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비록(드라마)

최근 수정 시각:

KBS 1TV 대하드라마
징비록
(2015)
懲毖錄 / Jingbirok

파일:external/office.kbs.co.kr/%EC%A7%95%EB%B9%84%EB%A1%9D_%ED%8F%AC%EC%8A%A4%ED%84%B0%EA%B3%B5%EA%B0%9C3.jpg

캐치프레이즈

임진왜란, 피로 쓴 교훈

국내등급

15세 이상 시청 가능

방송 시간

토요일, 일요일 밤 9시 40분

방송 기간

2015년 2월 14일 ~ 2015년 8월 2일

방송 횟수

50부작

채널

파일:KBS_로고.png

장르

대하사극

제작사

파일:KBS_로고.png 자체제작

연출

김상휘, 김영조[1]

극본

정형수, 정지연[2]

출연

김상중, 김태우, 김석훈, 김규철

해설

김도현

링크

공식 홈페이지


1. 소개2. 평가3. 예고 영상4. 시청률 추이5. 등장인물6. 에피소드7. 고증 8. 미니 다큐9. OST10. 트리비아

파일:external/img.kbs.co.kr/sub1_1.jpg

왼쪽부터 차례대로 이여송(정흥채), 송응창(최일화), 심유경(이기열), 이산해(이재용), 류성룡(김상중), 선조(김태우), 윤두수(임동진),
인빈 김씨(김혜은), 광해군(노영학), 도요토미 히데요시(김규철), 고니시 유키나가(이광기), 가토 기요마사(이정용)[3]

"변고는 있는데 책임지는 자가 없다면 이 나라는 허깨비의 나라가 되지 않겠습니까."

오프닝 영상. 오프닝 초반의 전투 재현 CG는 울산성 전투 병풍도를 모티브로 한 것으로 보인다.

음악

이창희



"여해, 참 멀고도 험한 길이었네, 우리 백성들, 그 불어터진 발로 피 흘리며 겨우 살아서 여기까지 왔네그려. 이제는 후학들이 그 상처 난 발을 닦아 주고 감싸 줘야 할 텐데, 또 다시 언제 그런 일이 있었냐는 듯 자신의 길만 보고 걸어 갈까 봐 걱정일세. 지금 걷고 있는 이 길이 어찌 오늘만의 길이겠는가? 내일의 백성들이 걸어가야 할 길이기도 한데...... 가다 보면 거친 산길도 깊은 물길도 마주쳐야 할 텐데...... 오늘의 길 위에서 겪은 일들 잊지는 않을까 걱정일세. 여해, 먼 훗날 우리의 백성들이 우리가 고단하게 걸었던 이 길을 걷게 되면, 과연 무슨 생각을 할까...... 무슨 생각을 하며 걸을까......"
- 엔딩에서의 류성룡의 마지막 대사

1. 소개[편집]

2015년 2월 14일부터 8월 2일까지 매주 토, 일 오후 9:40분에 방영된 KBS 대하드라마. 광복 70주년 특별기획 대하드라마라는 타이틀을 달고 방영했다. 《전우》와 《대왕의 꿈》의 연출을 맡았던 김상휘 PD[4]가 연출했다. 정형수와 [5] 정지연이 공동으로 각본을 맡았다[6]. 해설은 전작 《정도전》에서도 해설을 맡았던 성우 김도현이 맡았고, 음악은 이창희가 맡았다.

제작진은 이순신에게 밀려 임진왜란기를 다룬 드라마에서 조연으로만 등장했던 서애 류성룡과 그가 저술한 《징비록》에 주안점을 두고 이순신에게 밀려 잘 묘사되지 않았던 지상전 위주로[7] 극을 전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4년에 방영된 대하드라마 《정도전》의 후속작이며, 《정도전》을 잇는 드라마답게 많은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 비교적 사극에서는 생소하지만 연기력 출중한 중견배우를 주인공으로 캐스팅했다는 점[8], 전쟁과 같은 나라가 혼란한 상황에서 벌어지는 조정 내부의 정치극을 다루고 있다는 점, 특히 임진왜란기는 특성상 이순신이 주역인 경우가 대다수인데 여기서는 그동안 조력자의 역할이었던 류성룡을 주인공으로 내세웠다는 점 등이 있다. 일요일 방영분에는 《정도전》에서 도입한 미니 다큐멘터리 역시 나왔다.

