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생의 비밀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유도.png   동명의 드라마에 대해서는 출생의 비밀(드라마)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1. 개요2. 대표적인 출생의 비밀
2.1.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던 부모2.2.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던 형제·자매2.3. 왕가의 후손2.4. 유명인물의 환생2.5. 특별한 존재의 후손2.6. 특수한 방법으로 탄생(혹은 제조)된 인공생명체2.7. 작가의 실수로 인한 출생의 비밀
3. 출생의 비밀을 가진 실존인물4. 출생의 비밀을 가진 가상인물

1. 개요[편집]

고대의 신화부터 현대의 수많은 서브컬처에서 재생산되고 있는 서사구조 중 하나. 아버지 살해와 마찬가지로 무수히 많은 신화에서 반복되는 모티브이다.

정신분석학의 창시자 지그문트 프로이트는 '출생의 비밀' 이 아이가 자신을 제재하는 부모에게 반감을 가지고 반항의식과 함께 '자신은 특별하다'고 망상하는 유아기의 환상에서 기인한다고 보았다. 이러한 프로이트의 분석이 현대 심리학계에서 받아들여지고 있는가의 여부는 둘째 치더라도 거의 모든 신화나 대중문화에서 주인공이 사실은 미천한 태생이라고 규정하지 않는 것은 주목할 만한 점이다.

반대로 말하자면 주인공이 미천한 태생이라고 규정된 경우 그 일화가 사람들 사이에서 자연스레 발생한 것이 아니라 의도적으로 삽입된 내용임을 의심할 수 있는 논거가 되기도 한다. 예를 들면, 모세라든가.

한국 드라마, 특히 막장 드라마의 필수요소이다. 출생의 비밀 없이는 이야기 전개가 안되는 수준. 이제는 너무 흔해져서 별 감흥도 없는 소재지만 신화에서부터 현대 드라마에 이르기까지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확실히 잘 사용하면 이보다 재밌는 소재도 드물다. 물론 단순히 진부하고 막장스러운 이야기가 될 가능성도 충분하다. 특히 평범하고 현실적인 배경일수록 진부하고 막장이 될 확률이 높다고도 볼수 있다.[1]

원래는 일반적인 영웅 전설이나 신화, 시조전설에 속하는 비범한 주인공의 탄생들도 다 이 범주에 속한다.

이름 그대로 출생에 얽힌 비밀. 주로 자신이 평범하다고 믿었던 주인공에게 많으며 다른 사람의 출생의 비밀을 알고 있던 사람들은 죽을 확률이 높다. 주인공 보정의 대표적인 예 중 하나.

주인공 외엔 주연급 조연이나 주연급은 아니어도 스토리상 중요한 역할을 갖고 있거나 혹은 갖게 될 조연이 이런 비밀을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다.

초반부터 '너는 사실 이러이러하다' 하고 나오는 경우도 많지만 대부분은 암시되다가 나중에 밝혀지는 편이며 그 특성상 대부분 스토리에 있어 스포일러급의 요소로 작용한다.

2. 대표적인 출생의 비밀[편집]

2.1.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던 부모[편집]

모종의 사정으로 인하여 자신의 친부모를 인지하지 못하고 자라난 경우로 대개 부모와 만나서 갈등이 심화되는 경우가 많다. 비슷한 걸로 뒤바뀐 아이가 있다. 대표적인 예로는 "I am your Father" 가 있다.

막장 드라마클리셰로 손꼽히는 것으로 진실을 알게 된 자식이 부모를 향해 "왜 나를 버렸어?!" 라고 추궁하는 장면이 있다.

2.2.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던 형제·자매[편집]

어린 시절 헤어졌거나 서로 다른 환경에서 태어났기 때문에 형제나 자매임에도 불구하고 그 사실을 인지하지 못하고 자라난 경우. 형제나 자매가 모르는 사이에 서로 적이 되거나 혹은 연인이 되어버린 상황[2]에서 비밀이 드러나면 갈등을 극단적으로 몰고갈 수 있다. 그런데 중국에서는 실제로 이런 일이 있어났다고 한다.중국의 하고많은 14억 인구중에 하필 그사람...

2.3. 왕가의 후손[편집]

일본에서는 귀종유리담(貴種流離譚)이라는 용어가 따로 존재한다. 왕가나 명가의 자손이지만 국가의 멸망이나 가문의 몰락으로 인해 피치 못하게 그 신분을 드러내지 못하고 살아가게 된 경우를 가리킨다.

