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용호

최근 수정 시각:


洪龍浩 (1906년 10월 12일 -?)

1. 소개2. 생애

1. 소개[편집]

홍용호는 한국 가톨릭주교. 세례명프란치스코이다.

1944년 천주교 평양교구 교구장 주교가 되었지만, 1949년 북한 공산당에 의해 납치 · 감금되어 그 후의 소식은 불명이다.

2. 생애[편집]

1906년 10월 12일 평양에서 태어났다. 1933년 5월 25일 사제서품을 받고 신부가 되었다.

1941년 12월 태평양 전쟁이 일어나자, 평양교구를 맡고 있던 미국 메리놀 외방선교회 소속 신부들과 함께 일본 경찰에 간첩 혐의로 체포당해 3개월 동안 수감된다.

1944년 3월 24일, 교황 비오 12세에 의해 평양교구 교구장 주교로 임명되었다.

1945년 광복 이후 일본에 징용되어 있던 주교좌성당을 회복하기 위해 북한 공산당 정권과 협상하여 1946년성당을 되찾은 후, 성당 신축 공사에 착수했다.

1949년 5월에 덕원자치수도원 사우어 주교의 체포 및 베네딕토회 수도원의 몰수에 항의하기 위해 김일성의 북한 노동당 정권과 논의하기로 되어 있었지만, 면담 예정일인 5월 14일에 납치되어 감금된 후 행방 불명되었다.

1962년 3월 10일 교황 요한 23세에 의해 평양교구로 승격되어 설립되었을 때, 그 초대 주교 (교구장)에 임명되었다 .

2013년 6월 교황청에서 공식적으로 홍용호 주교가 선종한 사실을 인정했으나, 선종 시점에 대해서는 밝혀지지 않은 바 있다.

북한 당국은 공식적으로는 종교의 자유가 있음을 주장하기 위해 1988년 평양 동부에 장충성당을 지었으나, 북한에는 교황이 임명한 주교가 존재하지 않고, 미사와 성사를 집전할 수 있는 신부도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