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왈도

최근 수정 시각:


파일:attachment/팀 왈도/WaldoLogoBig.jpg [1]

1. 개요2. 유래3. 진짜 팀 왈도 결성
3.1. 특징 1: 실체가 없다 3.2. 특징 2: 로고가 쓸데없이 고퀄
4. 번역 작품 목록
4.1. 개그 요소로서의 낚시작품4.2. 공식 한글화 작품
5. 기타 로고

1. 개요[편집]

우리는 한다 번역을

주로 디시인사이드의 회원들이 주축으로 된 한글패치팀이자 비밀결사(...).

팀 왈도의 모체라고 할 수 있는 디시인사이드 내에서는 2012년 8월 15일에 결성된 고전게임 갤러리 쪽과 FTL의 한글화 개시와 함께 신설된 게임 갤러리 쪽이 존재했으나, 고전게임 갤러리가 사실상 잡갤화된 이후에는 게임 갤러리를 주축으로 활동 중이다.

팀 왈도의 이름은 어나니머스 같은 공공재로 취급되기 때문에 디시인사이드 이외의 많은 팀들이나 개인들도 팀 왈도의 이름을 빌려 작업을 하고 있다.

2. 유래[편집]

2011년 11월 1일 한 고갤러가 한글화팀을 만들자는 제안과 함께 맨 위에 있는 로고를 올렸는데, 이걸 보고 빵 터진 고갤러 및 일부 네티즌들이 게임 및 기타 미디어 매체를 왈도체로 합성한 뒤 팀 왈도의 이름으로 공개했던 것이 팀 이름의 유래이다.

게임메카에 보도되기도 하였다.
파일:external/image.fileslink.com/KakaoTalk_20151126_172636280.png
게임메카에서 폴아웃 4 한글화 팀의 주축('대장'이라 불린다)과 이메일 인터뷰를 진행했는데, 이게 네이버 e스포츠 뉴스 메인에 걸렸다! # 인터뷰 내용에 '우리는 한다 번역을'이라는 캐치프레이즈가 제대로 안 나타나 아쉽다고.가을 출타 4

3. 진짜 팀 왈도 결성[편집]

불리 한글화 프로젝트가 진행되면서 유머소재였던 팀 왈도가 현실이 되었다. 그러나 개그 소재로 쓰일 때처럼 의도적으로 발번역을 하지는 않는다. 2012년 8월 15일 카페를 개설하고 한글화를 진행하던 고전게임 갤러리 한글화팀이 비공식적으로 본인들의 별명을 팀 왈도로 정한 것. 불리는 이미 한글화가 완료되어 한글패치 1.10버전을 배포중이며, 다음 기획으로 마피아(비디오 게임) 한글화 작업을 잡으면서 팀 왈도가 본격적으로 궤도에 올랐다.

물론 팀 왈도는 기획 프로젝트에 가까운 팀이고, 멤버도 그 때 그 때 바뀌며 사실상 주동자 외에는 책임자라고 할 만한 사람도 없으며 독점권 역시 없으므로 다른 번역팀이 있을 수도 있고[2], 내가 한글패치를 제작하고 싶다고 하면 누구라도 팀 왈도라는 이름을 쓸 수 있으며, 협조하는 번역자, 기술자, 검수자 등에는 별다른 제약을 두지 않는다.[3]

그러나 몇 가지 매너 상의 문제가 있는데

1. 해당 작업에 팀 왈도가 이미 존재하는 경우는 다시 팀 왈도 이름으로 작업하지 않는다.

2. 특정 커뮤니티 등에서만 알아볼 수 있는 드립은 번역에 포함시키지 않는다.

3. 팀 왈도라는 팀명 하에 제작 배포된 한글패치는 재배포 및 수정 등에 제한을 두지 않는다.

등이 있다. 특히 출발이 디씨 고전게임 갤러리에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번역 자체가 누가 보더라도 쉽게 알아보고 분위기나 맥락을 이해해야 하는 것이기 때문에 2번이 굉장히 중요하게 여겨진다. 이 때문에 몇몇 작품의 작업에서 특정커뮤니티에서 고질적으로 해당 커뮤니티의 드립을 추가하려는 문제로 갈등을 빚은 바도 있다.