《정도전》이 대하사극의 불씨를 되살렸다는 평가는 받았지만 후반부 힘이 빠짐에 따른 시청률 정체로 끝내 20%를 뚫는데 실패하였기에[9], 어떻게 보면 《정도전》보다 더 중요한, 정통사극의 부흥이라는 과업을 떠맏게 된 작품이었다. 《정도전》이 간신히 되살려놓은 대하 사극의 명맥을 이어갈 수 있느냐 없느냐가 달려있지만 과업달성이 난해해졌다. 극이 종료되는 시점에선 《정도전》이 한국 사극의 명맥을 되살린 작품이 아니라 무너지고 있던 한국 대하사극에 홀연히 나타난 이단아 같은 작품이었다는 자조섞인 평가가 나왔다. 전작인 《정도전》이 《용의 눈물》과 같은 여말선초기를 다루어 비교가 많았듯, 《징비록》도 같은 임진왜란기를 다룬 《불멸의 이순신》과 비교 대상이 되었다. 불멸의 이순신과 비교할 때 고증과 역사성에 충실하고, 붕당간의 이분법을 극복했다.

사극계에서 발이 넓은 김상휘 사단답게 이전 작인 《대왕의 꿈》, 《무인시대》 연기자들이 이번에도 상당 수 주요 배역을 담당한다. 섭외 담당이 《불멸의 이순신》을 의식했는지 마찬가지로 이쪽 배우들도 상당수 재등장하는데, 이정용, 최철호, 김규철, 이일재, 조재완, 김영기, 김홍표, 박철호, 손호균 등이 있었다. 이정용불멸의 이순신 이후 10년 만에 가토 기요마사로, 김영기는 권율로 다시 한 번 캐스팅되었으며 나머지 배우들은 다른 역할로 출연했다.

2. 평가[편집]

자세한 설명은 징비록(드라마)/평가 문서 참고.

3. 예고 영상[편집]

징비록 제작발표회때 공개된 영상

공식 홍보 영상

공식 티저호랑이의 패기[10]

공식 티저 2

공식 티저 3

4. 시청률 추이[편집]

