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우스 플리트윅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vignette2.wikia.nocookie.net/Filiusflitwick.png

필리우스 플리트윅 (Filius Flitwick)

고향

불명

혈통

고블린 혼혈

생년월일

19??년 10월 17일

기숙사

래번클로

인간관계

알버스 덤블도어 (상관)
미네르바 맥고나걸 (친구, 동료)
세베루스 스네이프 (동료)
포모나 스프라우트 (동료)

소속단체

호그와트 래번클로 사감

배우

워윅 데이비스


해리 포터 시리즈의 등장인물. 호그와트의 주문학 교수 겸 래번클로 기숙사의 사감. 배우는 영국의 배우 워윅 데이비스. 성우는 한국판은 마법사의 돌에서는 장승길[1], 일본판은 1, 4~6, 8은 타무라 킨토, 3은 사사키 무츠미.

제임스 포터가 재학 중이던 시절부터 쭉 교수 자리에 있었다. 초창기에 발매된 마법사의 돌 게임에서도 해리 포터의 주요 기술은 이분이 전수하신다. 작중 가장 교사 포지션에 충실하게 설정한 듯. 어렸을 때는 덤블도어와 마찬가지로 모범생이었으며 기숙사는 당연히 래번클로였지만 배정받을 때 거의 모자걸이[2] 수준이었다고. 포터모어에 의하면 맥고나걸과 동창이었던 듯하다.

플리트윅은 몸집이 매우 작아서 수업 중엔 두꺼운 책을 여러권 쌓아놓은 뒤 거기에 올라가서 수업을 진행한다. 끽끽거리는 목소리를 가지고 있다고 묘사되기도 했다. 왜 이렇게 작은지는 작중에서 언급되지 않았으나, 후에 작품 외에서 밝혀진 뒷설정에 따르면 도깨비(고블린)의 혼혈이기 때문이라고 한다. 그래서 그런지 끽끽거리는 목소리로 말한다는 서술이 종종 나온다. 거인 혼혈 출신 교수인 해그리드와도 비슷한 케이스지만 도깨비 혼혈이란 이유로 차별당하는 일은 없다.[3] 해리가 갓 입학했을 당시엔 출석을 부르다 말고 해리 포터란 이름을 보자 놀라서 뒤로 자빠지기도 했다.

그가 가르치는 수업에 대한 평은 꽤 좋은 편이며, 본인이 사감을 맡고 있는 래번클로의 학생들은 물론 다른 기숙사의 학생들에게도 존경을 받고 있다. 수업 장면이 묘사되는 장면이야 많지만 어둠의 마법 방어술은 1년 단위로 교사가 바뀌었고 맥고나걸의 변신술과 스네이프의 마법약은 수업보다는 츳코미 위주[4]의 장면이 더 많이 나오니... 마법을 교육하는 장면 자체를 가장 세세히 다루는 수업은 플리트윅의 수업이다. 위즐리 쌍둥이의 말에 따르면 심지어 돌로레스 엄브릿지조차도 그의 수업에 대해선 좋은 평을 내렸다고 한다.[5] 또한 학생들의 마음을 잘 이해해주어서 학교에 큰 행사가 있을시에 아예 수업을 안하고 놀게 해주거나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교실에 요정을 풀어 장식을 해놓는 모습을 보인다. 성격도 상당히 긍정적으로 묘사되며, 5권에서는 위즐리 형제가 풀어놓은 폭죽이 교실로 들어오자 냅다 돌로레스 엄브릿지를 호출해놓고는 과장되게 아부를 떨며 면전에다 대고 트롤링을 시전한다.

“Thank you so much, Professor!” said Professor Flitwick in his squeaky little voice. “I could have got rid of the sparklers myself, of course, but I wasn’t sure whether I had the authority …”
"고맙습니다, 교장선생님!"
플리트윅 교수는 끽끽거리는 목소리로 말했다.
"저도 얼마든지 폭죽을 없앨 수 있습니다만, 물론 제가 그럴 권한이 있는지 없는지 확신하지 못하겠거든요…"

- 해리 포터와 불사조 기사단 중에서.

늙고 왜소한 외모와는 달리 마법 전투에 뛰어나며[6] 엄브릿지가 집권하던 당시, 위즐리 쌍둥이 형제가 만들어놓고 튄 늪을 단 3초 만에 없애는 위엄을 보여주셨다. 상당히 고난도의 마법이라며 일부분은 기념으로 남겨놓기까지... 7권에서는 맥고나걸과 스네이프의 대치 상황에 놓인 것을 목격하고 허둥지둥 뛰어와 "호그와트에서 또다른 사람을 죽이지는 못한다"며 스네이프를 공격하며[7] 해리에게 합류한다. 죽음을 먹는 자인 돌로호브를 쓰러트리며 활약하기도 했다.[8]

해리가 막판에 호그와트에 난입하여 볼드모트의 침입 사실을 알리자 맥고나걸은 교수들을 소집하여 전투 준비를 하는데, 해리는 래번클로의 보관에 대해 사감인 플리트윅에게 자문을 구하러 간다. 이때 플리트윅은 상당히 복잡한 주문을 걸고 있었는데(작중에서는 바람의 힘을 푸는 듯한 모습으로 묘사된다.) 해리는 이게 꽤나 신기했는지 '왜소한 마법의 대가' 라고 표현한다.

한편 영화에선 외모가 엄청나게 바뀌었는데...

