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춤

최근 수정 시각:

분류

파일:나무위키+유도.png   포켓몬스터의 기술의 자세한 내용은 칼춤(포켓몬스터)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1. 개요 2. 비유적 표현

1. 개요 [편집]

≒ 검무(劍舞)
말 그대로 을 들고 추는 . 무당들이 굿할 때 이 춤을 추기도 한다. 삼국지초한지에서는 연회장에서 이 춤으로 상대 군주를 요단강 보내려는 시도도 있었다. 사극에선 종종 장수들이 연회장에서 추는 장면이 나오는데, 이 홍문연의 이야기처럼 군주를 요단강 편도여행 보내려는 의도가 있거나 상대편에게 "깝쭉대면 그 자리에서 콱"이라는 경고성 퍼포먼스인 경우로 나온다.[1] 한국에서도 신라 화랑 황창랑이 신분을 속이고 백제 왕 앞에서 칼춤을 추다가 백제 왕을 죽였다는 전설이 있다. 본국검법 항목 참조.

혼자서 추는 장면도 있지만, 두 명 이상이 출 땐 어째 그 자리에서 하라는 칼춤은 안 추고 힘자랑 하는 장면이 종종 나온다.

현재 칼춤은 칼날과 손잡이가 분리된 특수한 형태의 칼을 사용하는데, 이는 효명세자가 개량한 것으로, 그 전에는 일반적인 모양의 칼을 사용했다고 한다.

2. 비유적 표현[편집]

비유적으로, 단단히 화가 나서 길길이 날뛰는 걸 "칼춤 춘다"라고 부르기도 한다.

포켓몬스터에서는 동명의 기술이 있다. 칼춤(포켓몬스터)를 참조. 포켓몬덕후들은 아예 칼춤 스택 2랭업, 4랭업 드립을 치기도 하는데, 이 경우 당사자의 분노가 점점 극심해져 공격력이 올라가는 비유를 뜻하기도 한다.

무쌍 시리즈 게임에서는 시스템 상 차지 공격을 쓰기 위해 통상 공격이 필수인데, 난이도가 높아질수록 이 통상 공격이 적에게 틈을 내주기 쉬워진다. 이 때문에 적과 거리를 계산하고 허공에 무기를 휘두르면서 거리를 좁혀 차지 공격만 적중시키고 빈틈을 최소화시키는 무쌍의 의미와는 거리가 먼 전략이 있는데, 이것을 칼춤이라고 명칭하기도 한다.

부패한 정부가 있는 나라, 또는 전 정부와 다른 성향의 정부가 들어선 나라[2]에서 정권교체 후의 숙청을 말하기도 한다.

[1] 가령 태조 왕건 2화에서 환선길이 궁예에게 세력을 바친 패서지역 호족들을 위한 연회에서 추는 칼춤이 후자의 경우다. 방천극을 호족들 코앞에서 휘두르면서, 대놓고 술잔을 깨부수는 등, 깝치면 뒤진다라는 무력시위를 벌였다.[2] 좌익/우익 성향 정부에서 반대 성향이 들어선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