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디르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media.blizzard.com/swarm-artwork12-large.jpg
스타크래프트 2 군단의 심장에 나오는 신 위성.[2]

거대한 가스 행성 Midr IV의 위성인 칼디르는 코프룰루 구역에서 가장 추운 장소 중 하나다. 칼디르의 상층 대기는 외부 열을 반사하고, 위성 표면으로 향하는 빛을 대부분 차단한다. 그 결과 이곳에서는 지금까지 오직 두 종류의 주요 토착 생물체만이 보고되었다. 하나는 극한성 박테리아 종으로서, 이 종은 칼디르의 또 다른 종, 난폭한 우르사돈 무리의 에너지원이다. 그 덩치로 박테리아를 먹고 사는건가?

가스로 뒤덮인 칼디르의 상층 대기는 행성 전역에 영향을 주는데, 바로 아무 예고 없이 들이닥치는 얼음 폭풍이다. 얼음 폭풍은 살인적인 기온 하강을 동반하기 때문에, 이곳을 거주지로 개척한다는 것은 악몽 그 차제다.

고도로 발전한 문명에게 칼디르는 독특하고 강인한 생물체를 조사하고, 극도로 낮은 밀도의 생태계에서 환경 관련 시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진화하는 저그 군단에게 칼디르는 고유한 생체 물질을 흡수할 기회이기도 하다. 이곳에서 번성한 생명체라면 극한의 환경에 적응할 수 있는 능력을 군단에게 전수할 수 있을 것이다.

칼디르를 방문할 계획이 있다면, 위성에 얼음 폭풍이 몰려올 때 신중히 이동해야 한다. 또한 극한의 기온 속에서 살아남은 기술적 또는 생물학적으로 고등한 존재와 상대할 준비도 해야 할 것이다.


매우 추운 기후를 가진 위성으로 주기적으로 얼음 폭풍이라는 극저온 기류가 불어와 거의 모든 열 에너지가 사라져 토착 생명체 우르사돈[3]을 제외하고는 움직일 수 없는 극한의 위성이다. 브락시스보다 더 얼음지옥이라니![4] 무리어미 나파시는 이곳에서 자신의 무리를 이끌고 군단을 강화시키려고 했지만 위성의 자전축을 조정해 생명이 살 수 있게 만드려는 프로토스 원정 함대가 먼저 자리를 잡은 탓에 나파시는 도망 끝에 목숨을 잃고 우두머리를 잃은 군단은 얼음 폭풍에 얼어 활동을 정지했다. 그 뒤 사라 케리건이 군단을 모으기 위해 이 위성에 나타나 군락지를 다시 활성화시킨 탓에 원정 함대는 그녀의 존재를 감지. 인간이 된 케리건을 보고는 샤쿠라스에 연락해 황금 함대를 보내서 저그들을 몰살하려고 했으나 전부 실패로 끝나고 몰살당하고 말았다.

이후 공허의 유산 협동전에서 아몬의 기지중 하나로 쓰여지고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어디에 위치하는지는 불명이나 일단 코프룰루 섹터 영역에 있는 행성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 작중 시점에서는 테란조차도 수 광년 정도의 거리는 실시간 통신이 가능한데[5], 칼디르의 프로토스들은 본성인 샤쿠러스의 프로토스들과 실시간 통신을 할 수 없었기 때문. 이러한 점을 고려해보면 샤쿠러스에서 못해도 수백-수천 광년 이상 떨어진 은하 외곽의 행성으로 추정된다. 아마 황금기 시절의 프로토스 식민지이거나, 최근에 개척하는 중인 식민지의 하나로 볼 수 있을 듯.

영문판 발음으로는 "칼더"에 가깝다.(ir의 발음이 ㅓ의 발음이다)

분위기가 노스렌드를 워낙 닮아서 어딘가에 서리한이 박혀 있는 거 아니냐는 우스갯소리가 있었는데, 블리자드의 취미를 생각해 보면 그러고도 남았다. 그리고 실제로 발견되었다. 블리자드 이 무서운 놈들 # 심지어 어딘가에는 리치 왕까지 얼어있다!

[1] 사실, 철자는 Kaldir로 칼드르에 가까우나 한국에서는 칼디르로 알려져 있었다. 공식 표기는 칼드르. 여담으로 본 항목의 칼디르 역시, 영문 원판에서는 '칼드르' 내지 '칼드' 비슷하게 들린다.[2] 이즈샤의 보고에 따르면 미드르 IV(Midr IV)라는 이름의 모(母) 행성은 기체 덩어리이기 때문에 생명체가 존재하지 않는다고 한다.[3] 그런데 우르사돈은 칼디르가 아니라 브락시스의 토착이다...뭐지?! 수렴진화? 프로토스가 옮겨 풀어놓은 건가[4] 설정상 브락시스는 행셩 표면의 60%가 얼음이다.[5] 자유의 날개 캠페인 중 노바 루트 선택 시 6광년 정도 떨어져 있는 것을 믿고 토시가 레이너를 도발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데, 이 당시 통신이 실시간인 것을 감안하면 이 시대 테란의 기술력으로도 몇 광년 수준의 거리는 실시간 통신이 가능하다고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