연도로부터 1년 전에 본선 진출팀이 결정된다. (2011년 기준)

4. 방식[편집]

1라운드는 조별 리그로 4개 팀씩 치러지며 그 후 싱글 엘리미네이션 토너먼트로 진행된다. 1995년까지는 각 조 1위팀과 2위팀이 8강에 진출하는 방식이었고, 1997년부터는 각 조 1위팀과 2위팀이 16강에 직행하고 각 조 3위팀 중에서 서로 승점과 골득실과 다득점 등을 비교해 상위 4팀이 추가로 16강에 진출하는 방식이다.

5. 현재 상황[편집]

이전 대회: 2015년 FIFA U-20 월드컵 (뉴질랜드)
현재 대회: 2017년 FIFA U-20 월드컵 (대한민국)
다음 대회: 2019년 FIFA U-20 월드컵 (폴란드)

6. 역대 개최국 및 4강 진출팀[편집]

연도

개최국

우승

준우승

3위

4위

1977

튀니지

파일:소련 국기.png 소련

멕시코

브라질

우루과이

1979

일본

파일:아르헨티나 국기.png 아르헨티나

소련

우루과이

폴란드

1981

호주

파일:독일 국기.png 서독

카타르

루마니아

잉글랜드

1983

멕시코

파일:브라질 국기.png 브라질

아르헨티나

폴란드

대한민국

1985

소련

파일:브라질 국기.png 브라질

스페인

나이지리아

소련

1987

칠레

파일:유고슬라비아 사회주의 연방공화국 국기.png 유고슬라비아

서독

동독

칠레

1989

사우디아라비아

파일:포르투갈 국기.png 포르투갈

나이지리아

브라질

미국

1991

포르투갈

파일:포르투갈 국기.png 포르투갈

브라질

소련

호주

1993

호주

파일:브라질 국기.png 브라질

가나

잉글랜드

호주

1995

카타르

파일:아르헨티나 국기.png 아르헨티나

브라질

포르투갈

스페인

1997

말레이시아

파일:아르헨티나 국기.png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아일랜드

가나

1999

나이지리아

파일:스페인 국기.png 스페인

일본

말리

우루과이

2001

아르헨티나

파일:아르헨티나 국기.png 아르헨티나

가나

이집트

파라과이

2003

아랍에미리트

파일:브라질 국기.png 브라질

스페인

콜롬비아

아르헨티나

2005

네덜란드

파일:아르헨티나 국기.png 아르헨티나

나이지리아

브라질

모로코

2007

캐나다

파일:아르헨티나 국기.png 아르헨티나

체코

칠레

오스트리아

2009

이집트

파일:가나 국기.png 가나

브라질

헝가리

코스타리카

2011

콜롬비아

파일:브라질 국기.png 브라질

포르투갈

멕시코

프랑스

2013

터키

파일:프랑스 국기.png 프랑스

우루과이

가나

이라크

2015

뉴질랜드

파일:세르비아 국기.png 세르비아

브라질

말리

세네갈

2017

대한민국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잉글랜드

베네수엘라

이탈리아

우루과이

2019

폴란드

-

-

-

-


최다 우승팀은 아르헨티나로 모두 6회 우승했다.

7. 대한민국 참가기록[편집]

8. 아시아 성적[편집]

