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주

최근 수정 시각:

1. 개요2. 참주정3. 그 외

1. 개요[편집]

τυραννος(그리스어, 발음은 '튀라노스'에 가까움) / tyrant(영어, 발음은 타이런트에 가까움)

참주(僭主)는 고대 그리스에서 신분을 뛰어 넘어 왕위계승자가 아닌 이가 비합법적으로 정권을 장악한 지배자를 뜻한다.

사실 원래는 그저 '권위주의적인 지배자'를 뜻하는 단어였지만, 현대에 참주는 합법적인 통제되지 않는 절대 권력을 의미하게 되었으며, 잔인한 성격의 억압적인 독재자를 말하게 되면서 영어의 tyrant는 폭군, 독재자라는 의미가 더해졌다.

2. 참주정[편집]

고대그리스의 참주정은 기원전 7세기에서 기원전 6세기 사이에서 고대 그리스의 폴리스 정치의 한 형태로 확인할 수 있는데, 귀족정과 민주정의 과도기라고 할 수 있다.

기원전 636년 아테네에서는 키론이 이웃 폴리스 메가라의 참주 테아케네스와 공모하여 참주를 꾀어 쿠데타를 일으켰지만 실패한다.

상공업을 중심으로 식민활동을 활발하게 벌였던 아테네는 기원전 594년 솔론이 일부 평민들을 재산의 정도에 따라 정치에 참가하게 하자 빈농들의 지지를 받은 페이시스트라토스가 참주를 칭하며 정권을 장악하고 귀족들을 내쫓는 참주정치를 하게 된다.

참주정치는 기원전 510년경 무너지게 되고 기원전 508년(기원전 507년)에 클레이스테네스가 민주정을 선포하고, 기원전 502년 행정개혁과 참정권 확대를 통해 직접 민주주의를 실현하기에 이른다.

도편추방제는 고대 그리스 아테네에서 민주정을 유지하기 위해 실시한 정치 제도의 일환으로, 페이시스트라토스의 참주정 이후 집권한 클레이스테네스가 또 다른 참주의 등장을 막기 위해 고안한 제도라고 알려져 있다.

3. 그 외[편집]

  • 중세 이탈리아 도시 국가들은 공화제를 시행했는데, 각국의 부유한 가문에서 공직 부정선거를 하여 사실상 국가를 지배하는 참주의 일종인 시뇨리아를 내세웠다. 피렌체메디치 가문 등이 대표적.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단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고대 그리스 문서의 r39 판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