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스가드

최근 수정 시각:

파일:attachment/킹스가드/Sigil.png

Kingsguard

영웅들도 있었고, 약한 자, 부도덕한 자, 겁쟁이들도 있었다. 대부분은 그저 인간에 불과했다. 재빠르고 힘세며, 칼과 방패를 잘 다루기는 했지만, 자부심, 야망, 정욕, 사랑, 분노, 질투, 물욕, 권력욕, 그 외에 그들보다 못한 필멸자들이 가질 수 있는 약점은 그들에게도 예외가 아니었다. 그들 중 가장 뛰어난 자들은 자신의 약점을 극복해냈고, 임무를 다했으며, 손에 칼을 쥔 채로 죽었다. 그들 중 최악은... 왕좌의 게임을 한 자들이었다.

- 바리스탄 셀미, 킹스가드의 역사를 회고하며



1. 소개[편집]

파일:external/awoiaf.westeros.org/Kings_guard2.jpg

얼음과 불의 노래의 등장 단체로 아에곤의 정복 이후 창설된 국왕 호위대.

근위대친위대로 번역해도 큰 문제는 없지만 정식발매본에서는 킹스가드로 고유명사화했다. 2016년 개정판도 마찬가지. [1]

일곱 명의 기사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들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는 제복이 흰 망토이기 때문에 화이트클록, 하얀 기사(백기사)라고도 불린다.[2] 인원이 일곱 명으로 제한된 것은 웨스테로스의 주류 종교인 일곱 신 신앙의 영향 때문이다.

2. 상세[편집]

아에곤 1세의 왕비이자 누나였던 비센야 타르가르옌에 의해 창설되었는데, 아에곤이 도른에서 보낸 암살자들에게 죽을뻔한 후 비센야는 아에곤에게 왕의 직속 호위기사들이 따로 필요하다고 건의했지만 아에곤은 그다지 귀담아 듣지 않았다. 그러자 비센야는 그 자리에서 단검을 꺼내 아에곤의 얼굴을 그어버린 후 '지금 경호원들은 무능하다'고 지적했고, 아에곤도 동의하게 되었다고 한다(...). 킹스가드의 서약을 만든 것도 비센야인데, 나이트 워치의 서약을 참고했다고 한다.

국왕을 바로 옆에서 호위하므로 기사로서는 가장 명예롭고 높은 지위다. 특히 킹스가드의 사령관(Lord Commander)은 모든 기사의 정점이라 할 수 있으며 킹스핸드, 재무장관, 법무장관 등과 함께 왕국 의회 의원이기도 하다. 일종의 국방장관 역할을 수행하는 듯하다. 국왕 호위 외에도 킹스랜딩 도시 경비대를 지휘하며 전시에는 국왕군의 지휘관으로도 활동한다.

다만 드라마에서는 참여하지 않는다. 시즌 1에서 에다드가 핸드로 근무할때 소회의가 나오는 장면에서 로드 커맨더인 바리스탄 셀미의 모습은 안 보인다. 그리고 드라마에서는 국방장관 역으로는 Master of War라는 직책이 따로 있으며, 타이윈 사후에 케반 라니스터가 이 직책을 맡았다. 그리고 이를 증명하는 장면이 교단에 조리돌림 당한데다가 도른에서 딸이 살해당해서 매우 빡친 서세이 라니스터가 킹스가드의 로드 커맨더인 제이미와 킹스가드인 로버트 스트롱과 콰이번을 대동하여 소회의에 난입하자 케반이 "댁들은 여기 참여할 권리 없음"이라고 못박는다. 제이미는 킹스가드의 로드 커맨더인 자신은 참여할 권리가 있다고 하자 파이슬이 미친 왕 시절에 제롤드 하이타워가 소회의에 참여한 전례가 있을 뿐이라고 한다.

외전 덩크와 에그 이야기의 주인공 덩크는 모든 소년들이 한 때 흰 망토를 꿈꾸지만 그 소원을 이룰 수 있는 사람은 일곱 명뿐이라고 말했고, 예지몽을 꾸는 인물이 꿈에서 흰 망토를 걸치고 있는 던칸을 봤다고 하자 말도 안되는 소리라고 웃어넘긴다. 하지만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대단히 명예롭고 고귀한 자리지만 그 대가로 영지를 가질 수 없고, 결혼도 못하고, 후손도 남기지 못한다. 이는 아에곤 1세의 치세 때 처음으로 킹스가드의 창설을 추진했던 비센야가 나이트 워치의 서약을 참고했기 때문이라고 한다. 다만 이들도 사람인지라 이런저런 방식으로 몰래 연애를 하거나 사생아까지 남긴 킹스가드 기사들도 상당히 많았다고 한다. 선 안 넘고 적당히 하면 못 본 척 해 주는 듯.