2017년 한국,사우디아라비아, 일본 16강 (이란, 베트남 1라운드 탈락)
2015년 우즈베키스탄 8강 (카타르,미얀마,북한 1라운드 탈락)
2013년 이라크 4강, 한국,우즈베키스탄 8강(호주 1라운드 탈락)
2011년 한국,사우디아라비아 16강(호주, 북한 1라운드 탈락)
2009년 한국,아랍에미리트 8강(호주 ,우즈베키스탄 1라운드 탈락- 2009년부터 호주가 아시안 축구연맹 소속)
2007년 일본 8강(한국,북한,요르단 1라운드 탈락)
2005년 시리아, 중국,일본 16강 (한국 1라운드 탈락)
2003년 한국,아랍에미리트 16강, 일본 8강(우즈베키스탄,사우디아라비아 1라운드 탈락)
2001년 중국 16강(이란,이라크, 일본 1라운드 탈락)
1999년 일본 2위 (한국,사우디아라비아,카자흐스탄 1라운드 탈락-카자흐스탄은 이때는 아시안 축구연맹 소속이었고 2001년부터는 유럽연맹 소속)
1997년 일본 8강,아랍에미리트 16강(1997년부터 참가국이 24개로 늘어남.종전에는 16개국. 중국,말레이시아, 한국 1라운드 탈락)
1995년 일본 8강 (시리아,카타르 1라운드 탈락)
1993년 아시아 모두 1라운드 탈락(한국.사우디아라비아)
1991년 남북 단일팀,시리아 8강
1989년 이라크 8강(사우디아라비아 1라운드 탈락)
1987년 아시아 1라운드 탈락(바레인,사우디아라비아)
1985년 중국 8강(지금의 16강, 사우디아라비아 1라운드 탈락)
1983년 한국 4강(중국 1라운드 탈락)
1981년 카타르 준우승(한국은 1라운드 탈락)
1979년 아시아 1라운드 탈락(한국,일본)
1977년 아시아 1라운드 탈락(이란,이라크)

1995년부터 2013년까지 아시아 나라는 1라운드 통과는 꼭 1나라씩 거두고 있다. 그러나 2015년 대회 아시아 4개 참가국이 초반부터 고전 중이며 3개 나라는 탈락이 확정되었고 우즈베키스탄이 유일하게 아시아 나라로 선전하며 8강까지 진출하며 최종순위 8위를 기록했다. 문제는 북한,미얀마, 카타르가 나란히 3전전패(이 3나라만 3전전패)를 거두며 사이좋게 각자 24위,23위,22위를 기록했다는 것... 2017년 대회는 한국,일본,사우디가 16강에 진출했으나 한국은 포르투갈에게 참패당하며 34년만에 4강 진출 개드립을 김치국 마시던 소리임을 입증했고 일본도 사우디도 16강에서 탈락했다.

9. 이야깃거리[편집]

  • 청소년 선수들이 참가하는 월드컵이다 보니 성인 선수들이 나이에 관계없이 참가하는 FIFA 월드컵과 비교해 이변이 잘 일어나는 편이다. 예를 들어, 1983년 멕시코 대회에서 한국이 4강에 진출한 일, 1981년 호주 대회에서 카타르가 준우승한 일, 1999년 나이지리아 대회에서 일본이 준우승한 일도 이변이다. 이라크도 2013년 대회에서 4강까지 진출했다.

  • 2007년 캐나다 대회까지만 해도 성인 월드컵처럼 우승은 언제나 유럽 아니면 남미였는데, 이 전통(?)은 2009년 이집트 대회에서 가나가 브라질을 꺾고 우승함으로써 깨졌다.여담인데 가나는 8강에서 홍명보가 이끌던 한국을 3:2로 이겼다.

  • 아시아로선 1999년 일본이 준우승한 뒤로 4강에 진출한 나라가 없었다가 2013년 이라크가 이 대회 처음으로 4강에 진출했다.공교롭게도 8강전 상대가 한국이라서 30년만에 4강 진출을 노렸던 한국이 이라크의 승부차기 제물이 되었다.한편 한국,이라크랑 아시아 나로 8강에 진출한 우즈베키스탄은 프랑스에게 8강에서 0-4로 대패했다.

  • 1991년 포르투갈 대회에서 한국은 '코리아'라는 이름으로 남북 단일팀을 구성하고 출전했다. 당시 8강까지 올랐지만, 정작 선수들은 그다지 친하게 지내지도 못하고 겉으로만 단일팀이었다고 한다. 당시 남한 선수가 김일성에 대해 언급했다가 북한 선수와 멱살잡이까지 한 일화도 있다. 관련 기사

  • 북한이 U-20 월드컵에 처음으로 진출한 것은 남북 단일팀으로 참가한 1991년 포르투갈 대회이다. 다만, 공식 기록상으로는 2007년 캐나다 대회에 참가한 것이 첫 참가로 되어 있다. 이는 남북 단일팀으로 참가한 것이, 행정적으로는 아시아 예선 1위였던, 대한민국(남한) 팀이 참가한 것으로 처리되었기 때문. 그리고 1983년 멕시코 대회는 본선 진출권을 얻었으나 징계를 받아 본선은 참가하지 못했다. 그 이유는 1982 뉴델리 아시안 게임 참조. 북한이 출전 자격을 박탈당하면서, 남한이 어부지리로 아시아 최종 예선에 나가서 세계 대회 출전권을 확보했고, 결국 박종환 감독이 이끈 남한 청소년 대표팀은 4강까지 진출하는 파란을 일으켰다.