회차

방송일

AGB

TNmS

1회

2월 14일

10.5%

8.2%

2회

2월 15일

9.5%

6.9%

3회

2월 21일

9.8%

7.7%

4회

2월 22일

10.3%

7.6%

5회

2월 28일

8.7%

8.1%

6회

3월 01일

9.5%

7.9%

7회

3월 07일

10.5%

7.4%

8회

3월 08일

9.2%

6.9%

9회

3월 14일

10.7%

8.7%

10회

3월 15일

10.7%

7.0%

11회

3월 21일

9.7%

7.6%

12회

3월 22일

10.3%

8.3%

13회

3월 28일

10.9%

10.0%

14회

3월 29일

11.8%

9.1%

15회

4월 04일

11.0%

9.4%

16회

4월 05일

10.7%

8.7%

17회

4월 11일

11.2%

9.4%

18회

4월 12일

11.4%

9.5%

19회

4월 18일

12.3%

10.0%

20회

4월 19일

12.7%

10.4%

21회

4월 25일

12.3%

9.4%

22회

4월 26일

13.8%

10.4%

23회

5월 2일

12.4%

11.1%

24회

5월 3일

12.4%

10.1%

25회

5월 9일

11.7%

10.8%

26회

5월 10일

12.5%

10.7%

27회

5월 16일

10.5%

9.1%

28회

5월 16일

11.7%

9.3%

29회

5월 23일

10.5%

9.4%

30회

5월 24일

11.5%

10.1%

31회

5월 30일

11.3%

9.2%

32회

5월 31일

12.3%

9.6%

33회

6월 6일

12.1%

9.3%

34회

6월 7일

11.9%

9.8%

35회

6월 13일

11.2%

9.9%

36회

6월 14일

13.3%

9.5%

37회

6월 20일

10.3%

7.2%

38회

6월 21일

12.0%

10.2%

39회

6월 27일

12.6%

9.3%

40회

6월 28일

12.0%

8.7%

41회

7월 4일

11.3%

9.1%

42회

7월 5일

11.8%

9.8%

43회

7월 11일

10.9%

9.4%

44회

7월 12일

11.2%

9.0%

45회

7월 18일

10.4%

8.7%

46회

7월 19일

11.6%

9.1%

47회

7월 25일

11.1%

9.4%

48회

7월 26일

7.7%[11] 참조

9.7%

49회

8월 1일

10.5%

9.5%

50회

8월 2일

12.3%

10.1%

5. 등장인물[편집]

6. 에피소드[편집]

7. 고증 [편집]

8. 미니 다큐[편집]

《정도전》과 마찬가지로 일요일 방영 분에 삽입되었다. 내레이션 담당 성우도 《정도전》 때와 마찬가지로 박형욱이 맡았다. 다큐 후 별도 광고 없이 역사저널 그날이 방영된다.

회차

유적

위치

유적 관련 인물

2회

병산서원·하회마을
봉생정
수락대

경상북도 안동시
경상북도 문경시
경상북도 예천군

류성룡

4회

목릉

경기도 구리시

선조

6회

학봉 고택
임천서원
학봉 김성일 신도비·묘

경상북도 안동시

김성일

8회

정송강
송강 정철 생가터
식영정·송강정

충청북도 진천군
서울특별시 종로구
전라남도 담양군

정철

10회

아계 이산해 사당·묘
수당기념관

충청남도 예산군

이산해

12회

부산진지성
정공

부산광역시 동구

정발

14회

목멱산 봉수대

서울특별시 중구

16회

탄금대

충청북도 충주시

신립

18회

충무공 이순신 생가터
현충사

서울특별시 중구
충청남도 아산시

이순신

20회

곽재우 생가
충익사
정암진

경상남도 의령군

곽재우

22회

옥포대첩기념공원·기념관
효충사

경상남도 거제시

이순신

24회

이치대첩지·권율장군이치대첩비
충장사

충청남도 금산군

권율

26회

모덕재
월정사

경기도 성남시
경기도 양주시

윤두수

28회

진주성

경상남도 진주시

김시민

30회

금당실마을·정충사·도정서원
정탁선생묘

경상북도 예천군
경상북도 안동시

정탁

32회

행주산성

경기도 고양시

권율

34회

진주성 촉석루·의암
정렬사

경상남도 진주시
전라남도 나주시

김천일

36회

화산서원·백사 이항복 묘
쌍송재·한음 이덕형 묘

경기도 포천시
경기도 양평군

이항복·이덕형

38회

광해군묘
선혜청 터
창덕궁·경희궁

경기도 남양주시
서울특별시 중구
서울특별시 종로구

광해군

40회

순천 왜성
웅천 안골왜성
울산 왜성

전라남도 순천시
경상남도 창원시
울산광역시 중구

고니시 유키나가
와키자카 야스하루
가토 기요마사 [12]

42회

갑사
영규대사 비
영규대사묘

충청남도 공주시

영규

44회

충현박물관
관감당
이원익선생묘

경기도 광명시

이원익

46회

동관왕묘
만동묘
비례부동 글귀

서울특별시 종로구
충청북도 청주시

48회

진남관
충렬사

전라남도 여수시
경상남도 남해군

이순신

50회

병산서원·서애 류성룡 묘
국립민속박물관

경상북도 안동시
서울특별시 종로구

류성룡

  • 병산서원과 하회마을은 유적지가 약간 떨어져 있지만, 둘 다 안동시 풍천면에 있다. 마지막회 엔딩 다큐멘터리의 류성룡 묘소는 안동시 풍산읍 소재.

