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클록 앤 대거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Marvel_Cinematic_Universe_Logo.png
[ 기타 ]

기타 목록

단편 영화

마블 원 샷

디지털 시리즈

코믹 북

타이 인 코믹스

* 기울임체는 미개봉 작품


파일:Cloak_&_Dagger_Logo.png

1. 개요2. 상세3. 등장인물4. 에피소드 목록5. 줄거리6.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와의 연계7. 평가

1. 개요[편집]

마블 코믹스의 등장인물 클록대거가 주연으로 등장할 예정인 슈퍼히어로 드라마. 월트 디즈니 컴퍼니 산하의 TV 채널 프리폼에서 2018년 6월 7일 공개되며,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세계관에도 포함된다.

2. 상세[편집]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 클록 앤 대거 예고편

2016년 4월 7일, 공식 트위터 페이지의 오픈과 함께 제작 예정임을 알렸다. 클록과 대거의 러브 스토리를 다룰 것이라고 한다.

데어데블 시즌 1의 제작자겸 대본가였던 조 포카스키가 드라마 총괄 제작자로 임명했다. 촬영은 2017년 2월부터 시작되며, 제작비도 4천만 달러로 마블 드라마 하나의 수준이라고 밝혔다.#, ##

클록과 대거는 다크포스에 관련된 캐릭터들인데 다크포스는 에이전트 오브 쉴드에서 블랙아웃이 나오면서 잠깐 떡밥을 던지기도 하고 에이전트 카터 시즌2에서 제로 물질로 소개되며 주요 소재로 나왔다.

클록의 주된 능력은 다크포스를 이용한 순간이동 망토로, 마블의 큼직큼직한 사건때마다 영웅들을 순간이동 시켜주는 셔틀로 얼굴을 많이 비추었다. 빛의 능력자인 대거와 함께 해야 안정을 느끼기 때문에 대거도 그를 따라 등장하는 편이다.

지나 프린스바이더우드(Gina Prince-Bythewood)가 파일럿 감독을 맡을 예정이다.

젊은층을 겨냥하여 제작될 예정이며 인종을 뛰어넘는 사랑을 그리게 될 것이라고 한다.

예고편 마지막 구간에 록슨 에너지 회사의 로고가 등장하는 걸 보아 이 회사가 작중에서 흑막급으로 비중있게 등장할 지도 모른다는 팬들의 추측도 있다.[1][2]

새로운 클립영상이 등장했다.

국내에서는 AXN 채널에서 2018년 6월 16일 토요일 밤 9시 30분에 한미 동시 방영될 예정이라고 한다.

3. 등장인물[편집]

파일:cloak-dagger.jpg

4. 에피소드 목록[편집]

No.

에피소드명

방송 일자

1

First Light

2018.06.07

2

Suicide Sprints

3

Stained Glass

2018.06.14

4

Call/Response

2018.06.21

5

Princeton Offense

2018.06.28

6

Funhouse Mirrors

2018.07.05

7

Lotus Eaters

2018.07.12

8

Ghost Stories

2018.07.19

9

Back Breaker

2018.07.26

10

(미정)

(미정)

5. 줄거리[편집]

