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의전·경호·보도 실무회담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문재인 정부, 북한 관련 뉴스/2018년

파일:나무위키+넘겨주기.png   관련 문서: 남북한관계, 남북회담

파일:external/i64.tinypic.com/2e1g4nb.png2018년 남북회담파일:external/i64.tinypic.com/2e1g4nb.png

[ 펼치기 · 접기 ]

1월

9일

2018년 남북고위급회담 (경과)

15일

평창동계올림픽 예술단파견을 위한 남북실무접촉 (경과)

17일

2018년 남북고위급회담 실무회담 (경과)

2월

9~11일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 계기 북한 고위급 대표단 방남 (김영남, 김여정)

25~27일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 계기 북한 고위급 대표단 방남 (김영철)

27일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실무회담

3월

5~6일

대북특사 방북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포함 5명)

20일

예술단 평양 공연 관련 남북실무접촉
(남북평화 협력기원 남측예술단 평양공연)

29일

2018 남북정상회담 준비 남북고위급회담

4월

5일

1차 의전·경호·보도 실무회담

7일

1차 통신 실무회담

14일

2차 통신 실무회담

18일

2차 의전·경호·보도 실무회담

23일

3차 의전·경호·보도 실무회담

27일

2018 1차 남북정상회담
판문점 선언 ( 반응 / 의의와 한계 )

5월

26일

2018 2차 남북정상회담

6월

1일

2018년 6월 남북고위급회담

14일

2018년 6월 남북 장성급 군사회담

18일

2018년 6월 남북 체육회담

19~20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 개보수 작업을 위한 방북

22일

2018년 6월 남북 적십자회담

25일

2018년 동·서해지구 군 통신선 복구를 위한 남북 통신실무접촉

26일

2018년 남북 철도협력 분과회의

27일

금강산 이산가족 면회소 보수를 위한 방북

28일

2018년 남북 도로협력 분과회의

7월

4일

2018년 남북 산림협력 분과회의

4~6일

남북통일농구대회 출전을 위한 방북

5~6일

2018년 7월 남북체육실무회담

31일

2018년 7월 남북 장성급 군사회담

8월

13일

2018년 8월 남북고위급회담

9월

18~20일

2018 제3차 남북정상회담
9월 평양공동선언

10월

4~6일

2018년 10.4 선언 남북공동기념행사 위한 방북

15일

2018년 10월 남북고위급회담


참고

6월

12일

북미정상회담
결과 ( 준비 / 개최장소 )

남북미정상회담 (가능성 언급)

1. 1차 회담
1.1. 개요1.2. 남북 대표단 구성
1.2.1. 대한민국 측 대표단1.2.2. 북한 측 대표단
1.3. 회담 목적1.4. 남북 실무회담 경과1.5. 남북 실무회담 공동보도문1.6. 회담 결과 및 향후 계획
2. 2차 회담3. 3차 회담

1. 1차 회담[편집]

1.1. 개요[편집]

2018년 4월 5일[1],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남북정상회담의 의전·경호·보도 부분을 합의하고자 열린 남북실무회담.

문재인 정부는 3월 29일에 있었던 남북고위급회담 개최 이후 4월 27일에 있을 남북정상회담에 관하여 의전·경호·보도 부분에 대한 실무회담을 갖기로 합의하였다. 남북은 이번 실무회담 이후 3~4차례 더 실무회담을 단계적으로 갖기로 결정하였다.

1.2. 남북 대표단 구성[편집]

1.2.1. 대한민국 측 대표단[2][편집]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수석대표
조한기 의전비서관
권혁기 춘추관장
윤건영 국정상황실장
신용욱 경호차장

1.2.2. 북한 측 대표단[3][편집]

김창선 국무위원회 부장 수석대표
신원철[4]
리현 노동당 통일전선부 참사
로경철 인민군 육군 상장
김철규 인민군 육군 소장[5]
마원춘 국무위원회 설계국장

1.3. 회담 목적[편집]

의전·경호·보도 등에 대해서 다루게 될 것이고, 여기서 구체적인 회담 시간과 방식 등이 결정된다. 통신 실무회담의 날짜와 장소는 차후 확정하기로 했으며, 4월 7일에 판문점 통일각에서 보는 것으로 합의되었다. 이에 따라 남북정상회담 전 실무회담이 2회 이상 열리게 되었는데 이 중 첫 실무회담으로 지정되었다.