왕을 지킨다, 왕족들을 지킨다,[3] 왕의 비밀을 지킨다는 등의 맹세를 한다.

그런 자리이니만큼 순수한 능력만으로 그 자리에 오르는 경우는 드물고, 구성원 거의 대부분이 왕족이나 고위 귀족들이다. 때때로 왕이 명망높은 귀족의 자제를 인질로 잡아두기 위해서 킹스가드로 임명해 바로 곁에 두는 경우도 있었다. 제이미 라니스터가 좋은 예. 사실 제이미는 빼어난 검술 재능도 가지고 있긴 했다.

칠왕국에서 가장 무력이 뛰어난 이들로 손꼽히지만, 로버트의 반란으로 5명이나 전사하고 그 빈 자리를 제대로 못 메워서 그런 것인지 바라테온 왕조의 킹스가드들은 상태가 영 아니다. 그나마 로버트 시기에는 킹스가드로서의 마음가짐이나 행동가지는 뒤떨어져도 실력은 어떻게든 평균은 되는 인물들로 채워놨지만 그나마도 조프리 시기에 대다수가 사망해버려 토멘 대에 와서는 완전히 막장이다..

렌리 바라테온다섯 왕의 전쟁에서 왕으로 즉위한 후 이를 흉내낸 레인보우가드라는 근위대를 만들었다. 복장이 흰 망토가 아니라 무지개의 여섯 색이라는 점이 다를 뿐 그게 그거다.

대너리스 타르가르옌도 드래곤을 부화시키고 여왕으로 즉위한 후 '퀸즈가드'를 창설하고 조라 모르몬트를 사령관으로 임명했다. 지금 사령관은 바리스탄 셀미.

3. 일원[편집]

3.1. 작중 등장인물[편집]

3.1.1. 로버트 바라테온 시기[편집]

3.1.2. 조프리 바라테온 시기[편집]

3.1.3. 토멘 바라테온 시기[편집]

킹스가드의 전체적인 질이 무척 떨어진 상태다.[4] 제이미가 자기 동료들을 보고 기가 막혀 한 다음 하는 생각이 '잘 생각해 보니 킹슬레이어(나)가 킹스가드 우두머리이니 내 수준에 딱 맞는 부하들이네.'(...) 게다가 드라마에서 토멘이 칠신교의 교권을 공인한 후 왕관 위주로 디자인되어있던 킹스가드의 갑옷이 왕관과 칠각성(칠신교의 상징)을 합친 디자인으로 바뀌면서 왕권의 약화와 교권의 강화를 상징적으로 드러내는 장치로서 사용되었다.....

3.1.4. 대너리스 타르가르옌의 킹스가드[편집]

퀸스가드 항목 참조.

3.2. 역대 킹스가드[편집]

3.2.1. 아에곤 1세[편집]

  • 킹스가드 사령관 코를리스 벨라리온

  • 킹스가드 사령관 '콘필드의 사생아' 애디슨 힐
    자세한 행적은 알려지지 않았으나 후일 킹스가드 사령관이 되었다고 한다.

  • '검은' 로빈 다클린 경

  • 리차드 루트 경

  • 그레고르 구드 경

  • 그리피스 구드 경

  • '마임 배우' 험프리 경

3.2.2. 아에니스 1세[편집]

  • 레이몬트 바라테온 경
    당대 바라테온 가문의 가주인 로바르 바라테온 공의 형제. 무장 교단 암살자의 공격으로부터 아에니스 1세를 보호하였다.

3.2.3. 마에고르 1세[편집]

  • 두명의 킹스가드
    마에고르의 킹스가드였으나 후일 자에하에리스 1세가 군대를 일으켜 진군하자 그를 지지한다며 도주해 자에하에리스 측으로 넘어갔다.

3.2.4. 자에하에리스 1세[편집]

  • 킹스가드 사령관 리암 레드와인 경
    레드와인 가문 출신의 킹스가드로 후일 자에하에리스 1세수관까지 되었으나, 킹스가드로서는 유능했어도 정작 수관으로서의 수완은 엉망이였는지 금방 경질되었다.

  • 클레멘트 크랩 경

    AC 98년에 열린 킹스랜딩 마상창시합에서 뛰어난 성적을 거두었다.

