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야마 노부유키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245bd803458e644834cafd7a06d7ea08897241bcd39939e495f643cae3280136.jpg

프로필

이름

히야마 노부유키
檜山修之(ひやま のぶゆき)

성별

남성

직업

성우

출신지

일본 히로시마 현 하츠카이치 시

생년월일

1967년 8월 25일

처녀자리/붉은양띠 (정미년)

신장

166cm

체중

74kg

혈액형

A형

애칭

히쨩, 용자왕

결혼 여부

기혼

소속사

아트비전

성우 활동 시기

1988년 ~ 현재[1]


1. 소개2. 체중3. 주요 출연작
3.1. 애니메이션3.2. OVA/극장판3.3. 게임3.4. 외화3.5. 특촬
3.5.1. 가면라이더 시리즈3.5.2. 슈퍼전대 시리즈
3.6. 기타

1. 소개[편집]

용자왕 가오가이가시시오 가이로 대표되는 열혈연기의 일인자로서 성우팬들에게는 용자왕이라는 별명으로 유명하다. 덕분에 이 성우가 맡은 캐릭터는 전부 용자왕이라는 별칭이 붙으며 팬들 사이에서는 그가 연기하는 역할을 '우리의 ○○왕(僕らの○○王)[2]'(○○는 역할에 맞춘 2글자)라 부르는 일도 있다. 근데 하단 항목을 보면 알겠지만 막상 용자물 연기는 시시오 가이만 있는게 아니고 용자특급 마이트가인에서 먼저 선보인 적이 있다. 가이 연기가 너무 돋보여서 묻힌 격.

흥분했을 때 주로 나오는 울부짖는 듯한 음성이 특징. 광기 넘치는 캐릭터를 연기하는 것에도 매우 큰 재능이 있는 것 같다. 그리고 이전부터 개그 배역 쪽에도 큰 재능을 보여왔다. 전국무쌍 시리즈에선 천구 닌자 후우마 코타로나 KOF의 죠 히가시, 현시연의 마다라메 하루노부, 마계전기 디스가이아2악타레, 소울 칼리버의 요시미츠 역에서 실로 이색적인 연기를 들어볼 수 있다. 그 밖에도 거의 매년 특촬물괴인 역할로도 나오는 괴인 전문 성우이기도 하다.(…)

시시오 가이로 대표되는 열혈절규계로 유명하지만, 그전까지 대표되던 유유백서 케릭터인 히에이, 마리아님이 보고 계셔카시와기 스구루, 채운국 이야기이강유를 비롯한 여러 캐릭터를 연기했다. 천원돌파 그렌라간에서는 비랄도 맡았다. 시시오 가이가 워낙 강렬하게 박혀서, 히야마 노부유키에게 붙은 별명이 용자왕인데, 정작 본인은 저 별명을 싫어한다. 사실 은하영웅전설에서 브루노 폰 크납슈타인을 맡았을 때는 친구의 잘못된 꾐에 넘어갔어도, 조심스럽고 묵직한 캐릭터를 매우 잘 했다.[3]

실제로 히야마 노부유키 본인도 이렇게 이미지가 강렬하게 박히면 업계에서 살아남기 어렵다는 사실을 잘 안다. 열혈절규계의 일은 최대한 지양하는 중. 특히 시시오 가이에 관련된 일은 최대한 삼가고 싶다는 의견도 내비쳤다.[4] 이 사람은 연기폭이 넓다. 진정한 팬이라면 용자왕 외에도 다른 역할들을 많이 알고 기억해주자.[5]

한가지 우스운 게, 기동전사 건담 SEED무르타 아즈라엘 역을 맡았을 때, 대본 중에 '용기'를 부정하는 대목이 있자 동료 성우들한테서 "그게 당신이 할 소리냐."는 태클이 들어왔다는 일화가 있다. 이는 이후 제3차 슈퍼로봇대전 α에서 중단 메세지로 구현된다.

2007년 가면라이더 덴오에 울프 이매진으로 게스트 출연하여 열연을 펼쳤으나, 덴오의 극장판 성우 토크쇼에서 같은 작품에 등장한 지크 역의 미키 신이치로는 "누구라고 말은 못하겠는데, 히야마라든가 하는 녀석 엄청 시끄러워" 라고 발언했다. 용자왕 녹음 당시에는 실제로 녹음실 온도가 몇도씩 올라갔다고...이리하여 "녹음실의 온도를 3도 올리는 남자"라고 불리기도 한다.