2.4. 유명인물의 환생[편집]

이건 엄밀히 말해서 출생의 비밀이 아니라 전생 비밀이다(...). 그러나 보통 이런 요소가 나오면 이 전생 때의 일이 현생에서도 큰 영향을 주기에 다른 출생의 비밀들만큼의 효과를 갖고 있다.

대개 그 전생의 기억이나 능력 중 한쪽만 가지고 있거나 혹은 둘 다 가지고 있지 않는 경우가 많지만 드물게 둘 다 가지고 있기도 한다. 하지만 한쪽만 가지고 있든 둘 다 가지고 있지 않든 완전히 다 잃어버린 경우는 거의 없기 때문에 대부분 스토리 진행에 따라 필요한 기억 혹은 능력을 가지게 된다. 이 과정에서 간혹 '각성' 이라 할 정도로 거창한(?) 일을 겪기도 한다.

차츰차츰 기억해내거나 능력을 알아차리는 경우와 기억과 능력을 한꺼번에 몽땅 되찾는 경우가 있는데 후자의 경우 대개 당사자에게 문제가 생긴다. 사실 '각성' 이라 할 정도의 일이 일어나는 경우는 대부분 후자다. 이때 발생하는 문제로는 정신적 충격 때문에 한동안 멍해있거나 기절해버리거나 혹은 충격으로 정신줄을 놓고 폭주하는 것 등을 들 수 있다.

대부분은 스스로 극복하거나 혹은 극복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이가 있기 때문에 길게 가야 몇 주 정도면 해결되나 극복하는 과정에서 인물이 180도 변하기도 하고 그렇지 않기도 하다.

2.5. 특별한 존재의 후손[편집]

대개 뛰어난 능력을 가진 이의 능력을 계승했기 때문에 다른 인물은 하기 힘든 특이한 걸 할 수 있다는 식으로 나온다. 여기서 말하는 특별한 존재는 특정 개인 뿐만이 아니라 어떤 '민족' 이나 '종족' 도 포함한다.

사실 저 뛰어난 능력을 가진 이가 나라를 건설했다거나 나라를 건설할 정도는 아니더라도 어떤 명문가를 세웠다거나 하는 일도 많기 때문에 위에서 나온 '왕가의 후손' 과 함께 적용되는 경우도 많다.

2.6. 특수한 방법으로 탄생(혹은 제조)된 인공생명체[편집]

정상적인 임신-출산 과정이 아니라 복제인간처럼 과학 기술이나 마법 등을 이용해 인공적으로 만들어진 인간을 의미한다. 보통 인간에게 없는 능력을 발휘하는 것이 대다수. 이 경우는 자신이 어떠한 방식으로 태어났는가/만들어졌는가가 비밀이 된다. 이 클리셰를 사용할 경우 다른 사례 이상으로 윤리적인 문제가 발생할 소지가 높다.

2.7. 작가의 실수로 인한 출생의 비밀[편집]

1980~1990년대 절찬리에 인기를 끌었던 만화 아기공룡 둘리의 주인공 둘리가 작가의 실수로 인해 출생의 비밀이 생겼다. 실제 둘리와 둘리 엄마는 모자지간인데도 서로 종이 다르다.

둘리는 작중에서도 언급됐고 작가 김수정도 직접 쥐라기 시절 육식공룡인 케라토사우루스라고 밝혔다. 그런데 둘리 엄마는 초식공룡인 브라키오사우루스다. 초식공룡 엄마가 육식공룡 아들을 낳은 것이다.

김수정의 말에 따르면 둘리 엄마가 등장할 회차에 포근한 엄마 이미지를 가진 공룡을 찾다가 이에 잘 부합하는 브라키오사우루스를 낙점했다고 한다. 그런데 그때 이미 둘리를 케라토사우루스로 그렸다는 걸 깜빡 잊어버렸다고 한다. 김수정이 뒤늦게 인지했지만 이미 연재된 후였다고.

결국 이 문제 때문에 둘리 아빠는 지금도 등장하지 않고 있으며 김수정 자신도 둘리 아빠가 누군지 모른다고 한다.(....) 혹자들은 이런 가설을 제기하기도 한다. 사실 둘리 엄마는 둘리의 친엄마가 아니고 양어머니란 설이다. 둘리가 아직 속에 있었을 때 케라토사우루스인 둘리 친부모가 내다버렸거나 혹은 모종의 이유로 알을 돌보지 못하게 되었고 이를 브라키오사우루스인 둘리 엄마가 대신 이 알을 주워다 둥지에서 키웠다는 것이다. 한마디로 둘리는 둘리 엄마가 직접 뱃속으로 낳은 아들이 아니라 가슴으로 낳은 아들이라는 것.