  • 10회의 수당기념관은 이산해의 후손인 수당 이남규(1855~1907)의 기념관이지만, 이산해의 유물도 함께 전시되어 있다.

  • 18회 엔딩 다큐멘터리에서는 충무공 고택과 이순신 기념관도 소개되었는데, 모두 현충사 경내에 있다.

9. OST[편집]

2015년 6월 15일, OST가 온라인 음원으로 출시되었다. Part 1, Part 2로 나뉘어 전 49곡이라는 엄청난 볼륨으로 발매되었다. 음악감독은 이창희.

Part 1

Part 2

트랙

곡명

트랙

곡명

1

Title A - Main Opening

1

Great Work

2

Tragic Nobility

2

Title C - Tense

3

The Castle

3

New World

4

Hideyoshi

4

Toyotom[13]

5

Heart 4beat

5

Golden Land

6

Title E - Main Sub

6

Jingb Tension

7

Tension Theme

7

Grief

8

Loyal Subject

8

Last Decision

9

Title D - Sad Bjg

9

Exercise Vigilance

10

The Japanese

10

Vanity

11

Rush

11

Myung Tension

12

At War

12

Suspision

13

Sacrifice

13

The Battle

14

Battleship

14

Without Reason

15

Honorable Man

15

The Enemy

16

Myung War

16

Fierce Attack

17

Inctident

17

Bollergo (Tense)

18

Madness

18

Dark Eyes

19

Storing In Secrecy

19

MU MYSTERY

20

Mow (War)

20

Resolve

21

Combat Alert

21

Conspiracy

22

Dispute

22

Thol (Mystery)

23

Party Apparatus

23

Japanese Talk

24

Heavy Tension

24

Wounded Heart

25

Warmth

10. 트리비아[편집]

  • 연출상 특징으로 사람들이 특정의제를 놓고 갑론을박하고 있을때 다른 사람(주로 류성룡)이 '~해야 하옵니다.' '~아니되옵니다.'하며 난입하는 장면이 굉장히 많다. 특히 류성룡이 이런 식으로 찬물을 자주 끼얹는다 하여 '찬물룡'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선조와 조정에 사안의 심각성을 알려 주다보니 그렇게 되었다. 왕이 있는 편전, 신료들이 회의하는 빈청, 장수들이 모인 군영 등등 장소도 가리지 않는다.

  • 전작 《정도전》과 마찬가지로 주인공 류성룡의 출신지인 경상북도안동시에서 제작 지원을 하고 있다. 또한 풍산그룹에서도 제작 지원을 하고 있는데, 풍산의 창업주인 故 류찬우 회장이 류성룡의 12세손이며 기업명부터 창업주의 본관인 풍산 류씨에서 따왔다. 또한 방위산업체인 풍산의 특성상 국방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징비록의 내용은 기업홍보에도 좋은영향을 끼치기에 결정했다고 한다.#

  • 연기 경력이 넓은 배우들을 캐스팅한 덕분에 배우들이 징비록 이전에 맡은 배역과는 다른 성격의 연기 감상이 가능하다. 주인공 역의 김상중은 말할 것도 없고,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서 선조 역의 김태우는 무철이 형님으로 깡패 연기를 보였으며, 반면 한창 육식남 히데요시 연기 중인 김규철 또한 변호사 역으로 초식남 연기를 보였다.

  • 3월 1일 다큐멘터리 3일에서 징비록 촬영현장을 다루면서 배우에서 소품, 분장 등의 촬영현장의 뒷모습을 보여주었다. 내레이션은 안재모가 맡았다.

  • 보통 사극에서 인물들을 로만 부르는데 반해 징비록에서는 로도 부르는 모습을 보인다. 물론 자에 익숙하지 않은 시청자가 많기 때문에 친절하게 자막도 띄워준다.

  • 7 ~ 8화 이후 거의 생방송 수준으로 촬영이 진행되고 있다는 말이 나왔다. 그래도 어찌어찌 예고편이 무사히 나왓으나 35화 대본이 너무 늦게 나와 결국 34에선 예고편을 내보내지 못했다. 35화는 예고편을 내보냈으나 36화는 예고편을 내보내지 못한 것으로 보아 그 주 방영분을 그 주에 찍는 모양.


