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시 파킨슨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images4.fanpop.com/Pansy-Parkinson-promo-pansy-parkinson-21701926-382-638.jpg
아즈카반의 죄수 프로필이 참 안습하다.

파일:external/img1.wikia.nocookie.net/Pansyinfobox.png
혼혈왕자 이후폭풍역변?
파일:external/ww4.sinaimg.cn/6cb88cf9jw1dwtk0nu128j.jpg
Pansy Parkinson

해리 포터 시리즈의 등장인물. 호그와트 학생이며 소속 기숙사는 슬리데린. 일본판 성우는 혼혈 왕자, 죽음의 성물 파트 2에서는 토죠 카나코.

파일:external/images5.fanpop.com/Pansy-Parkinson-with-Slytherins-pansy-parkinson-28000140-960-401.jpg
디멘터를 흉내내며 해리를 놀리는 거다. 좌측부터 파이크[1], 그레고리 고일, 드레이코 말포이, 빈센트 크레이브, 펜시 파킨슨. 얘네들도 나름 귀요미 마스코트.

드레이코 말포이를 짝사랑하고, 해리 포터 일행을 볼때마다 비방하는 어그로 담당이다. 특히 헤르미온느 그레인저잡종이라고 모욕하는 경우가 많다. 심지어 4권에선 '사랑의 묘약을 만들고 있다'는 악성 루머를 퍼트리기도 했다. 5권에서는 해리초 챙이 데이트 할 때 "Potter and Chang! At least Diggory was good-looking(그나마 디고리는 잘생기기라도 했지)!"라고 남의 데이트 장소에서 해리를 디스하기도 한다. 슬리데린퀴디치 경기를 할 때 론을 조롱하는 노래를 만들었는데, 지휘자가 얘였다(…).

팬들 사이에서도 취급 자체가 안습한데 역시 그나마 가장 많이 엮이는 건 드레이코. 헤르미온느가 드레이코와 엮이듯 팬시 역시 해리, 론과 엮이기도 한다.

7권에서 볼드모트 경이 호그와트의 학생들에게 해리를 넘기라고 했을 때 앞장서서 해리를 붙잡으라고 하면서 광역 도발을 시전하나 맥고나걸의 지시에 의해 제1순위로 퇴장당하고 만다.[2] 영화판 죽음의 성물 삭제된 장면을 보면 지하감옥에 갇힌 모습으로 나오는데 필치를 향해 "더러운 스큅 자식!"이라 욕하는 모습으로 나온다.

외모는 퍼그와 닮았다고 하며[3] 머리도 안 좋은지 헤르미온느가 파킨슨이 슬리데린 반장 되었다는 소식 들었을 때 경악을 했다. 헤르미온느 왈 "머리가 깨진 트롤보다도 멍청한 애가 어떻게 반장이 된 거야?" 도대체 딴 애들 머리는 어느 정도길래……. 교수한테 아부를 잘했거나 혈통이 좋은가?

파일:attachment/팬시 파킨슨/팬시배우.jpg
책에서는 1편부터 쭉 나오지만, 영화에서는 2편까지 아예 그냥 전혀 나오지 않고 그후에도 거의 출연이 많지않아 얘는 영화에선 안 나오나보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아즈카반의 죄수에 드디어 아주 잠깐 첫 등장하였다. 얼떨결에 이 문서에 들어와서 얘도 영화에 나왔다는 걸 처음 알게 될 수도 있다. 배우는 제네비에브 가운트(Genevieve Gaunt)[4]라는 검은 단발머리의 아역배우가 맡았는데 원작에서는 원숭이처럼 생겼다고 묘사되지만 영화에선 제법 예쁘장한 모습으로 나온다. 미스 캐스팅? 저 제네비에브 가운트라는 배우가 제법 깜찍해서 그런지 영화판의 단발 미소녀 모습으로 자주 엮인다! 그러다 6편 혼혈왕자에서부터 배우가 스칼렛 번(Scarlett Byrne)으로 변경되었는데 어느 정도는 원작이 반영된 듯. 사실 스칼렛 번의 정상적인 분장은 코가 좀 튀어서 그렇지 꽤 미인인데 분장으로 추녀를 만든 쪽이다. 스칼렛 번은 이 이후로는 뱀파이어 다이어리에 출연했으며 휴 헤프너의 23살 아들하고 약혼했다고 한다.

그런데 보다보면 중간에 말포이를 무릎베개 해주는 장면이 있다. 흠좀무? 하지만 말포이는 딴 여자와 결혼한다. 차인 듯. 게다가 호그와트와 죽음을 먹는 자 간의 전쟁과 주위의 괴로운 사건들을 통해 이제 찌질이에서 벗어나서 어느 정도 성숙해진 말포이가 이제껏 자신이 품어왔던 순수혈통주의를 버리게 되었으니 말포이에 비하면 나아진 게 하나도 없는 팬시와의 사이도 틀어졌을 가능성도 높다. 전부터 틀어졌으면 좋았을 정도의 성격. 확실히 있으면 안 될 급이었다.

작가인 조앤 롤링이 "학창시절에 날 괴롭힌 여학생에서 모티브를 따왔다."라고 밝혔다.

뱀발로 해리포터 시리즈의 팬페이지 Mugglenet에서 파킨슨은 나중에 어떻게 됐을지 팬들끼리 추측하는 스레가 떴는데, 작가의 마음대로 독자들에게도 미움받는 것 같다. 그나마 변화라도 있는 드레이코 말포이와 달리 처음부터 끝까지 찌질하고 비열한 모습만 보이고 캐릭터의 모델도 작가를 괴롭힌 사람이다보니 말포이에게 차이고 정신 나간 채로 사막에서 헤매다 죽었다(…)라는 둥 부정적인 추측이 대다수였다. 속물적인 성격대로 돈 많은 남자 잡아서 시집가거나, 리타 스키터에게 헤르미온느에 대한 악성 루머를 퍼트린 것처럼 리타 스키터를 잇는 가십 기자가 되지 않았을까 추측하기도 한다. 작가는 파킨슨의 행보를 밝히지 않았지만, 작가가 정해놓은 공식적인 행보도 팬들의 부정적인 추측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 같다. 그러나 영화에서의 귀여운 외모 덕분에 2차 창작계에서는 나름 인기 캐릭터이기도 하다.

[1] 영화상 오리지널 캐릭터이다. 그레고리 고일의 배우가 촬영 도중 팔에 부상을 입자 그 자리를 채울 새로운 캐릭터를 만들었고 배역의 이름이 밝혀지기 전엔 세오도르 노트로 추측되었다 한다. 이전 문서에 블레이즈 자비니라 써 있었는데 이 배역의 이름은 파이크이다.[2] 영화 자막에서는 이때 파킨슨 교수라고 나왔다. 명백한 오역.[3] 얼굴이 납작한 사람을 보고 'Pansy-faced'라고 하는데 생긴 게 퍼그 닮았다고 했으니까 얼굴에 맞게 작명한 것 같다.[4] 가운트라고 써있지만 철자가 곤트와 완전히 동일하다(…). 괜히 슬리데린 학생으로 캐스팅된 게 아니었다. 그래도 네덜란드 출신이라 가운트라 읽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