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돈! 파괴! 망가!

최근 수정 시각:


1. 개요2. 각지의 패러디 관련요소

1. 개요[편집]

혼돈(Chaos)!
파괴(Destruction)!
망가(Manga)! 망각(Oblivion)!


워크래프트 시리즈의 등장인물로 태양샘 고원 최종 보스인 킬제덴이 광역 즉사기 '무수한 어둠의 영혼'을 시전할 때 외치는 대사의 몬더그린. 특히 '망각'은 원래 '망가----ㄱ'인데, '가'를 너무 길게 끄는 바람에 받침인 'ㄱ' 이 잘려 漫画(만화)의 일본 한자음인 망가로 들려 눈길을 끌었다. 원래 세 대사는 따로 떨어져있는데, 당시에 돌던 킬제덴 대사 플짤에서 셋이 붙어 있는 바람에 3개가 같이 묶였다. 실제로 킬제덴이 무수한 어둠의 영혼을 사용할 때는 매회 셋 가운데 하나만을 외친다.

킬제덴은 이 대사로 일약 킬제으로 거듭났고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를 플레이하는 덕후들에게 등불 같은 존재에 올랐다. 태양샘 패치 이후 모에선에 일점사당한 것도 위 대사와 관련이 있는 듯하다.

이후로 몇몇 커뮤니티에서 망했어요 상태를 일컫는 말로 정착했다. 보통 줄여서 혼파망이라고 부른다.

DBM에서 우두머리가 치명적인 스킬을 쓸 때 나오는 경고음으로 "파괴!" 음성이 나오게 되었다.

리치 왕의 분노의 공격대인 울두아르의 네임드 콜로간망각을 외치는데 역시나 망가로 들린다...

군단에서 재등장한 킬제덴은 연기톤이 달라졌다. 제라툴처럼. 살게라스의 무덤에서도 저 3가지를 상기시키는 대사가 하나씩 있는데, 이번엔 한 단어만 외치는 게 아니라 문장이라서 저런 임팩트는 없다.

2. 각지의 패러디 관련요소[편집]


몇 년 뒤, 디아블로 3오버워치에서도 이것을 잇는 몬더그린이 등장했다.

몇년 전에도 닌텐도슈퍼 마리오 64그 유명한 몬더그린을 만들어냈다.

[1] 남런처의 2차각성명이 디스트로이어.[2] 이 게임 이벤트 땐 일어나라, 나의 투사여!도 나온 적 있다.[3] 여성 데몬슬레이어는 "혼돈! 파괴!".[4] 현재 유료화로 접속불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