파일:external/images.wikia.com/Charms_Master_Flitwick.jpg

1~2편에서는 완전 파마에 가까운 백발 곱슬 + 대머리 + 털보였다가,

파일:external/images5.fanpop.com/Filius-Flitwick-filius-flitwick-28949920-350-225.jpg

3편부터 단정한 가발형 흑발 + 다듬은 콧수염으로 회춘했다. 배우는 동일하다. 오오 회춘 오오

이러한 스타일의 변화는 3편의 감독인 알폰소 쿠아론에 의한 것이라고 한다. 쿠아론 감독에 의해 플리트윅은 회춘과 더불어 담당 과목도 음악으로 바뀐다. 이 설정은 이후에도 이어지는데 3편에서 합창단을 지휘하는 장면을 시작으로, 5편에서는 본격적으로 학생들에게 음악 수업을 하는 장면이 나온다.

여담으로 원작에선 수업의 특성상 학생들의 의도치 않은 공격을 받는 경우가 종종 나온다. 지못미...[9]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220px-Warwick_Davis_interviewed_2.jpg

배우는 워윅 데이비스 분. 옷으로 대인배 인증 오오 요다옹의 말씀[10] 키 작은 역 전문 배우로 해리 포터 시리즈 내에서는 도깨비 그립훅 역할도 맡았다. 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영화판에서는 마빈안에 들어가기도 했던 배우.[11] 진정한 마법 닥터후 뉴 시즌 7에서도 등장한다.[12]

파일:external/media3.washingtonpost.com/PHO-09Jul14-169572.jpg

가족들도 다 체구가 작다. [13]

덤으로 그와 더불어 또 다른 왜소증 배우로 유명한 피터 딘클리지 와 함께 전세계 영화계를 대표하는 양대 왜소증 배우 쌍두마차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1] 알버스 덤블도어, 아서 위즐리와 중복.[2] 원어로는 Hatstall. 분류 모자가 5분 이상 고민하는 케이스를 말한다. 래번클로와 그리핀도르 사이에서 고민했다고 한다. 실제 작중에 드러나는 성향을 보면 확실히 그리핀도르에 가까운 듯... 마찬가지로 래번클로와 그리핀도르 모자걸이였던 맥고나걸은 당연히 그리핀도르로 갔다. 둘이서 반대로 갔으면 어떻게 됐을까 서로 농담하기도 했다고 한다.[3] 순수혈통 주의자들이야 모두 차별하지만 거인은 천성적으로 살육을 좋아하는 괴물종족이라 평범한 혼혈이나 머글 혈통 마법사들도 기피하는 존재인 반면 도깨비는 외모말곤 인간과 다를게 없는, 마법사 세계의 경제를 쥐고 있는 존재다. 대접이 똑같을 수가 없다. 거기다 플리트윅은 등장시점에서 해리 아버지 세대도 가르쳤던 노교수로 수십 년간 자기 실력을 증명하며 확고하게 자기 자리를 다져 놓은 상태다. 한마디로 플리트윅 교수를 무시하는 것은 정계와 재계 양쪽에 연줄이 깊게 뻗쳐있는 명문대의 최고참 노교수를 소수민족 혼혈이라고 차별하는 것과 같은 어처구니 없는 짓이다.[4] 주로 네빌 롱바텀(...). 특히 마법약 수업의 경우 거의 반은 스네이프의 네빌과 그리핀도르 저격이다...[5] 혹은 그 순수혈통 우월주의자인 엄브릿지마저도 그가 혼혈이라는 점으로 트집을 잡을 수 없을 정도로 훌륭한 수업이었을 수도 있다. 이렇게 생각할수도 있지만 해그리드는 그 전해에 거인 혼혈이라고 신문에 나서 혈통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항상 해그리드 트집 잡으려던 말포이조차 거인 혼혈인것을 그 전까지 눈치채지 못했다고 했으니 사실상 엄브릿지 또한 플리트윅 교수가 혼혈인 것을 몰랐을 가능성이 더 크다. [6] 소싯적에는 결투 챔피언이었다고 한다. 2권 참조.[7] 덤블도어 살해를 두고 한 말이다. 물론 플리트윅은 이때까지 진상을 몰랐다.[8] 참고로 돌로호브는 불사조 기사단의 일원인 리무스 루핀을 살해한 놈이다.[9] 4권에서는 추방마법을 연습하다가 네빌이 플리트윅 교수를 교실 여기저기로 날려보낸다(...) 원래 연습 대상은 방석이었으나 자꾸 조준에 실패한 것. 나중에는 아예 체념하고 날아가는 모습을 보인다. 6권에서는 해리가 동반순간이동을 해봤다는 사실에 놀란 시무스가 마법에 집중하지 않은 탓에 교수의 얼굴에 물을 뒤집어쓰게 한다. 거기다 해리와 론이 식초->포도주 변환 수업에서 딴 짓 하고 있는걸 보고 경고하러 왔다가 론의 주문에 용기가 박살나며 튀어온 파편들을 아슬아슬하게 엎드려서 피하기도 했다...[10] 실제로 워윅 데이비스는 11세때 제다이의 귀환에서 이워크를 연기했다.[11] 공교롭게도 마빈의 목소리를 맡은 배우는 세베루스 스네이프 역의 앨런 릭먼이다.[12] 여기선 변방 우주를 지배 및 수호하는 인류의 황제로 등장한다.[13] 키에 환경적 요인이 관여하지 않는다고 할 수는 없지만, 분명 유전적인 요인도 작용한다. 그런데 작은 키는 그 자체로 열성유전되는데, 왜소증 레벨이라면 틀림없는 열성동형접합인지라, 아내도 왜소증에 자신도 왜소증이면 아이들도 자연스럽게 왜소증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