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사 기지: 남극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프로젝트.png
이 문서는 나무위키 오버워치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

Ecopoint: Antarctica
탐사 기지: 남극

파일:Ecopoint - Antarctica.png

동영상

출시예정

지역

남극

제한시간

-[1]

추천 영웅[2]

D.Va, 로드호그, 맥크리, 리퍼, 아나, 메이, 솔저:76

비추천 영웅

위도우메이커[3], 시메트라[4], 윈스턴[5]

1. 개요2. 스토리3. 기타4. 공략

1. 개요[편집]

"탐사 기지, 남극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Arriving at Ecopoint: Antartica.)


Ecopoint: Antarctica

2016년 11월 블리즈컨에서 공개되어, 11월 16일에 패치된 오버워치의 전장이다. 아케이드 모드 전용 소규모 전장으로 수수께끼의 영웅, 섬멸전 모드만 지원한다.

구조는 쟁탈 전장과 같은 대칭형 구조로, 전장 좌우의 2층 구조물 내부와 이 구조물들을 연결하는 통로, 측면 우회로를 중심으로 전투가 펼쳐진다. 하지만 다른 전장들과 달리 생명력 팩이 존재하지 않으며, 낙사 구간 역시 존재하지 않는다. 때문에 순수히 영웅들의 화력과 회복 능력에 의존한 전투가 벌어지며, 전장 자체도 작아 쉽게 적을 마주할 수 있다. 이 전장을 지원하는 게임 모드들 전부가 리스폰이 불가능하다는 특이점도 있다. [6] 그래서인지 오버워치의 맵 중 가장 밀리터리 FPS에 가까운 레벨 디자인을 보인다.

그럼에도 시간을 계속 끌면 1분의 제한시간과 함께 위도우메이커의 궁극기나 한조의 음파화살처럼 적의 모습과 위치가 빨갛게 공개되며, 시간이 지나면 무승부 처리된다. 패치 이후에는 1분이 지나면 맵의 가운데에 생기는 거점을 점령하는방식으로 바뀌었다.

리스폰 불가능에 소규모 전투라는 점이 합쳐져서 대부분이 몸을 사리면서 경기에 임하게 되며, 때문에 딜러들은 궁극기를 채우기 어렵지만, 지원가들의 궁극기는 상대적으로 자주 볼 수 있다. 하지만 보통 그 전에 라운드가 종료되어 궁극기 자체를 보는 것이 쉽지 않다.

2. 스토리[편집]

메이와 팀원들은 부근의 이상 기후 현상을 조사하던 중, 어마어마한 극지 폭풍 속에 휩싸이게 되었습니다. 탐사팀은 보급품이 떨어져 가고 다른 대안을 찾을 수 없자, 최후의 수단으로 폭풍이 지나갈 때까지 동면 상태에 들어가기로 합니다. 그리고 몇 달 뒤에 깨어날 줄 알았던 메이는 거의 10년이 지난 후에야 눈을 뜨게 됩니다.


파일:mei_south_pole..png[7]

메이의 배경 스토리의 메인이 되는 곳으로 메이의 배경설명과 단편 시네마틱으로 많은게 조명되어 있다.

애덤스(ADAMS) - 미국
맥크레디(MACREADY)[8] - 미국
오파라(OPARA) - [9]눔바니
토레스(TORRES) - 스페인
아레니우스(ARRHENIUS) - 스웨덴

기지의 전체인원은 이렇게 6명이었고 동면직전에 메이가 남긴 영상으로 봐서는 보급시기를 놓친데다 눈보라로 인해 추가보급이 어려워져서 보급품이 부족해지자 동면한것으로 나온다.

또한 설정변경의 폐헤가 있는 곳으로 기존에 있던 메이의 배경설정에는 고립되어서 동면에 들어간후 구조대에 의해 메이만 구조되고 기지내 정보는 증발한 것으로 나오지만 단편 애니메이션 '일어나요!'에서는 윈스턴의 요원호출 신호에 의해 해동된 메이가 기지내 데이터를 회수해서 자력으로 탈출하는것으로 바뀌었다.

3. 기타[편집]

버그랑 인연이 꽤 많았다. 특히 17년 초에 디바가 로봇에서 비상탈출하면 맵밖으로 튕겨나가던 버그등 게임에 치명적인 버그가 많았던지라 캐릭터 하나가 봉인되는 수준이었다.

4. 공략[편집]

오버워치/아케이드 문서의 각각 해당 문서를 참고.

[1] 원래는 제한시간 1분이 남으면 적의 모습이 드러나며, 시간이 지나면 무승부 처리되었지만,패치가 된 이후로 제한시간 1분이 남으면 거점 점령을 해야하는 식으로 바뀌었다.[2] 수수께끼의 결투는 무작위 선정이므로 섬멸전만 고려.[3] 돌격군만 아니면 거진 다 머리통 한 방에 끝낼 수 있는 강력함은 부정할 수 없지만, 안정적인 원거리 저격 포인트가 존재하지 않아 적의 화력에 노출된 채 저격해야 하는 리스크가 크다. 그게 아니어도 실내란 사각지대와 그곳을 통한 우회로 때문에 사방을 경계해야 하니 좁은 저격소총 시야로 이걸 극복하긴 어렵다.[4] 재설계를 통한 상향을 받았으나 여전히 근거리, 수비에 더 치중한 영웅이라 수비고 뭐고 목표용 오브젝트가 없는 남극 맵에선 그 효용이 많이 떨어진다.[5] 섬멸전에서 단골로 등장하는 D.Va로드호그가 모두 윈스턴의 극상성 카운터라 이 둘이 나오는 순간 윈스턴은 꿈도 희망도 없어진다.[6] 섬멸전 한정으로, 팀원 중 메르시가 있다면 부활이 가능하다.[7] 단편영상에서 메이가 앉아있던 테이블의 모니터에 떠있던 기지대원 사진.[8] 이 이름은 아무래도 더 씽의 주인공의 이름을 따왔을 가능성이 높다.[9] 영상으로 밝혀진 바에 따르면 탐사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