  • '음란한' 루카모어 스트롱 경

    킹스가드면서 위장신분으로 결혼하였으며, 열하고도 셋이나 되는 사생아를 둔것으로 유명하다. 후일 이중 신분이 발각된 후 거세되어 장벽으로 추방당해 나이츠 워치에서 복무하게된다.

3.2.5. 비세리스 1세[편집]

  • 킹스가드 사령관 리암 레드와인 경
    AC 105년 사망.

  • 킹스가드 사령관 해롤드 웨스털링 경
    리암이 사망하자 새로운 사령관으로 임명되었다. AC 112년 사망.

  • 에릭 카길 경

    아릭 경과는 쌍둥이로 용들의 춤이 발발하자 흑색파를 지지했다.

  • 아릭 카길 경

    에릭 경과는 쌍둥이로 용들의 춤이 발발하자 녹색파를 지지했다.

  • 크리스톤 콜

    AC 105년 임명되었다.

  • 윌리스 펠 경

  • 릭카드 쏜 경

  • 스테폰 다클린 경

  • 로렌트 마브랜드 경

3.2.6. 용들의 춤[편집]

  • 녹색파

    • 킹스가드 사령관 크리스톤 콜

    • 아릭 카길 경

    • 릭카드 쏜 경

    • 윌리스 펠 경

    • 마스톤 워터스 경

    • 가일즈 벨그레이브 경

  • 흑색파

    • 퀸스가드 사령관 스테폰 다클린 경

    • 퀸스가드 사령관 로렌트 마브랜드 경

    • 퀸스가드 사령관 글렌든 고드 경

    • 에릭 카길 경

    • 라이오넬 벤틀리 경

    • 해롤드 다크 경

    • 아드리안 레드포트 경

    • 로렌스 렌스데일 경

3.2.7. 아에곤 3세[편집]

3.2.8. 다에론 1세[편집]

3.2.9. 바엘로르 1세[편집]

3.2.10. 비세리스 2세[편집]

3.2.11. 아에곤 4세[편집]

3.2.12. 다에론 2세[편집]

  • 롤랜드 크레이크홀 (Roland Crakehall)

  • 더스켄데일의 도넬 (Donnel of Duskendale)

  • 윌렘 와일드 (Willem Wylde)

3.2.13. 아에리스 1세[편집]

  • 롤랜드 크레이크홀

3.2.14. 마에카르 1세[편집]

3.2.15. 아에곤 5세[편집]

3.2.16. 자에하에리스 2세 치세[편집]

3.2.17. 아에리스 2세 시기[편집]

3.2.18. 불명[편집]

  • 로버트 플라워스 : 사생아임에도 불구하고 로드커맨더의 지위까지 올라갔다.

  • 알린 코닝턴 : 로드 커맨더의 지위까지 올라갔다.

  • 대리의 악마 : 로드 커맨더의 지위까지 올라갔다.

  • 그레이트하트

  • 가일즈

  • 제포리 노크로스

  • 마이클 머틴스

  • 오리벨

  • 루퍼트 크랩

  • 클라렌스 크랩

  • 롤랜드 다클린 : 제이미 라니스터 이전까지 최연소 킹스가드였고, 킹스가드가 된 지 한 시간도 안 되어 사망했다.

  • 톰 코스테인 :킹스가드로 60년 동안 복무했다.


[1] 이것 말고도 왕국의 수도인 킹스랜딩(왕의 상륙지), 총리격인 킹스핸드(왕의 손)와 같이 고유명사로 남긴 것들이 꽤 많다. 단. 2016년 개정판에서 킹스핸드는 수관으로 번역되었다.[2] 비슷한 이유로 킹스랜딩 도시경비대는 제복이 노란 망토라서 골드클록이라고 불린다.[3] 이 서약탓에 다수 대 다수의 결투에서, 왕족과 킹스 가드가 맞붙게 된다면 킹스 가드가 이 서약 때문에 왕족을 공격하지 못해서 일방적으로 얻어 맞게 된다. 덩크와 에그 이야기에서 바엘로르 왕세자가 이를 이용한바 있다.[4] 제이미 왈, "나는 하얀 소로부터, 그리고 용맹한 바리스탄으로부터 배웠지. 아서 데인 경으로부터도. 그였다면 오른손으로 소변을 보면서 왼손만으로 너희 다섯을 다 죽였을 거다."[5] 그레고르의 머리는 도란 마르텔에게 보낸 것으로 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