  • 성인 월드컵에 단 한 번도 빠짐없이 참가한 브라질은 U-20 월드컵에서도 단골손님이다. 1979년 일본 대회와 2013년 터키 대회를 제외하고 모두 예선을 통과했으며 우승도 4번이나 했다. 1997년 말레이시아 대회 조예선에선 (대회 사상 한 경기 당) 최다 골이 터진 10:3(한국이 이 대패를 당했다) 경기를 비롯하여 3전전승으로 무려 15득점(3실점)을 기록했다. 16강에서도 벨기에를 10-0으로 이기며 최다득점 기록을 이어나가며 무려 4전전승 25득점 3실점을 기록했다. 그러나 이 대회에선 8강에서 아르헨티나에게 0-2로 패하며 탈락했고 아르헨티나가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한 아르헨티나는 6승 1패(조예선에서 호주에게 3-4로 졌다) 15득점 7실점을 기록했고 브라질은 25득점 5실점으로 최종 대회 순위 5위를 기록했다.

  • 아프리카팀들이 강세인 대회이기도 한데 우승한 팀은 가나뿐이지만 전체적으로 좋은 성적을 내면서 유럽 진출의 교두보로 삼는 대회이기도 하다. 1997년부터 참가국이 24개로 늘어난 뒤 아프리카 진출권은 4개 나라인데 2003,2007,2009,2015년까지 4개국 모두가 16강에 오르는 활약을 보여줬다. 문제는 아프리카 국가들이 호적 등록이 허술한 곳이 많아 선수의 나이를 속이고 출전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하다는 것. 이때문에 FIFA에서는 나이 사칭을 막기위해 온갖 방법을 동원하고 있지만 딱히 효과를 보지 못했다.

  • 남미도 강세를 보인다. 1999, 2003, 2005, 2007, 2009, 2013년까지 4개국 모두가 16강에 오른 바 있다여담으로 유럽은 6개국 진출팀 모두가 16강에 오른게 2015년이 처음이다. 2013년 터키 대회에서도 유럽 나라는 6개 나라가 16강에 올랐으나 터키가 개최국이기에 유럽은 7개국이 참가했고 잉글랜드가 1라운드에서 탈락했다.

  • 2005년 네덜란드 대회와 2007년 캐나다 대회의 우승팀이기도 한 아르헨티나는 2009년 남미 청소년 선수권 대회에서 결선 리그까지 갔다가 꼴찌를 하는 바람에 본선 진출에 실패해서 3연속 우승이 일찌감치 좌절됐다.

  • 아르헨티나는 이 대회에 참가 금지 조치를 한 번 받은 적 있다. 저 위에서 말한 코리아 팀(남북 단일팀)이 참가했던 1991년 포르투갈 대회에서 불미스러운 사건을 일으켰기 때문이었다. 당시 아르헨티나 청소년 대표팀에는 마라도나의 뒤를 이을 것으로 보이는 스타선수 '후안 에스나이더'가 참가하게 되어 멋진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되었으나 1차전인 코리아전에서 코리아 팀의 수비수 이임생이 경기 내내 에스나이더를 꽁꽁 묶는 플레이를 시전해서 제대로 된 플레이를 하지 못하고 후반 43분 조인철의 결승골로 패배하게 되자 홧김에 주심을 폭행하면서 판정에 대한 불만을 터뜨리는 소동을 일으켰다. 그냥 여기서 끝나면 좋으련만 2차전인 포르투갈전에선 동료 선수 2명이 퇴장되고 3점을 내리 실점한 뒤 자신도 같이 퇴장되자 성질이 뻗쳐서 또 주심을 폭행하려고 들면서 소란을 피우는 바람에 FIFA는 에스나이더에게 1년간 국제경기 참가 금지 징계를 내리고 아르헨티나 팀에게는 1992년 남미 U-20 예선(콜롬비아 개최)과 1993년 호주 대회 참가 금지 징계를 내렸다. 욱하는 성질 못 죽인 선배 때문에 후배들이 개고생

