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5 mm

최근 수정 시각:

분류


1. 정보2. 개요

1. 정보[편집]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14.5x114mm.jpg

무게, 탄종

탄속

운동에너지

59.7 g MDZ HEI

1,000m/s

29,850J

60 g ZP Inc.-T

1,000m/s

30,000J

64 g B-32 API

1,000m/s

32,000J

64.4 g BS AP

1,000m/s

32,200J

66.5 g KKV

1,000m/s

33,250J

2. 개요[편집]

14.5×114mm.

14.5mm는 중기관총 또는 대전차 소총의 탄환이다. 서방권에서 사용하는 .50 BMG(12.7×99mm NATO)나 구공산권에서 사용하는 12.7×108mm 등의 12.7mm 기관총탄의 상위 탄종이라 할 수 있다.

소련에서 개발되었으며, 과거에는 PTRS-41·PTRD-41 등의 대전차 소총에서 사용되었고 지금에 와서는 NTW-20[1] 등의 대물 저격총이나 KPV, ZPU-4 등의 대공용 중기관총 등에 사용된다. BTR 장갑차의 주력 기총이기도 하였다. IFV는 물론 BTR을 포함한 APC의 무장들도 결국 기관포로 넘어가는 추세라 과거형이지만.

서방권과 구공산권 양쪽 모두에서 주로 사용되고 있는 일반적인 중기관총용 기관총탄인 12.7mm에 비해 약간 더 대구경이다. 위력 면에서도 기관포에서 주로 사용되는 20mm 기관포탄에 비해서는 물론 다소 약한 편이나, 일반적으로 중기관총에서 사용되는 12.7mm 기관총탄에 비교하자면 운동에너지가 보통 1.5배 정도 더 강한 편이기에 12.7mm 기관총탄에 비해 상당히 강한 위력을 발휘할 수 있으며 특히 원거리에서는 1.5~2배 정도 더 강한 위력을 발휘할 수 있다고 한다.[2] 여러모로 20mm 기관포탄과 12.7mm 기관총탄의 중간에 서 있다 할 수 있는 구경.

이렇듯 어중간한 면이 있기에 12.7mm 기관총탄에 비해서는 운용상의 불편함이 있고, 20mm 기관포탄에 비해서는 위력이 부족한 감이 있다. 여러모로 애매하다고도 볼 수 있지만, 반대로 말하자면 12.7mm 기관총탄에 비해서 보다 위력이 높고, 20mm 기관포탄에 비해서는 보다 운용이 용이하고 다루기가 편리하다는 이점을 갖고 있기도 하다. 그 어중간함이 오히려 장점이 된 셈. 그렇기에 14.5mm 기관총탄을 사용하는 중기관총은 기관포와 일반적인 중기관총의 사이를 메우는 용도로 많이 사용된다. 샌드위치 이론과 역샌드위치 이론의 예시에 속할 만한 구경이다.

북한에서 쓰는 고사총(ZPU-4)의 탄환이 바로 이 탄환이다. DMZ 근방에 배치 되있으며, 탈북자 단체에서 날린 대북선전삐라를 이 탄환으로 맞추기도 하였다. 또한 북한에서는 꿀꾸리우스지 고모부를 쏴죽일 때도 쓰는 등 공개처형에도 활용하고 있다. 북한 해군은 아예 개틀링 버전(...)을 만들어 함선의 무장으로 채용했다.


[1] 엄밀히 말하면 바리에이션인 NTW-14.5[2] 14.5mm 쪽이 기본적인 사거리도 좀 더 길고 탄의 중량도 더 무겁기 때문에 최대사거리에 근접할수록 12.7mm에 비해 에너지 손실율이 작아지므로 원거리에서는 2배 이상 운동에너지 차이가 날 수도 있고, 따라서 위력의 차이도 더 커질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