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로드 프롤로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유도.png   디즈니 애니메이션의 악역에 대한 내용은 클로드 프롤로(디즈니 캐릭터)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1. 소설 노틀담의 꼽추의 등장인물
1.1. 작중 행적1.2. 여담
2. 디즈니 애니메이션 노틀담의 꼽추의 등장인물

1. 소설 노틀담의 꼽추의 등장인물[편집]

작중 나오는 파리의 영주.일단은 작중 악역이지만 나름 선한 면도 있다.

1.1. 작중 행적[편집]

노트르담의 부주교. 공부벌레로 학문밖에 몰랐으나 신학생 시절 흑사병으로 부모를 잃고 홀로 남은 어린 동생을 키우면서 이 동생에게만은 애정을 쏟는다. 다만 언행이 엄격하고 사람의 감정에 무지하여 동생과의 사이는 나쁘다. 카지모도를 거둔 것은 자신까지 죽어버리면 어린 동생도 이런 취급을 받을 것이라고 생각한 탓이다. 다양한 학문을 섭렵하고 당시에는 금기시되던 연금술에도 손을 대어, 시민들에게는 암암리에 악마에 혼을 판 부주교라고 통하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날 춤추는 에스메랄다를 보고 완전히 정신줄을 놓고 에스메랄다를 손에 넣는 데에 모든 것을 바치게 된다. 그러나 에스메랄다가 페뷔스에 빠져 자신은 거들떠보지도 않는 것을 보고 질투에 사로잡혀 페뷔스를 칼로 찌르고 에스메랄다를 마녀재판에 넘기게 된다.

에스메랄다가 죽음으로 해서 자신이 평온을 되찾을 것이라 믿었으나 하필 카지모도가 에스메랄다를 구해낸 것을 알고 카지모도까지 질투하게 된다. 결국 그랭그아르에게 사주해 기적궁의 폭동을 이끌어내고 혼란중에 에스메랄다를 다시 붙잡는다. 최후로 자신의 감정을 진솔하게 고백하고 에스메랄다의 호의를 갈구하지만, 에스메랄다는 가차없이 매도한다.

결국 증오의 화신이 되어 집시를 증오하는 귀딜 수녀에게 에스메랄다를 넘기고,[1]노트르담 성당으로 돌아와 에스메랄다의 처형을 보면서 미친듯이 웃다가 카지모도에게 살해당한다.

명실공히 악역이지만, 에스메랄다를 향한 갈망, 자신의 삶에 대한 집착 등 인간적인 캐릭터성으로 인해 상당히 입체성이 부여되어 있는 캐릭터.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노틀담의 꼽추 문서의 rr53 판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1.2. 여담[편집]

1923년의 유니버설사 영화에서는 프롤로의 악한 면을 동생인 장에게 몰아주고 프롤로는 꽤 선량하게 나온다.

2. 디즈니 애니메이션 노틀담의 꼽추의 등장인물[편집]

[1] 근데 이 귀딜 수녀는 사실 에스메랄다의 어머니었다. 본의아니게 모녀제회를 도와준 클로드 물론 서로가 모녀라는 걸 알게 되었을 땐 이미 늦어서 귀딜 수녀는 결국 에스메랄다의 처형을 막지 못한다.사실 살 수 있었는데 애인 목소리 듣고 뛰쳐나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