1화: 발레수업이 끝난 후, 빗속에서 아빠를 기다리는 어린 탠디 보웬. 록슨오일의 연구자인 네이선은 늦게나마 탠디를 데리러 온다. 빗속에서 운전하던 네이선은 록슨오일에서 온 전화를 받는다. 안전상의 이유로 회사의 주장에 반대를 하던 네이선은 점점 흥분하다 몇 번 사고를 낼 뻔한다. 그 순간 전화의 주제였던 석유 시추선이 폭발하면서 당황한 네이선은 바다로 추락하고 만다.
같은 시간, 어린 타이론 존슨은 자동차에서 오디오를 훔치지만 형 빌리의 설득으로 오디오를 돌려 놓으러 가던 중, 순찰 중인 경찰에게 목격당해 도망친다. 항구에서 빌리는 타이론을 숨기고 경찰들한테 해명을 하려 한다. 그 순간, 시추선 폭발로 인해 왼쪽뺨에 흉터를 가진 경찰관, 코너스가 놀라는 바람에 빌리가 총을 맞고 바다로 떨어진다. 타이론은 형을 구하러 바다에 뛰어든다. 바닷속에서 두 아이는 록슨 시추선에서 발생한 이상한 에너지의 영향으로 특수한 능력을 가지게 된다.
세월이 지난 후, 록슨 오일이 시추선 사고를 네이선에게 뒤집어 씌운 후에 술주정뱅이가 된 엄마 멜리사 보웬. 탠디는 어머니를 피해 교회에서 살고있다. 남친 리암과 콤비를 이루어 부잣집 아이들 집을 터는 것이 그녀의 주 일과.
사립학교 농구팀에서 뛰고 있는 타이론, 줄여서 타이(Ty). 그는 상대팀과 시비가 붙어 경기중 주먹싸움을 하고, 이로 인해 부모님 오티스와 아디나에게 질책을 받는다.
수업 후, 학교친구 에비타에 의해 파티에 끌려온 타이, 그리고 지갑 소매치기를 하기 위해 온 탠디. 타이는 지갑을 돌려 받기 위해 탠디를 추격하다 손을 잡는데, 그 순간 폭발이 일어나며 둘의 능력이 각성되고, 둘은 서로를 알아본다.
파티가 끝나고 집에 온 타이는 자다가 깨어나는 데, 어찌된 영문인지 록슨 건물 옥상에서 이불보만 걸치고 있다. 내려오던 와중 형을 죽인 경찰관 코너스를 보게되는 타이. 다음 날 타이는 다시 한번 능력을 각성해 코너스 경관의 트렁크로 이동하고, 총을 쏘는 코너스를 피해 도망치다 순간이동을 한다. 훔친 티켓을 이용해 발레를 보고 집에 가다 티켓의 원주인인 부잣집 아이에게 붙잡힌 탠디. 위기상황에 탠디는 능력을 각성해 빛나는 크리스탈을 만들어 부잣집아이를 찌르고 도망친다.

6.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와의 연계[편집]


록슨 에너지 회사- 아이언맨 3에서 원유 유출사고를 일으킨 회사다. 이후 영화에서 언급은 없지만 에이전트 카터 시즌 1에서 공장 중 한 곳에서 하워드 스타크의 도난당한 기술을 통해 대량의 폭탄을 만들고 시즌 2에서는 아레나 클럽의 멤버로서 등장한다. 에이전트 오브 쉴드 시즌 1에서는 사이버텍과 센터피드 프로젝트의 모회사로 나오며, 시즌 4에서는 다크홀드를 이용한 실험에 참여하는 등 전면 악당으로 나온 적은 없지만 여러모로 뒤가 많이 구린 듯한 회사. 또한 데어데블에서는 매트와 포기가 인턴으로 일하던 법률사무소를 때려친 이유로 나온다. 또 뭔가 핸드와도 연관성 있는 듯.

탠디 보웬의 아버지 네이선의 이 회사의 연구원이며, 탠디를 발레수업에서 픽업한 후 집으로 운전하다 회사와 논쟁을 했다. 시추선의 안정성 및 에너지 분산에 대해 말싸움을 하다 몇 번 사고가 날 뻔 하지만... 이후 논쟁의 주제인 시추선이 바로 옆에서 바다에 터지며 자동차가 바다로 추락하고, 이에 타이의 형 빌리도 총을 맞고 바다로 떨어진다. 타이는 형을 구하러 바다로 뛰어들고, 탠디는 죽은 아빠와 함께 서서히 물이 차오르는 자동차에 갇혀 있는 상황. 그 순간 시추선에서 에너지 폭발이 일어나며 두 아이에게 능력을 준다.

이 모든 사고를 록슨이 네이선한테 뒤집어 씌워 탠디네 집을 몰락시킨다.

타이가 첫번째로 능력을 각성했을 때, 록슨빌딩 옥상으로 이동을 하게 된다. 타이가 내려오다 자신의 형을 죽인 경관 코너스를 만나게 되는데,코너스와 록슨 간 무슨 연관성이 있는 지는 아직 미지수.

7. 평가[편집]

[1] 마침 이 회사에서도 에오쉴 시즌 1에서 포탈 관련 실험도 했다는 걸 보아 아마 다크포스 관련된 분야에도 뻗어나갈 가능성이 높다.[2] 에이전트 카터 시즌2에서 당시 록슨의 CEO였던 휴 존스가 휘트니 프로스트가 제로물질을 다루는것을 목격했기에 이 시점을 기준으로 다크포스에 대해 연구를 시작했을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