  • 류성룡 역을 맡은 김상중과 선조 역을 맡은 김태우의 방영 전 인터뷰가 나왔다. #

  • 전작 <정도전>과 마찬가지로 북한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미국의 단파 방송국인 자유아시아방송의 보도에 따르면 "특히 왕(선조) 앞에서도 소신을 굽히지 않고 바른말을 하는 주인공 류성룡을 맡은 배우에 대한 인기가 대단하다"고 한다. 당연한 얘기지만 <정도전>과 마찬가지로 정치성이 강한 드라마로 민중의 저항 의식을 배울 수 있고, 그러면 북한 체제에 위협이 될 수 있기 때문에 몰래 시청하다가 적발되면 엄중한 처벌을 받는다고 한다.

  • 참고로 나무위키에서는 아무래도 소재가 소재다 보니 같은 시대를 다룬 불멸의 이순신과 캐스팅이 겹치는걸 주목했지만 사실 정말로 많이 겹치는 쪽은 바로 전작인 정도전이다. 배우들을 보면 정도전과 겹치는 배우가 적어도 20명은 넘는다. 김석훈이 이순신에 캐스팅되면서는 그가 주인공이었던 드라마 홍길동경찰특공대와 겹치는 배역이 많은 것도 농담거리가 되고 있다.

  • 2015년 7월 19일부터 이 드라마를 패러디한 개그 콘서트의 코너 진지록이 방송중이다. 오프닝 시그널부터가 징비록의 오프닝.

  • 김성한 작가의 소설 7년전쟁을 많이 참고한 것으로 보인다. 초반에 엔딩 크레딧에는 안보였는데 임란 시작부터 엔딩 크레딧에 보이고 있다. 사실 징비록이라는 드라마의 본래 의도를 잘 구현한 창작물이 바로 7년전쟁이다.

  • 행주대첩에서 고니시 유키나가의 투구가 파손되는데, 얼마 후에 멀쩡히 복구되어 있다.(…) 옥의 티 같지만 장수에게 투구는 목숨을 지키는데 필수적이므로 새 투구를 마련했을 듯. 무기가 파손되면 새로 마련하 듯이 말이다. 다른 전쟁에서도 그런 사례는 많다.