또한 일본 성(城) 오타쿠여서 실루엣만 보고도 어떤 성인지 알아맞출 정도라 한다. 같은 성 오타쿠인 동료 성우과 좋아하는 성의 부분이 달라 술자리에서 논쟁도 벌였다고.

긍갈라 동자상과 닮았다고 하여 일본에서 화제가 된 적도 있으며, 유유백서 시절 히에이의 쿨하고 멋진 목소리에 반한 팬들은 히야마의 얼굴을 보고 절규하는 경우가 많았다.

2004년부터는 히야마 노부유키의 아니메지유라는 신작애니 선전 라디오 프로그램을 월 1회로 진행하고 있다.[6] 사무소에서는 모리카와 토시유키와 세트로 취급하는 듯. 모리카와와 함께 하는 오마에라노 타메다로 라는 이벤트의 경우, 이벤트가 결정되면 어느샌가 스케줄이 잡혀있다고 한다.

슈퍼로봇대전 Z에서는 웬 이름없는 베가 병사 및 연방 병사 역을 맡아서 수 많은 로봇대전 팬들한테 충격과 공포를 선사해준 적도 있다. 그래서 이들은 일명 '히야마 병사'라고 불린다.[7] 히야마 베가 병사 히야마 연방 병사

열혈 캐릭터 전문, 용자 시리즈의 주인공 역을 많이 맡았다는 점에서는 강수진과 비슷하기도 하다. 고함지를 때 목소리도 비슷하고. 그리고...[8]

그러나 2010년 이후 어째 맡는 거 하나하나가 좀 이상한 캐릭터가 대다수다. 특히 안여돼 캐릭터 연기하는 횟수가 조금 늘었다. 히라노 코우타라든가. 자이모쿠자 요시테루라든지...그런데 목소리 탓인지 중2병 기질이 더 강하게 느껴진다는 것이 함정. 그런데 너무 멋있다

여담이지만 철도 관련 작품에서 3번이나 주연을 맡았다. 첫 주연작인 '용자특급 마이트가인'과 히로인들 이름이 신칸센인 '그것은 흩날리는 벚꽃처럼', 그리고 철도동호인이 등장하는 논픽션 만화 '테츠코의 여행'.

야마구치 캇페이와는 영 껄끄러운 사이. 이유인 즉슨 야마구치의 딸인 아카네양(당시 14살)의 생일때 야한 속옷을 선물하는 심한 장난을 했기 때문이다. 아버지되는 입장에선 도가 지나쳤다고 여긴 야마구치가 제대로 열받아 히야마를 두들겨 팼다고 하며, 히야마가 나중에 도게자까지 하며 사과해 겨우 일이 수습되었다고 한다.[9]

같은 사무소 후배인 토리우미 코스케를 이름(코스케)으로 부르는 몇 안되는 동료 중 하나이기도 하다.

에로게에서도 남성 조연이나 서브 캐릭터로 간간히 출연하는데, 이 때에는 주로 호덴테이 노도가시라라는 명의를 사용한다.

2. 체중[편집]

워낙에 헤비알콜러인데다 야식을 즐겨서 키(166cm)에 비해서 몸무게가 많이 나갔는데 동창들이 농담 비슷하게 놀리자 화를 내면서 내가 반드시 감량한다고 하고서는 목숨걸고 다이어트했다. 그 덕분에 90kg가 넘었던 체중을 62kg까지 감량했다. 이게 바로 술과 야식을 끊은 덕이다.[11] 그 후로 프로필 사진도 바뀌었다.[12] 자신의 말을 그대로 실천에 옮겨서 살인적인 감량에 성공.[13]하지만 현재는

3. 주요 출연작[편집]

3.1. 애니메이션[편집]

  • 1992년

3.2. OVA/극장판[편집]

3.3. 게임[편집]

3.4. 외화[편집]

3.5. 특촬[편집]

3.5.1. 가면라이더 시리즈[편집]

3.5.2. 슈퍼전대 시리즈[편집]

3.6. 기타[편집]


