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찰음

최근 수정 시각:

분류

破擦音 / Affricate consonant

파열음마찰음[1]중간발음(물론 실제로는 다른 개념이다)에 가까운 소리로, 파열음처럼 조음기관에서 폐쇄를 만들지만 그 다음 과정에서 마찰음처럼 공기를 살살 내보내는 소리다. 대부분 배우기가 괴악한 것들이 많으므로 조음법을 잘 숙지하는 것이 좋다.

한국어에서는 ㅈ([ʨ]~[ʥ̥]), ㅉ([ʨ̤]), ㅊ([ʨʰ])이 해당하며, 북한 문화어는 [ʦ]~[ʣ̥],[ʦ̤],[ʦʰ]로 발음하는데 문화어와 한국어 발음이 듣기에는 아무런 차이가 없어 구별하지 않고 있다. 제법 되는 비율의 언어에서도 그리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발음.

파찰음은 기호가 대부분 파열음+마찰음을 붙여놓은 합자이다.

예시:

순치 파찰음([p̪f], [b̪v]) = 순치 파열음 ([p̪], [b̪]) + 순치 마찰음 ([f], [v])

치경 파찰음([ts], [dz]) = 치경 파열음 ([t], [d]) + 치경 마찰음 ([s], [z])

권설 파찰음 ([ʈʂ], [ɖʐ]) = 권설 파열음 ([ʈ], [ɖ]) + 권설 마찰음 ([ʂ], [ʐ])

현재 나무위키에는 자음에 대한 문서들이 조음 방법에 따른 분류가 아닌 조음 위치에 따른 분류로 만들어져있기 때문에 자세한 설명은 해당 문서들로 연결하는 것으로 대신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