[1] 근초고왕 연출 담당이었다. 초창기에는 본작에 참여했으나, 후속작인 '장영실' 준비를 맡게 되어 본작에서 손을 뗐다.[2] 정도전의 보조작가기도 하다. 이번엔 정도전 때와 달리 이름을 나란히 올린 걸 보면 전작에서보다 작가로서의 역할도 커진 듯.[3] 류성룡의 갑옷은 현재까지 종가에 남아있으며 재질은 가죽이고 당연히 저런 금속 색깔은 나지 않는다. 사실 본 방영시 류성룡은 포스터에 입은 갑옷이 아닌 종가에 남아 있는 갑옷을 정확히 복원해 고증한 갑옷을 입고 나온다. 더불어 윤두수는 포스터와 달리 작중에선 단 한번도 갑옷을 입지 않았다.[4] 《정도전》의 강병택 PD는 《해신》, 《적도의 남자》 등 작품성에서 좋은 평가를 받은 작품을 연출했고 《용의 눈물》 제작 참여경험도 있지만 김상휘 PD는 사극은 시청률에서 참패했고 그 두 작품은 고증 이전에 드라마로서 완성도가 떨어진다는 평가를 받았다. 대왕의 꿈이 한자리수 시청률로 혹평을 받아 사극예산이 대폭 삭감되었다. 그래도 <징비록> 연출에서는 인물감정묘사와 3국관련전개 연출에서는 호평을 받았다.[5]다모》, 《주몽》,《계백》을 집필했다. 정통사극은 처음 저술하지만 열악한 환경에서도 명대사 및 명장면, 실록의 세부내용 발굴, 간략한 필체구사로 많은 호평을 받았다. 과거작인《다모는 애초에 퓨전사극이지만 작품성은 높게 평가받았으며, 《주몽》과 《계백》도 고증자료가 적은 삼국시대+퓨전사극이기 때문에 정통과 거리가 있는 것도 사실이지만 극 전개는 좋게 평가 받았다.[6] 당초 백운철 작가가 각본가로 낙점되었으나 연출자가 가려던 방향과 조금 달라지면서 교체됐다[7] 2005년작 불멸의 이순신 은 처음부터 수전에 쏠릴 수 밖에 없는 드라마임에도 불구하고 부산진 전투, 동래성 전투, 탄금대 전투, 용인 전투, 이치 전투, 정암진 전투, 평양성 전투 등 행주대첩을 제외한 이름 좀 있는 전투는 스토리에 어느 정도 무리수를 가미하면서도 최대한 다뤘다. 특히 진주 대첩의 경우 다른 해전과 동일한 비중으로 다뤘다. 징비록은 임진왜란 초기 탄금대 전투의 경과가 제작비고갈로 간략해서 그렇지, 부산진 전투는 상세히 다루었다. 특히 행주산성 전투는 조선왕조500년-임진왜란 이후 30년 만에 지상파에서 자세히 내보냈다. 제작진은 평양성 전투, 진주 대첩, 행주 대첩, 노량 해전 4개 전투는 자세히 다룰 것이라 설명했고, 실제 이 4대전투가 비중있게 방송되었다. 이 4개의 전투 중 행주 대첩을 제외한 3개는 불멸의 이순신에서 다루었다. 진주 대첩은 2화에 걸쳐 상당한 비중을 가졌고 노량 해전은 드라마의 시작과 끝에 배치해 2번이나 다룬 비중이 가장 큰 전투였다. 징비록에서는 평양성전투, 행주대첩이 특히 전쟁을 큰 스케일로 전쟁을 다룬 점에서 호평을 받았다. 사실 불멸의 이순신에서도 김명민의 호연과 해전씬에 묻혔을 뿐이지 노량 해전은 고증면에서 표현이 잘 되었다고 평가받는 상황도 아니다.[8] 김상중은 KBS 대하드라마 《제국의 아침》에서 광종 역을 맡았으며, 영화 《정조 암살 미스테리》에서 정조를 연기한 바 있고 영화 한반도에서 고종역할도 맡았다.[9] 최고 분당 시청률로는 20%를 넘는 순간이 간혹 있었다.[10] 관복에 붙이는 흉배는 그 문양에 따라 입은 사람의 품계를 나타낸다. 호랑이 문양인 호표(虎豹)는 무관 1, 2품을 나타낸다. 류성룡은 25세에 문과에 급제한 문관으로, 영의정일 때의 품계를 나타내려 했다면 문관 정1품의 흉배인 공작을 달아야 한다. 영의정 이전의 낮은 품계로 보아도 문관은 운학(雲鶴), 백한(白鷳) 등을 달았지 호랑이는 달지 않았다. 일단 극초반의 병조판서 즉 지금의 국방부장관의 위치를 표현하려고 선택한 것으로 보여지고 다른 포스터에서는 쌍학 흉배가 보인다. 2화 이조판서가 되면서 쌍학 흉배로 바뀌었다.[11] 다만 이 시청률은 닐슨코리아의 실수로 잘못 집계된 시청률이다.[12] 다큐멘터리에서 직접적으로 이들을 언급한 것은 아니지만 순천왜성, 안골왜성, 울산왜성은 각각 이들이 축조했던 곳이다. 작중 등장인물과 관련해서 보면 이들과 관련한 유적으로 봐도 무방하다. [13] 네이버 음반 정보에 이렇게 기재되어 있긴 한데, 이거 아무리 봐도 'Toyotomi(도요토미)'의 오타 같다(…).[14] NHK도 조선 관련 고증이 필요하면 KBS에 협찬을 받는다. 대표적으로 도요토미 시기를 배경으로 한 고우 ~공주들의 전국~에서 조선통신사 의상을 KBS에서 협찬받았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