1.4. 남북 실무회담 경과[편집]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별 다른 휴식 없이 진행되었으며, 의전 및 경호 등 보안에 관련된 회담이기에 과정 및 결과를 비공개 하였다.

1.5. 남북 실무회담 공동보도문[편집]

남북은 정상회담 이전까지 비공개로 설정하였다.

1.6. 회담 결과 및 향후 계획[편집]

남북은 4월 14일 후속 통신 실무회담에서 4월 18일에 의전·경호·보도 분야 후속 실무회담을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2. 2차 회담[편집]

2018년 04월 18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남북정상회담 준비를 위한 ‘의전·경호·보도’ 분야 2차 실무회담을 열었다.
우리측은 기존 대표단 구성을 동일하게 하여 회담하였고, 북측에서는 대표단 구성에 대한 별다른 통지를 하지 않았다.북측에서는 김창선 수석대표, 김병호 대표[6], 김철규 대표, 마원춘 대표, 신원철 대표, 리현 대표, 로경철 대표가 참석했다.

남북한은 오전 10시에 시작해 오후 3시15분까지 총 5시간15분에 걸쳐 회담을 진행하였다.그리고 다음과 같은 결과를 도출하였다.
우선 양측은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에서 양 정상간 첫 악수 순간부터 주요일정, 행보를 생방송으로 전 세계에 알리기로 합의하기로 했다. 그리고 리설주 동행 및 동선 경로 확인, 공동기자회견 여부 등에서는 조율이 더욱 필요하다고 밝혔다.

3. 3차 회담[편집]

2018년 4월 23일 남북은 3차 실무회담을 갖었다. 그리하여 4월 27일 오전에 양 정상의 역사적인 첫 만남을 시작으로 공식 환영식, 정상회담 환영만찬을 진행하는 등 남북 정상회담 주요 일정을 합의하였다. 그리고 대표단과 수행원 명단은 조만간 최종 확정이 날 예정이다. 3차 실무회담에서 남북한이 합의한 것 중 하나가 바로 판문각 북측 구역에서부터 생중계를 포함한 우리측 기자단의 취재 허용이다. 이는 즉 우리측 기자단이 판문점 북측 지역으로 넘아가서 취재가 가능하다는 얘기이다.

그리고 정상회담을 앞두고 오는 24일에는 우리 측에서 판문점에서 리허설을 진행한다. 4월 25일에는 김창선 단장 등 북측 선발대가 참여하는 남북합동 리허설을 판문점에서 개최하게 되었다. 회담 전날인 26일에 우리 공식 수행원 6명이 참가하는 우리의 최종 리허설을 통해 마지막 점검을 시행할 예정이다. 오늘 합의한 남북 정상회담 세부 일정과 내용에 대해서는 26일 고양 킨텍스 프레스센터에서 임종석 준비위원장이 발표할 예정이라고 언론이 밝혔다.

[1] 북한이 4월 3일에 의전 준비 실무회담을 4월 5일로, 통신 실무회담을 4월 7일로 변경하자고 문서를 보냈다.[2] 회담 수석대표는 조한기 비서관이었지만, 북측 요청으로 회담이 하루 연기되는 과정에서 구성이 변경되었다.[3] 보안에 민감성을 느낀 북한이 회담 당일날 공개한 명단[4] 북한 장성급 인사 및 김정은 근접경호 974부대장 [5] 김정은 외곽경호 963부대장[6] 기존 구성단에서 한명 더 추가되었고, 선전부 부부장 직책으로 보도부문 책임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