김수정 본인이 둘리에 얽힌 출생의 비밀을 밝히지 않아 자세히 알 수는 없지만 꽤 그럴 듯한 가설이기는 하다. 둘리가 아빠는 찾지도 않고 엄마만 찾는 이유도 잘 설명이 된다. 공룡의 한 종류인 들의 경우 각인효과란 게 있어서 알에서 깨고 난 후 처음 본 대상을 부모로 인식하는 경향을 보면 더더욱.

3. 출생의 비밀을 가진 실존인물[편집]

4. 출생의 비밀을 가진 가상인물[편집]

여기에 명시된 캐릭터들은 모두 출생의 비밀이 있는 캐릭터가 되니 자동적으로 스포일러가 된다. 스포일러를 피하고 싶은 사람은 주의하자.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해당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1] 신화에서 먼저 사용됐다는것에서 알수 있듯이 출생의 비밀은 사실 판타지적인 이야기에 최적화된 소재이다. 신의 자손, 인공생명체, 제2의 종족 등... 판타지나 이능배틀물, 혹은 SF물에 사용하면 꽤 창의적이고 좋은 내용을 뽑을수 있지만, 이걸 평범한 현실의 소재에 적용시키려다보니 막장 드라마에서 보는것처럼 배다른 동생, 재벌의 숨겨둔 자식, 바꿔치기 당한 신생아 등등 소재가 단순해지고, 시청자들이 "얘 주인공이니까 보나마나 또 숨겨진 재벌가 자식이라거나 뭐 그런거겠지?"라는 반응을 보일정도로 클리셰 고착이 더욱 쉬워진 것이다. 소재가 한정되어 있어 우려먹기밖에 할수 없다보니 일어나는 일이다.[2] 흔히 막장 드라마를 묘사할 때 사용되는 실은 우리 남매야가 바로 이 클리셰를 의미하는 말이다.[3] 하루카의 경우 레이카가 아마존 세포에 자신의 유전자를 조합하여 만들어진, 이른바 '제3아마존'이고, 치히로의 경우 이즈미 나나하가 치히로를 임신한 시점에서 돌연변이가 발생해서 이른바 '오리지널'이 된 경우.[4] 한마디로 근친상간 가족이다.[5] 문서 참조.[6] 퀘스트 이름도 출생의 비밀이다.[7] 다른 형제들도 똑같은 출생 경로를 가지고 있지만 솔리드 스네이크만 자신의 출생에 얽힌 비밀을 리퀴드가 말해줄 때까지 전혀 모르고 있었다.[8] 전생 때 쓰던 이름 그대로 쓰고 있지만 일단은 환생한 것.[9] 다만 겐게츠와 측실 사이에서 태어났기에 만게츠의 이복형이다.[10] 사상 초유의 포스의 의지로 잉태된 예수 인간이라는 설정 사실이 추가되었다 밝혀졌다.[11] 아들인 둘리는 육식공룡인 케라토사우루스인데 둘리 엄마는 초식공룡인 브라키오사우루스다. 작가가 둘리 엄마를 그릴 때 실수하는 바람에 출생의 비밀이 생겨버렸다.[12] 이 경우는 콜로니에서 인공적으로 만들어진 인간이다.[13] 구 회장의 친아들이 아닌 오 비서의 아들인 줄 알았지만 다 이 여자가 거짓말 한 거였다.[14] 친아버지가 누군지 밝혀졌을때 작중 인물들은 물론 독자들에게도 실로 강한 충격을 안겨주었다.[15] 아직까지 벨메일에게 입양되기 이전의 출생의 비밀에 관해 등장한 단서거리는 전혀 없지만 추후 등장할 가능성이 높다. 원피스 3대 고대병기 중 하나인 우라노스와 밀접한 관련을 가졌을 수도 있다.[16] 사실을 아는 인물들 전원이 크리스티나에게 진실을 알려주지 않은 채 사망했다. 창세기전 3 시점에선 다른 사람이 이 비밀을 알아낼 가능성도 낮은 상태.[17] 자신이 머글태생으로 알고있었으나 아버지가 마법사인 혼혈.[18] 휘경공과 준정의 아들로 삼맥종과 같은 신라의 성골.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