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대 성인

최근 수정 시각:

분류

4大 聖人

파일:attachment/4대 성인/4saint.jpg
4대성인 미남 버전이라고 돌아다니는 짤. 나가노 츠요시의 그림이다. 왼쪽부터 소크라테스, 예수, 석가모니, 공자. F4?
현자타임 원본

1. 개요2. 기원3. 무의미한 논란4. 트리비아

1. 개요[편집]

공인된 것은 아니지만 보통 인류에게 지대한 영향을 끼치고 동양과 서양의 사상세계에 기반을 세운 4명의 성자와 현자들을 일컫는 말. 이견이 많지만 대개 석가모니, 공자, 소크라테스, 예수를 많이 꼽는다. 하지만 출처불명에 공신력이 있는 것도 아니라 논란이 많을 수밖에 없다. 굳이 특정 숫자에 집착하는 것도 의문이다.

생몰년대는 다음과 같다.

공자

BC 551 ~ BC 479

석가모니

BC 463 ~ BC 383과 BC 563 ~ BC 483의 두 가지 설이 있다.

소크라테스

BC 469 ~ BC 399

예수

BC 4 ~ AD 33

2. 기원[편집]

4대 성인이라는 말의 기원에 대해서 몇가지 설이 있는데 일본의 이노우에 엔료(1858~1919)라는 불교사상가가 최초로 예수, 붓다, 공자, 소크라테스를 가리켜 4대 성인이라 했다고 한다. 그런데 처음에 엔료가 뽑은 4대 성인에는 예수는 없고 대신 칸트가 있었다는 말도 있다. 이후 와츠지 테츠로(1889~1960)라는 윤리사상가에 의해 칸트가 예수로 교체되어 현재의 4대 성인으로 확정되었다고 한다.

한편 독일의 철학자 칼 야스퍼스가 쓴 책 《위대한 사상가들Die Groben Philosophen》에 소개된 4명의 사상가가 바로 붓다, 예수, 공자, 소크라테스라서 이 쪽이 기원이라는 말도 있다. 어쨌든 서양쪽에서는 쓰지 않는 말로 소크라테스 대신 무함마드가 들어가야 한다느니 하는 말은 우리나라나 일본 등 동양권에서나 있는 논쟁이다. 당연히 아랍쪽에서도 모르는 내용이라 태클걸 일도 없다. 실제로 구글에서 네 사람의 이름을 영어로 검색해보면 야스퍼스의 책만 주구장창 검색된다.(...) 서양에서 성인(Saint)이라고 하면 일반적으로 가톨릭의 성인들을 말하는 거고...

3. 무의미한 논란[편집]

이슬람무함마드가 들어가야 하느냐 소크라테스가 들어가야 하느냐 하는 논란이 많다. 일단 소크라테스가 들어가는 것이 정설로 여기지는 편이지만, 영향력으로 봤을 때 무함마드가 소크라테스보다 더 크고, 무엇보다도 앞의 3명과 마찬가지로 한 종교의 창시자에 가깝기 때문에 자료에 따라서는 무함마드가 들어가기도 하는 편이다[1].

그러나 아직까지는 소크라테스를 정설로 본다. 그리고 소크라테스는 비록 종교를 창시하지는 못했지만, 그를 기점으로 서양철학의 중심이 자연에서 인간으로 넘어오게 되었고, 그로써 2600년 서양철학사의 중심사상이라고 할 수있는 관념론의 사실상의 기원이 되었고[2], 따라서 그 영향력에서 결코 크게 뒤쳐지지 않는 편이다.그리고 지역별 시드배정상 즉 종교계에서의 석가모니예수의 위치를 철학계에서는 소크라테스가 차지하고 있는 셈.

무함마드는 침략전쟁을 일으킨 호전적인 성향이며 소아성애자이자 여성차별주의자이기에 도덕적 성품이 일반인 미만이라 넣을 수 없다는 서구중심적 혹은 이슬라모포비아적인 관점도 나오기는 한다. 그런데 뭐 기록을 보자면 다른 성인들도 나름 주먹떡에 일가견이 있는 양반들이었다. 석가모니는 술 취한 코끼리를 한손으로 집어 내던졌다거나[3], 공자는 무인의 아들로 태어나 2m가 넘는 키에 전차를 다룰 줄 아는 인재였다거나야오밍, 소크라테스는 3차례나 전쟁에 참여하고 그중 한번은 패주하는 전쟁에서 동료들을 모아 전열을 재정비해 희생자를 줄인 전적이 있다거나, 예수환전상과 그들을 보호하는 어깨들이 즐비한 가운데 채찍 하나 꼬나 쥐고 무쌍난무를 펼쳐 다 뒤집어엎었다거나.

여기서 예수기독교에서 대체로 삼위일체하느님으로 여겨지고, 석가모니 역시 인간이지만 동시에 열반에 든 부처님으로 여겨지며, 무함마드는 성인이라기보다는 마지막 선지자. 그러므로 진정한 의미의 성인은 공자 정도[4]. 소크라테스는 물론 플라톤, 아리스토텔레스로 이어지는 서양 철학의 시조라는 측면은 있지만 자기 스스로 남긴 가르침은 많지 않아서..

말이 나왔으니 이야기지만, 위에 언급된 사람들 중에, 생전에 정치 좀 해보려 애쓰던 사람이 많다.

도가 사상가인 노자가 거론되기도 한다. 또한 무신론적인 서양철학 애호가들은 인류사에 미친 영향력으로 볼 때 종교계 사람은 다 빼고 위대한 철학자만 넣어도 4명으로 모자란다고 하기도 한다.그리고 이공계에선 문과 다 빼고 과학자만 넣어도 차고 넘친다고 하겠지

그리고 중요한건 상술했듯이 이 모든 논의가 사실 다른 나라에선 별로 언급도 안되는 공신력 없는 공허한 논쟁이다.(...) 세계 4대 문명과 마찬가지로 작위적인 서열놀이에 가까우니 이 자체에 너무 신경쓸 필요는 없다.

4. 트리비아[편집]

우스갯소리로 4대 성인(星人)이라고 하여, 외계인 E, 외계인 Y, 외계인 A, 외계인 P를 일컫기도 한다.

2017 LOL Champions Korea Summer 후반기에 좋은 폼을 보인 미드라이너 갤주 폰리스도, BuDDha, 공잔, 소쿠로테스 넷을 모아 롤갤 4대 성인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1] '성인'이라는 단어 자체가 종교성을 품고 있기도 하고[2] 물론 가장 그 영향력이 컸던 철학자는 그의 제자인 플라톤이다.[3] 일국의 왕자였으니 군사교육은 필수적으로 받았을 것이다. 코끼리를 던지다니 그게 군사교육이나 무술로 되냐[4] 애초에 성인이란 말 자체가 동양산이고, 이런 측면을 고려했을 때 이런 거론은 세계 3대 뭐뭐, 4대 뭐뭐 따지기 좋아하는 일본에서 시작되었을 가능성이 높다. 5대 성인 거론은 없고, 3대 성인으로 무함마드와 소크라테스를 뺀 케이스는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