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만휘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악플게임/등장인물

파일:attachment/jmh.png

1. 개요2. 작중 행적

1. 개요[편집]

악플게임의 등장 인물. 닉네임은 'Destroyer3000.' 모티브는 전작 고삼이 집나갔다의 조공. 모범진과는 달리 학원을 여러 개 다니면서도 성적이 좋지 못하다. 학업 스트레스를 악플을 다는 것으로 풀고 있다.

2. 작중 행적[편집]

본선 32강전에서 같은 팀이 된 모범진을 '범진이형'이라 부르며 따른다. 별다른 특징없이 경기가 진행되는 동안에 가끔씩 모범진과 같이 한두마디만 하고 사라지는데, 모범진이 해설역이고 얘는 거의 질문 담당.

하위권으로 본선에 진출한 것치고는 나름대로 활약했는지 16강에 진출했다.[스포일러] 진출이 확정되자 환호하는 표정을 짓고, 출연료로 게임기를 지르겠다고 떠드는 등 다른 참가자들에 비해 16강 진출의 기쁨을 서슴없이 드러내기도 했다. 그 이후 예민혜, 천사랑과 함께 공익광고에 나오는 모습을 보였다.
32강전 제1경기에서 2차전의 한방만팀, 4차전의 나익명팀의 경기를 지켜보던 도중, 두 사람을 각각 꼰대, 중2병이라 깠다.[2] 주인공세계관 최강자를 까는 중딩의 패기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해당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의 열람을 중단해 주십시오.

16강전을 앞두고 자택에서 목매달아 자살했다.[3] 이로 인해 한방만이 대신 16강에 진출하게 되었다. 자살한 이유는 16강 진출 후 인터넷에 자랑글을 올리고 다니다가 네티즌의 공격 대상이 되어 악플에 시달렸기 때문.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되고 병원에 실려가 5분만에 또 죽었다

표면적으로는 자랑글로 인해 네티즌의 미움을 사게 된 것이었으나, 이후 그를 죽음에 이르게 한 장본인이 16강 탈락한 손진오였다는 사실이 밝혀진다. 모범진, 조만휘에 의해 16강에 탈락하고 자신의 명성에 금이 가자, 이에 원한을 품고 둘을 뒷조사하여 약점을 잡아 공격한 것.

31화에서 민유린의 언급에 의하면 조만휘가 연예인 안티 카페만 수십개 개설했던 악명높은 악플러였다는 것이 드러났다. 얜 게임, 웹툰, 애니 좋아하는 2D덕후 아니었나 연예인 팬들에게 자기가 좋아하는거 엄청 욕먹은듯

[스포일러] 그러나 그의 사망 기사에 달린 악플에 의하면, 모범진 아니었음 16강 진출 못 했으리라 한다. 누구와 비슷하다?[2] 한방만은 일방적으로 팀원을 방출하고 작전도 멋대로 짜는 독선적인 면을 보고, '꼰대같은 주장'이라 말했다. 나익명은 그가 경기 도중 "악플게임의 진짜 목적을 알고 있다"고 말하더니 경기 종료 후 인터뷰에서 공식 목적인 "악플근절 "이라 답한 것을 보고, 단순 허세였던거냐며 비웃었다. 하지만 얘 죽고 제일 충격받거나 애도한 건 이 두 사람이었다[3] 베댓 1위가 주인공이 재출전해야되니까 죽었다. 맞는 말이긴 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