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탄음

최근 수정 시각:

분류

彈音 / Flap/tap consonant

좁힘을 만들자마자 빠르게 좁힘을 없애서 내는 소리.

한국어에서 모음 앞의 ㄹ(/ɾ/)이, 일본어에서 ら행이, 포르투갈어스페인어, 터키어에서는 r이 단독으로 발음되는 탄음이다. 이를 제외하면 대부분 전동음이나 파열음변이음으로 등장하는 정도다.[1][2]2013년 현재는 유성음만 정의되어 있으며 단독 기호가 있는 탄음은 순치와 치경, 권설뿐이다.

현재 나무위키에는 자음에 대한 문서들이 조음 방법에 따른 분류가 아닌 조음 위치에 따른 분류로 만들어져있기 때문에 자세한 설명은 해당 문서들로 연결하는 것으로 대신한다.

[1] 파열음의 변이의 경우 대표적으로 미국 영어에서 강세를 잃은 t, d 등이 탄음으로 발음되는 경우를 들 수 있다. water나 butter의 t 등이 대표적인 사례이다.[2] 전동음의 변이는 이탈리아어, 에스파냐어, 러시아어 등 치경 전동음을 쓰는 많은 언어에서 일이나는 현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