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흉기

최근 수정 시각:

분류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일본의 만화에 대해서는 인간흉기(만화) 문서를, 히스토리 채널의 다큐멘터리에 대해서는 인간 병기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이 문서는 집단연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이 문서는 다수의 사용자들이 독자연구를 통해 각자 기여한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토론과 이의제기를 통해 내용이 편집될 수도 있습니다. 집단연구의 특성상 중복 가능성이 존재하는 관계로 문서 내 검색을 통해 중복된 내용을 확인하는 것이 권장됩니다.

이 틀을 적용할 때에는 문서에 [[분류:집단연구]]도 함께 적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집단연구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1. 개요2. 인간흉기 목록
2.1. 실존인물2.2. 가상 인물
2.2.1. 신화2.2.2. 일반 창작물2.2.3. 등장인물 중 대부분이 인간 흉기급인 창작물
3. 중국 오덕층에서 쓰이는 단어

1. 개요[편집]

인간의 능력을 바탕으로 활약을 보이는 자들을 일컬을 때 쓰는 단어. 여기서는 주로 육체적인 능력에 중점을 두는고로 이능을 쓰는 경우를 제외한다.[1] 비슷한 단어로 인간 병기가 있는데 인간흉기는 이에 비해 해당 인물의 흉악성을 부각시키기 위해 사용된다.

주로 순수한 육체적인 능력에 초점이 맞춰지는 경향이 있으며 초능력, 마법, 하이테크 등의 초월적인 힘을 사용하는 것은 사도(邪道)로 여겨진다. 그러나 기(氣)처럼 똑같이 초월적인 힘이나 강화인간이라도, 발현되는 방식이 육체적인 움직임일 경우엔 사도로 여기지 않는 편이다. 쉽게 말해 똑같이 사람이 들 수 없는 물건을 들더라도, 염동력으로 손도 안대고 들면 사도이고 내공을 이용해 직접 손으로 들면 사도가 아닌 식이다. 또한 무기를 가지고 도저히 나올 수 없는 성능을 이끌어내는 사람도 포함시키는 경우가 많다.[2] 허나 이 또한 흉기를 넘어설 경우 제외한다.(예를 들면 슈퍼맨)

인간흉기로 불릴 정도의 기준으로는 실존 인물의 경우 맨몸으로 사람 서너 명 정도는 가볍게 죽일 수 있을 정도의 신체능력의 소유자들을 뜻하며, 창작물로 넘어가면 아예 전투종족급이거나, 전쟁 병기급의 능력치를 지닌 인간들도 심심찮게 볼 수 있다. 이런 캐릭터들은 작품에서 먼치킨 수준의 존재들인지라 평소에는 자신의 전투력을 가벼이 보여주지 않는다. 다만 여기저기서 사고를 치고 다니는 민폐 속성과 결합한다면 그야말로 살아 움직이는 재앙 취급을 받게 된다.[3]

격투가들에게 흔히 붙이는 용어다. 운동을 해보면 알겠지만 몇 번 부딫쳐보면 말 그대로 흉기밖에 떠오르지 않는다.

밀리터리 분야와도 연관성을 보인다. 특전사 등의 특수부대를 나온 사람들은 '인간 병기'라는 표현을 더 많이 쓴다.

히스토리 채널에서도 인간 흉기를 다룬 다큐멘터리가 있는데 그 제목이 인간 병기이다. 인간 흉기인 진행자 두 사람이 전세계에 존재하는 무술들을 소개하면서 프로그램 마지막에는 해당 무술의 고수들과 그 무술로 대련을 한다.

창작물에서는 은근 요괴나 능력자 배틀물과 연이 없다. 물론 육안으로도 마법이나 요괴 등 이종족의 힘을 뛰어넘는 경우도 있긴 하지만... 보통 환상종이 인간 흉기를 보면 동요하거나 감탄하는 경우가 많다. 대표적으로 가츠헤이와지마 시즈오.[4]

2. 인간흉기 목록[편집]

2.1. 실존인물[편집]

※투기 종목과 관련된 운동선수는 예시 폭주의 우려가 있어 추가하지 않습니다.

2.2. 가상 인물[편집]

2.2.1. 신화[편집]

2.2.2. 일반 창작물[편집]

2.2.3. 등장인물 중 대부분이 인간 흉기급인 창작물[편집]

3. 중국 오덕층에서 쓰이는 단어[편집]

여자 캐릭터들 중에서 특히 슴가가 강조된 캐릭터를 지칭하는 말.[17]

중국어로 1에서의 인간흉기를 人间凶器 라고 쓰는데 이 중에서 세번째 글자만 가슴 흉(胸) 으로 바꿔서 人间胸器라고 쓴다. 즉 슴가가 살인급 위력을 가졌다는 뜻...심지어 중국어로 발음하면 성조까지 똑같다.[18]

[1] 마법이라던가 초능력 등.[2] 예를 들면 길바닥에서 굴러다니는 나뭇가지로 철을 베니까 철을 동강낸다던가(절단력 증가같은 버프 없이) 대충 나무 깎아서 만든 목검으로 거목들을 벌목하고 다닌다던가 같은 경우 즉 아무리 봐도 무기와 상대 수준때문에 불가능한데 이루어 내는 것[3] 단 예외적인 상황으로 비교적 소수지만 살아만 있어도 대재앙이 벌어지는 경우등도 있긴 하다. 괴물들을 끌어들이는 체질같이 재앙을 부르는 체질이라던가 아니면 온 몸 곳곳에서 독이나 무언가가 절제할 수 없을 정도로 퍼져나가는 체질 같은 경우가 그 예[4] 후자는 그 이종족이 너무 인간적인 것도 있지만.[5] 당시 동래부사 송상헌 장군이 끔살 당하고 일본군이 파워 진군하고 있었다.[6] 영화에선 밀렸지만 원작에선 대등하게 서술된다[7] 신체개조를 하지 않은 인간에 한해서[8] 물론 포스탈리룰러등의 완력에서 인간과 별 다를게 없는 마법소녀부터 마왕 팜, 프킨, 숲의 음악가 크람베리같은 인간을 아득히 뛰어넘는 괴력을 가진 마법소녀까지 천차만별이다.[9] 유일하게고자 제조기를 K.O패 시키고 일전짜리 경찰나리심리전으로 이겼다. [10] 게임 한정[11] 특히 머리가 장발일 때가 제일 강하다.[12] 일단 도우너 보다 훨씬 강한 건 확실하다.[13] 정지혁에 가려져서 잘 드러나지 않아서 그렇지 이쪽도 정지혁 못지 않은 인간 흉기다.[14] 정지혁의 여동생. 행적을 보면 정지혁, 최현일 둘이서 덤벼도 못이긴다.[15] 그 괴물같은 오대수를 '''장난감 갖고 놀듯이 다뤘다.[16] 다만 본인의 신체 능력 자체는 평범 이하로 보이며 왠지 모르게 가지고 있는 엔젤플레이어의 프로그램 영향으로 초월적인 육체 능력과 다양한 능력을 손에 넣은 것.[17] 히메지마 아케노 라든지 리아스 그레모리 라든지...근데 이거 모두...[18] 人间凶器→rén jiān xiōng qì 人间胸器→rén jiān xiōng q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