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지켜주지 못해 미안해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넘겨주기.png   관련 문서: 속어 유행어 관련 정보

파일:ljdmOaH.jpg
2006년 개봉한 영화 '마음이' 포스터 중.

1. 개요2. 유래3. 트리비아

1. 개요[편집]

일명 지못미. 말그대로 "켜주지 해서 안해"의 준말이다. 한동안 유행했던 단어로 지금도 나무위키 등에선 제법 쓰이는 표현이다.

2. 유래[편집]

본격적으로 이 표현이 주목받은건 2002년 월드컵 도중에 장갑차 압사로 사망고 신효순/심미선 양인터넷 추모에서부터였다. 다만 2001년작 '킬러들의 수다'에서도 조검사가 "미안하다. 지켜주지 못해서."라는 대사를 쓰는 등 비슷한 어휘는 예전에도 제법 사용되었다. 사실 좀만 생각해봐도 알 수 있듯 누구나 쓸 수 있는 말이기도 하고. 1990년대 후반 PC통신에서 연재된 H.O.T.의 유명한 팬픽 제목인 '지켜주지 못 해 미안해'를 시초로 보는 사람도 있다.

추모시엔 검은 리본(▶◀)을 붙이는 경우도 많았다. 예를 들어 'XXX ▶◀지못미', 'XXX 지못미', 'XXX 지못미▶◀', '▶지못미◀' 등. 다만 2010년대 이후엔 이 표현이 인터넷에서 유머풍자 코드로 쓰일 때가 더 많아졌기 때문에, 진지한 추모 분위기에선 예전만큼 잘 쓰진 않는 단어가 되었다. 주로 '지못미'란 준말을 쓰기 때문에 더 가벼워진 느낌.

3. 트리비아[편집]

iKON 팬들한텐 Welcome back 수록곡으로도 알려져 있다.

백괴사전에는 왜인지는 모르겠지만 랄같이 생긴 국인(...)으로 등록되어 있다.

'OOO 그는 좋은 OOO였습니다'라는 표현과도 자주 쓰인다. 하지만 검은 리본(▶◀)이 없는 버전은 희화화의 목적이 강하다. 자세한 내용은 해당 문서 참고.

로그가 누락된 본 문서의 기여자 내역은 다음과 같습니다. 해당 페이지를 참조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