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풍부한 광물지대

최근 수정 시각:

1. 개요2. 특징 및 활용법3. 조륨4. 기타

1. 개요[편집]

파일:external/images3.wikia.nocookie.net/MineralsYellow_SC2_Game1.jpg

요격기는 덤
스타크래프트2금색 광물 자원을 뜻하는 단어.

광물 전체가 을 발라 놓은 듯 황금색으로 정말 먹음직스러운(?) 색깔을 하고 있어서 꿀광, 꿀네랄, 꿀멀티, 풍광 이라고도 불린다

2. 특징 및 활용법[편집]


1회당 채취량이 5인 보통 광물지대와 달리 1회당 채취량이 7로 채취량이 40%나 증가한다. 꿀네랄이라는 별칭답게 말그대로 알짜배기인 곳. 1.4.3 패치 이전까진 지게로봇 패치시 일반광물채취때와 같은 채취량x6배로 42나 되는 미네랄이 한번에 채취되었으나 이게 오버밸런스라 여겼는지 1.4.3패치에서 지게로봇만은 채취량이 동일한 30으로 고정되었다.

기본적으로 한 번에 채집할 수 있는 양이 많아 광몰을 빠르게 확보하는데는 유용하지만 덩어리당 채집가능한 광물수는 일반 광물과 동일하고 풍부한 광물지대는 8개당 1세트가 아닌 6개당 1세트라서 채취가능 총량만을 따질 경우 일반적인 광물지대에 비해 총량이 딱 25%떨어진다.[1]

결국 꿀네랄의 의의는 흭득가능한 미네랄의 총량에 중점을 두기보단 적은 일꾼으로 빨리 먹고 빠지는데 유용하다는 것.[2] 애초에 이 곳은 다른 멀티처럼 자원을 장기간 캘걸 고려하고 알박기를 시도하는게 아니라 틈틈이 와서 캐가던지 아니면 단기전으로 빨리 먹고 빠지라고 만드는 지역이다.

상술한 이유등으로 꿀네랄은 보통 방어측보단 공격측이 유리한 지형에 배치되는 경우가 많고 맵에 따라서 파괴 가능한 바위등이 길을 막거나 아예 기지를 지을 곳에 그런 장애물이 존재하기도 한다. 알기쉬운 하이 리스크 하이 리턴으로 결국 이 멀티를 지킬려면 수비가 아닌 역공을 유도한다는 점에서 적극적인 힘싸움을 하기 위해 만들어진 장치의 일환인 셈. 다만 테란의 경우 띄워서 움직일수도 있고 시야확보나 일꾼파견도 동시에 가능한 행성 요새의 존재덕분에 꿀네랄을 노리기가 다른 두 종족보다 확실히 편하다.

들키기 전까지 조금이라도 더 많이 긁어가기 위해서 몰래멀티를 꿀멀티 지역에 시도하는 경우도 많은데, 일꾼을 조금만 붙여도 많은 광물을 채집할 수 있다는 것 또한 몰래멀티를 할 때 굉장한 매력 요소다. 비슷하면서도 미묘하게 다른 경우로는 테란이 시작과 동시에 사령부를 옮기면서 시작하는 일명 강남테란이라는 전략이 있으며,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해당 항목 참조.

3. 조륨[편집]

캠페인 상에서는 악마의 놀이터 임무에서 풍부한 광물지대를 확인할 수 있다. 가브리엘 토시가 레드스톤 행성에서 조륨 광석[3]을 얻기 위해 레이너에게 의뢰한다. 그 외에 암흑 속에서 임무, 군단의 심장 캠페인노병 임무에서 등장한다.

아리엘 핸슨: 레드스톤에서 가져온 광물로 몇 가지 실험을 해봤는데, 조륨을 극소량 발견했어요. 대단힌 독특한 특성을 지닌 결정체죠. 알고 계시는게 좋을 것 같아서요.
짐 레이너: 구체적으로 어떤 특성을 말하는 거요?
아리엘 핸슨: 조륨은 특정 뇌파와 동일한 주파수로 공명하는 성질이 있어요. 이론적으로는 조륨으로 두뇌 활동을 자극하거나, 인간에게 사이오닉 능력을 부여할 수도 있죠.
짐 레이너: 토시 녀석, 그걸 어디다 쓰려는 거지?


그 후 벨시르에서 테라진을 수집하면 히페리온에 암호 메시지가 오는데, 조륨과 테라진을 이용해 유령의 능력을 강화하는게 목표였다는 내용이다.

4. 기타[편집]


자유의 날개 초중반에는 꿀광 멀티가 지게로봇이 있는 테란에게 지나치게 큰 메리트를 준다는 지적이 많았고, 당시엔 꿀광도 8개 광물이 1세트였기에 광물 총 수급량도 어마어마했다.[4] 때문에 맵퍼들은 2012년 초 들어 사용되는 GSL 신맵에서 꿀광을 모조리 빼 버리는 조치를 감행한다. 데이비드 킴도 이건 아니다 싶었는지 결국 패치 1.4.3에서 지게로봇은 일반 광물과 똑같이 30씩만 캐오도록 너프해버렸다.

이후로는 이카루스의 뒷마당에 2덩이만 배치한다거나, 방어하기 어려운 위치에 배치하는 식으로 조금씩 보이고 있다. 상술했듯 광물 6덩이만 배치되어서 초반을 빼면 큰 메리트는 없는 상황이고, 사기 논란의 정점에 있던 풍부한 베스핀 간헐천은 아틀란티스 스페이스쉽투혼 이후 한번도 등장하지 못했다.

공허의 유산 첫 시즌 맵인 프리온 단구는 앞마당 앞 두 멀티가 모두 풍광인 것으로 악명 높다. 프로경기에서 저그 플레이어들은 심지어 앞마당도 꿀광, 두 번째 멀티도 꿀광을 먹는 만행을 저질렀는데 이를 저지하기가 쉽지 않았다. 결국 패치에서 앞마당에 꿀광을 두어 세 종족 모두 쉽게 먹을 수 있게 했다. 뭔가 해법이 이상한 것 같다는 의견이 많았는데 결국 더욱 완벽한 저그맵이 되고 말았다.

[1] 공유 4.0 패치 이후 일반적인 멀티 광물량은 10800이 되었으며 꿀멀티는 그에 비례헤서 8100이 되었다. 제작진측이 처음부터 고려해둔것인지 멀티의 미네랄 양이 변동함에 따라 꿀네랄의 양도 일반적인 멀티의 75%로 고정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2] 일반적인 멀티의 광물이 8개 채취량이 5이므로 한번에 채취할경우 40이 되지만 꿀네랄의 경우 6개의 광물지대에서 7을 채취해오므로 채취량이 42이다. 5%높은 셈.[3] 설정상 꿀네랄에는 소량의 조륨 광석 성분이 들어있다고 한다. 정확히는 조륨 광석 성분이 든 레드스톤의 광물지대를 꿀네랄로 표현한 것이지만[4] 이 시절땐 상술한대로 꿀네랄의 증가폭이 지게로봇에게도 적용되서 지게로봇이 한번 채집에 무랴 42나 되는 채취량을 보여주었다. 이는 일반일꾼이 일반광물을 9번캐거나 꿀광물을 7번캐야 따라잡거나 가까스로 넘는 수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