3.1. 특징 1: 실체가 없다 [편집]

"팀 왈도는 실체가 없다"는 것이 모토. 고정적인 멤버가 모여있는 것이 아니라, 게임 한글 프로젝트를 시작하면 팀 왈도라는 이름을 가져다 쓰는 경우가 많다는 것. 어나니머스의 그것과 마찬가지라고 생각하면 된다. 그리하여 각 한글 패치마다 제작을 이끈 사람, 참여한 사람이 다르다. 팀 왈도라는 이름 자체를 오픈소스로 지향하고 있기 때문에 가능한 점. 따라서 디시인사이드의 겜갤과 고갤 등에 나온 가장 규모가 큰 번역들에 '팀 왈도'라는 이름을 붙인다고 이해하는 것이 편하며, 이처럼 주체가 딱히 없기 때문에 개그 요소로서 팀 왈도의 이름과 로고를 사용해도 누구도 뭐라고 하지 않는다. 거기에 요즘은 디시인사이드뿐만 아니라 스팀비비, 루리웹, 플레이웨어즈 등 타 사이트나 아니면 커뮤니티하고는 관련 없이 그냥 개인인 재야의 번역 고수들도 팀 왈도 명의로 한글화를 쏜살같이 했다가 흩어지기도 한다. 대표적인 예가 FTL 한글패치.

애초에 고정된 멤버가 있는 것도 아니기 때문에 누구든 상관없이 필요에 따라 모였다가 개인 사정이 있으면 얼마든지 빠질 수 있으며, 따라서 계획이 엎어지기도 쉽다. 이런 점을 방지하기 위해 누구라도 접속해서 번역을 해둘 수 있도록 데이터베이스를 공유하는 툴을 고갤에서 제작하여 배포한 적도 있다. 물론 역으로, 누구에게 약속한 것도 아니고 책임을 질 필요도 없기 때문에 다른 번역팀보다 부담감이 훨씬 덜하다고 한다.

단, 고정 멤버가 아예 없는 건 아니다. 수많은 팀 왈도 중에는 팀 왈도 명의를 건 번역이 계속 지속되면서 번역에 꾸준하게 관여하는 극소수의 인물들이 핵심 인물로 자리잡은 팀도 존재한다. 대표적인 팀이 바로 팀SM. 누구나 부담감 없이 들어왔다가 나갔다가 하는 번역이 제대로 진행되기 위해서는 결국 누군가가 총대를 매야 하기는 하는데 한 팀에서 이런 작업을 계속 하다보니 아예 고정 멤버가 되어버리기도 하는 것.

여하튼 팀 왈도 명의를 사용하는 팀들은, 팀 왈도가 공공재라는 것에서 알 수 있듯 과거의 한국어 번역 관련 인사들과는 달리 대체로 자기 닉네임이나 팀의 진짜 이름을 대놓고 드러내기를 좀 꺼리는 편이고 팀 왈도 명의 밑에서 자신을 감추고 활동하고 있지만, 그래도 한글패치로 편하게 게임을 한 그대라면 언제나 이분들께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도록 하자.

3.2. 특징 2: 로고가 쓸데없이 고퀄[편집]

또 하나의 특징이자 팀 왈도가 주목을 끌고 있는 이유 중 하나는 바로 쓸데없이 고퀄리티인 한글화 로고. 그냥 그림도 아니고 그 도트 왈도를 마개조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그 게임의 특징을 정확하게 짚어낸다.

더불어 한글 패치 프로젝트를 시작할 때마다 로고를 만들어서인지 오죽하면 로고 만들려고 한글패치 만든다는 농담까지 나올 정도.

근데 진짜로 Long Live The Queen의 한글화 이유를 로고 만들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흠좀무...

4. 번역 작품 목록[편집]

4.1. 개그 요소로서의 낚시작품[편집]

4.2. 공식 한글화 작품[편집]

5. 기타 로고[편집]

파일:attachment/팀 왈도/2949779565_4deee6cf.jpg


파일:attachment/팀 왈도/2949779565_0bcf5018.jpg


파일:attachment/팀 왈도/64f794f9e5b63556455fecd34480686c.jpg

  • AVGN 로고 우리가 한다 LJN


파일:attachment/팀 왈도/BYSPF3rCcAA3TTK.jpg

  • KSP 로고.
    로고가 만들어졌을 때는 아직 정식 출시 전이였고, 이후 네이버 KSP 포럼 카페에서 한글패치를 공개해 작업 의미가 없어짐.