[1] 우연스럽게도 반도의 용자왕과 데뷔년도가 같다.[2] 용자왕 탄생 후렴구의 한 소절인 '우리의 용자왕!(僕らの勇者王!)에서.[3] 절규하는 모습은 마르 아데타 성역 회전에서 알렉산드르 뷰코크 원수의 전술에 고전할 때, 그리고 제2차 란테마리오 성역 회전에서 최후를 맞이할 때 보여 준다. 마르 아데타에서는 노련한 적 앞에 고전하는 젊은 지휘관의 덜 여문 모습, 란테마리오에서는 생각한 대로 행동하지도 못하고 죽는 분노와 한이 잘 묻어났다. 당연하게도, 둘 다 처절함이 부각되었다.[4] 공교롭게도 한국 성우 최재호도 이런 경향을 보이긴 하지만 이쪽은 히야마와 강수진의 절륜한 열혈 캐릭터 연기와 비교되면서 까인 탓이라는 점이 다르다. 당시의 최재호는 샤우팅이 약했던 시기라서 1화에서도 열혈 연기가 아슬아슬했던게 2화부터는 성대에 무리가 가서 탈력이 심해졌기에 더더욱 까였고 이 때문에 반성 하겠다고까지 언급했을 정도.[5] 하지만 팬들은 열혈캐릭을 뺀 나머지는 죄다 미스캐스팅이라고 한다. 그만큼 히야마 하면 열혈 캐릭터라는 인식이 너무 깊게 박혀있어서 실제 연기가 좋든 나쁘든 상관없이 열혈캐를 제외한 캐들의 평가가 이상하리만치 박한 셈. 대표 분야가 아닌 분야에서 열연을 펼쳐줘도 팬들은 알아봐주지 않은 채 무작정 미스캐스팅 취급을 하면서 열혈 전담 성우라는 인식을 박아놓기만 하니 당연히 용자왕이라는 별명을 싫어할 수밖에 없다.[6] 2012년 5월 시점에서도 진행중[7] "건담 따위 고철로 만들어주마!" / "합체하지 못하면 싸우지도 못하는 거냐!" / "달이 뭐가 어쨌다는 거냐!" 등등...[8] 둘 다 슈퍼전대 시리즈에서 정의의 편에 캐스팅된 적이 한 번도 없는 성우이다. 알다시피 히야마는 악역 쪽 간부를 주로 맡았고, 강수진은 폭룡전대 아바레인저에서 달랑 1회성 괴인을 맡은 게 전부다.[9] 같이 있던 모리카와 토시유키도 말리려다 휘말려서 맞을 뻔했다.[10] 오른쪽의 동상은 콘가라동자 라는 부처상으로 몇백년전에 만들어진 동상이다. 인터넷에서는 히야마와의 유사함때문에 화제가 된적이 있었다.[11] 이 두 가지가 비만의 원인이기도 하다.[12] 상단 부분 사진 두 개가 그 증거.[13] 살을 뺀게 꼭 친구들이 놀려서만은 아니다. 과거에는 실력만 있으면 생긴거 상관안하는 주의였지만 요즘은 일본에서도 팬들의 취향이 성우들도 어느 정도의 비주얼을 갖추는걸 요구하는 시대다보니 기존 고참성우들의 경우 히야마 노부유키뿐만 아니라 외모관리 하는 성우들이 늘어났다. 비슷한 예로 치바 스스무도 살인적인 감량에 성공해서 후덕했던 외모였다가 얼굴에 뼈가 보일 정도로 살을 뺀적이 있다.[14] 기념할만한 첫 주연작이다. 역시 이 때부터 용자왕의 기질이[15] 칸자시의 애니메이션에 등장[16] 2기 5화 작중에 등장한 도키메키 메모리얼 Girl's Side 패러디 게임 내의 캐릭터.(...)[17] 이 배역을 맡기 전에 중2병이 뭔지 몰라서 동료 성우에게 조언을 받은 적이 있다.[18] 11은 죠가 불참.[19] 아랑전설 3의 최종보스는 자신과 앙숙인 야마구치 캇페이가 연기했다. 11은 죠 대신 텐도 가이를 담당. 14에서 성우가 미토 코조로 변경.[20] 한국판은 원로 성우 김태훈이 맡아서 일본판과 분위기가 완전히 뒤바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