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A

최근 수정 시각:

1. 컴퓨터 하드웨어 3총사[편집]

90년대 말에서 2000년대 초 사이에, 대만의 A로 시작하는 세 회사가 대한민국의 PC 부품 시장을 장악했을 무렵에 만들어진 말이다.
이에 속하는 회사는 다음과 같다.
당시 대한민국 유통사의 영향력에 따른 것으로 볼 수 있는데 실제로 ASUS에 비하면 ABIT는 회사의 규모가 크지 않았으며, Aopen은 품질이 나머지 두 회사에 견주기에는 많이 모자랐다.


현재 이 회사 중 AOpen은 일찌감치 대한민국 시장에서 철수했으며 현재는 산업용 제품으로 주력상품을 옮겼으며, ABIT는 2008년 12월 31일자로 회사가 문을 닫았다 [1]

ASUS만 현재 홀로 남아서 잘 지키고 있다. 현재의 대만 부품시장에서 A로 된 회사를 굳이 찾는다면


이정도로 찾을수 있다. 근데 AAOPEN 아예 대놓고 아수스 자회사고 애즈락도 구 아수스 자회사 출신에 지금도 페가트론 자회사라 결과적으로는 아수스 혼자다(...)[2]

2. 무료백신 3총사[편집]

하드웨어가 아닌, 보안 관련으로 3A라고 하면 다음을 일컫는다. 셋 다 AV로 시작한다는 것에 신경쓰면 지는 거다[3]

16년 7월, Avast!가 AVG를 13억달러에 인수하였다. 현재 AVG Protection PRO 2016의 라이센스는 기간 내 사용 가능하다.


어지간한 악성코드는 거의 잡아내는 편이며 외산 백신이기 때문에 국내법을 교묘히 피해서 설치되는 허위백신이나 애드웨어 등을 확실하게 잡을 수 있으나, ActiveX로 점철된 국내 웹 환경에 적용하기에는 영 좋지 않다. 사실 이게 당연한 거다. 운영체제 커널에 직접 접근하는 것은 악성코드 입장에서는 최적의 환경이기 때문. 처음부터 국내 웹 환경이 첫 단추를 잘못 꿴 것. 거기다가 마이크로소프트마저도 ActiveX를 점진적으로 제한하고 있는 추세. 그 결과물이 UAC엣지.

3. 3A Toys[편집]

문서 참조.

4. 뿌요뿌요 시리즈의 주인공들[편집]

아르르 나쟈(Arle), 아미티(Amitie), 안도 링고(Andou Ringo)의 A를 따서 AAA 또는 3A라고 부르기도 한다.

[1] 대신 이 업체의 제품군 중 'Fatal1ty'는 ASRock의 게이밍 제품의 브랜드 중 하나로 남아있다.[2] 페가트론 모회사가 아수스다. 아수스-페가트론-애즈락 지배구조는...에버랜드-물산-전자 이런식으로 지배하는거 생각하면 된다. [3] 사실 AV는 AntiVirus의 약자이기도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