  •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르헨티나는 1995년과 1997년 대회를 아주 멋들어지게 싹쓸이해버리고 연속 우승을 차지해냈다. 후안 에스나이더 저 놈만 아니었으면 3연속 우승도 가능한 전력이었는데 아르헨티나의 입장으로서는 상당히 아쉬운 부분이었다. 특히 1993년에 아르헨티나 U-20팀은 그 득점기계로 유명한 에르난 크레스포를 보유한 팀이었다. 이래저래 실력은 최강, 운은 최악인 크레스포 안습.

  • 2013년 터키 대회는 14년만에 2번째로 유럽,남미,아시아,아프리카 나라가 하나씩 4강을 이룬 대회이다. 사상 처음으로 4대륙 나라가 하나씩 4강을 거둔 첫 대회는 1999년 나이지리아 대회. 참고로 두 대회 다 개최국은 4강에 오르지 못했다. 참고로 그 두 대회 모두 4강에 든 팀이 우루과이였는데 1999년에는 4위를, 2013년에는 준우승을 각각 차지했다.

  • 2017년 대회 개최지는 2013년 12월 5일 브라질에서 가지는 FIFA 총회에서 결정났다. 대회 유치에 나선 나라 중에 바로 한국도 있었다. 그 밖에 사우디아라비아, 멕시코, 영국, 프랑스이 개최에 나섰는데, 2013년 대회가 유럽터키에서 열린 통에 유럽은 불리하다는 평을 받고 있으며 사우디아라비아는 2003년 대회가 아랍에미리트에서 개최됐던 탓에 아랍권에서도 불리한 현황. 북중미도 캐나다가 2007년 대회를 개최한 탓에 오랫동안 개최를 하지 못했던 동아시아의 한국이 가장 유력한 상황이었다. 결국 총회에서 한국이 개최를 확정 지으면서 2001 컨퍼더레이션스컵 대회, 2002 한일 월드컵, 2007 U-17 월드컵에 이어 FIFA 주최대회를 모두 개최하게 되었다. 2002 한일월드컵 빼고 토너먼트에서 탈락했지만 2017년 U-20 월드컵에서는 1차전 기니를 3-0, 2차전 아르헨티나를 2-1로 이기면서 16강 진출을 조기 확정했다!! 관련기사

  • 디펜딩 챔피언이 지역예선에서 탈락해 본선에 진출을 못 하는 경우가 많은 대회이다. 1999년에 일본을 꺾고 우승한 스페인은 2001년 아르헨티나 대회에 나오지 못했다. 2007년에 우승한 아르헨티나, 2009년에 우승한 가나, 2011년에 우승한 브라질, 2013년에 우승한 프랑스, 2015년에 우승한 세르비아, 모두 그 다음 대회에는 본선에 진출하지 못했다. 반면 연속우승을 한 팀이 세 팀이 있는데 브라질은 1983년과 1985년에 연속우승을 차지했고, 포르투갈은 1989년과 1991년에 연속우승을 차지했으며, 아르헨티나는 1995년과 1997년, 2005년과 2007년에 두 번 연속우승을 했다. 참고로 브라질의 연속우승 엔트리에는 둥가, 호마리우, 베베투 등이 있었고, 포르투갈의 연속우승 엔트리에는 루이스 피구가 있었으며 아르헨티나의 연속우승 엔트리에는 후안 로만 리켈메, 킬리 곤살레스, 후안 파블로 소린, 아리엘 오르테가, 리오넬 메시, 앙헬 디 마리아, 세르히오 아게로, 하비에르 마스체라노 등이 있었다.

  • 2015년 대회는 결승에 처음 올라온 세르비아가 브라질을 연장전 끝에 이기고 처음으로 우승했다. 6번째 공동 최다우승을 노리던 브라질은 다음으로 우승기회를 넘겨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