파일:attachment/팀 왈도/f0077445_54ef0bd91cd82.jpg

  • Sakura Spirit 로고.
    한글화를 진행하기는 했으나 오랜 시간 동안 지지부진하던 중 다른 팀에 의해 먼저 한글 패치가 완성되어서 무산되었다.

파일:external/i1.ruliweb.com/15731e63b70105db4.jpg

  • 파 크라이 3: 블러드 드래곤 로고.
    2016년 9월 16일 한글화 인원을 모집했는데, 바로 다음날(!)인 9월 17일 팀 프로메테우스에서 한글 패치 파일을 공개하면서 바로 무산되었다.


파일:attachment/팀 왈도/988416114_a6d52407.jpg


파일:attachment/팀 왈도/31748531_28934cc3.jpg


파일:external/s29.postimg.org/1449175118.png

  • 입대 버전


파일:mPRAhir.png

  • 노예와의 생활 -Teaching Feeling-
    통칭 실비 키우기로 유명한 그 작품.
    이 게임은 한글 패치가 나와있긴 하지만 다른 팀 왈도 한글화 작품들과는 달리, 한글 패치를 제작한 사람이 팀 왈도 명의로 한글패치를 배포한 게 아니라 한글화하고는 무관한 사람이 장난으로 팀 왈도풍 로고를 만든 것이다. 즉, 애초에 한글 패치 자체가 로고하고는 무관한 것.
    다만 기존 한글패치 제작자가 손을 놓은 이후[10] 1.32버전부터 팀 왈도 명의로 한글패치가 제작되기는 하였다.

[1] 오리지널 로고 고화질 PSD 원본[2] 일부 작품의 경우 이 때문에 심한 갈등을 빚기도 했다. 팀 왈도 자체가 재능기부 형식으로 이루어지는 일회성 프로젝트라 딱히 저작권자가 있는 것도 아니라서 재배포나 수정 등에 일절 제약을 두지 않기 때문에 일부 한글패치 팀 등에서 중간에 협력하면서 저작권이나 배포권을 요구한다던가, 이런 문제로 생긴 갈등 때문에 미검수 번역본을 선수쳐서 배포한다던가 하는 등의 사건이 일어나기도 했다.[3] 다만 성실성 체크 및 프로젝트 테러 방지 등의 일환으로 일종의 제약을 두는 경우는 있다.[4] 뒤늦게 알려진 사실이지만 스카이림에 연관된 팀 왈도 스크린샷들은 후치 네드발이라는 닉네임을 사용하는 루리웹 유저 혼자 스카이림 발매당일 PC방에서 알바나 하고있는 자신의 신세를 비관하여 개그짤이나 만들자는 목적으로 합성한게 퍼진거라한다. 원출처 블로그에 해당 게시물 포스터 날짜도 스카이림 출시 당일이다[5] 사실 이 로고는 해당 번역 팀이 결성된 직후에 만들어진 로고가 아니다. 초기의 팀 왈도들은 로고 하단에 원본처럼 '우리는 한다 번역을' 라고 박아넣고 캐릭터 부분만 커스텀한 반면 후기의 팀 왈도들은 로고 하단에 해당 게임명을 왈도체로 번역해서 박아넣었는데, 이 로고도 후기형에 가까운 모습.[6] 참고로 이 한글판을 원작자 대니얼 리마에게 메일로 보내자 원작자가 홈페이지에 이 파일을 직접 게시했다. #[7] 잦은 업데이트 및 들쭉날쭉한 번역 인원들 같은 어려움을 겪던 중, 개발사 오버킬 소프트웨어가 번역가 모집을 시작해 찔러넣어본 결과 승낙. 결국 팀 왈도의 번역은 중단이지만 번역팀 인원의 대부분이 공식 번역팀으로 들어가 공식 번역으로 돌아온다고 한다.그리고 공식 번역은 나오지도 않고 있다. 사실상 공식 번역은 존재하지 않는 셈.[8] 참고로 이 이전에 나온 로고가 있었다. 그러나 "우리는 피한다 낙진을 네 번"보다는 가을 출타 4(...)가 임팩트가 큰 건 사실. 게다가 왈도체 조성법을 생각해보면 "fall=가을", "out=출타"(...)로 번역하는 게 정확한 왈도체이기도 하다.[9] 원래는 팀 왈도나 디시 고갤 정도에서만 쓰던 말이었다.[10] 해당 게임의 맥심 게재 이후 제재가 심해진 이유 때문이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