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유발 하라리

최근 수정 시각:

1. 개요
1.1. 유발 하라리의 연구 가치관1.2. 유발 하라리와 동물 복지
2. 개인 성향
2.1. 동성애자2.2. 명상가2.3. 채식주의자
3. 학계 활동
3.1. 유발 하라리의 논문
4. 저서 활동
4.1. 한국 출간 도서4.2. 한국 미출간 도서
5. 관련 링크


Yuval Noah Harari

파일:yuvalnharari.jpg

본명

유발 노아 하라리 (Yuval Noah Harari)

국적

이스라엘 파일:이스라엘 국기.png

출생

1976년 2월 24일 (만42세) 이스라엘 키르야트 아타

거주

이스라엘 메실라트 시온

학력

히브리 대학교
옥스퍼드 대학교

직업

역사학자

웹사이트

공식 웹사이트
유튜브
트위터

1. 개요[편집]

이스라엘의 역사학자.

레바논계 유대인 부모 사이에서 1976년 2월 24일 이스라엘 하이파에서 태어났다. 그리고 1993년부터 1998년까지 예루살렘 히브리 대학교에서 중세 역사와 전쟁 및 군 문화를 전공했다. 히브리 대학교 졸업 후, 2002년 영국 옥스퍼드 대학교에서 중세 전쟁사로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현재 예루살렘 대학에서 역사학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교수로 재직하면서도 집필 활동이나 외부 인터넷 강의도 같이 한다.

자신의 역사적 통찰을 담은 사피엔스을 출간하면서 기존 역사학계와 관련 학계, 대중들 사이에서 큰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이 때문에 하라리는 일약 이름있는 역사학자로 등극하게 되고 사피엔스가 해외 45개국으로 활발히 출간되면서 세계가 그를 주목하기 시작한다. 그의 유튜브 세계사 강의 조회수는 이스라엘 사람들 사이에서 수십만 뷰에 이르고 있으며, '인류의 간략한 역사'라는 무료로 제공되는 그의 무크 강의의 수강생은 이미 전세계적으로 10만명에 달할 정도로 그의 독창적이고 흥미진진한 역사관에 여러 사람들이 주목하고 있다.

하라리는 역사학자이면서도 단순 역사 연구가 아닌 생물학역사학 사이의 경계를 넘나들며 폭 넓은 연구를 한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역사와 생물학의 관계, 호모 사피엔스와 다른 동물과의 본질적 차이, 역사의 진보의 방향성, 역사 속 행복의 문제 등 광범위한 질문을 주제로 연구하고 있다. 한편, 한국에서는 그의 베스트셀러 사피엔스의 저자로 잘 알려져 있다. 그외에 한국에 알려진 저서로는 2017년 5월에 출간된 사피엔스의 후속작 <호모 데우스>,7월 출간된 <극한의 경험>[1],12월에 출간된 <대담한 작전>등이 있다.

1.1. 유발 하라리의 연구 가치관[편집]

유발 하라리는 특히 호모 사피엔스가 어떻게 현재와 미래에 도달했는지 궁금해하며, 이를 중심으로 현재까지 연구에 임하고 있다. 호모 사피엔스에 대한 그의 남다른 호기심과 통찰력이 나타난 결과물이 바로 <사피엔스>이다. 그의 연구는 "역사와 생물학의 관계는 무엇인가?, 호모 사피엔스와 다른 동물들은 본질적으로 무엇이 다른 것인가?, 역사에 하나의 정의란 진정 존재하는가?, 역사의 발전에는 방향성이 있는가?, 역사가 전개되면서 사람들은 정말로 행복해졌는가?"과 같은 심오하면서도 광범위한 질문들과 연관되어 있다.

특히 그는 가까운 미래에 인공지능의 발전이 진행될 경우, 인간보다 더 일처리를 잘하는 소규모 초인류 엘리트 집단, 의식을 가지고 있지 않은 인공지능 알고리즘 시스템이 새로운 계층으로 떠올라 호모 사피엔스의 정체성과 위치를 위협할 수 있다고 경고하고 있다. 또한 이러한 위협은 현재 당연히 생각되고 있는 민주주의, 인권, 자유시장 같은 이념과 제도들이 순식간에 낡은 것이 되어 버려서 후대엔 이것과는 전혀 다른 이념과 제도가 필요해질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다. 그는 이처럼 과학기술의 발전에 따른 사회적, 정치적 변화가 미래에 인류의 중심적인 과제가 될 것이라고 말한다. 이런 측면에서 기술적 특이점에 대해서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1.2. 유발 하라리와 동물 복지[편집]

유발 하라리는 호모 사피엔스농업 혁명이후, 동물이 가축화되는 것에 대하여 좋게 생각하고 있지는 않은 것 같다. 이것이 어느 정도냐 하면 인류가 해놓은 최악의 범죄 중 하나를 산업 농업이라고 칭할 정도였다. 그는 이런 심각한 동물 복지 현 주소가 "우리 시대의 가장 시급한 윤리적 문제"라고 평했다. 아울러 동물 복지에 대해 상당히 관심을 기울이는 그는 채식주의자라고 한다.

2. 개인 성향[편집]

2.1. 동성애자[편집]

유발 하라리는 이스라엘 태생이며, 동성애자이다. 그는 2002년 자신의 반려자인 이지크 야하브(Itzik Yahav)트위터 계정를 처음 만났다. 반려자 유하브는 하라리의 매니저이기도 하다(아마 바쁜 학자의 스케줄과 할 일을 관리해주는 것 같다). 하라리의 모국 이스라엘은 국교가 유대교이기 때문에, 국가적으로 동성 결혼이 일체 허용되지 않는다. 때문에 그들은 동성 결혼이 합법인 캐나다 토론토에서 결혼했다. 현재 하라리-유하브 부부는 예루살렘 근처의 작은 마을에서 살고 있다고 한다.

2.2. 명상가[편집]

하라리는 옥스포드에서 중세전쟁사를 전공하던 무렵인 2000년에 "소승 불교식 명상"을 시작했는데, 이것이 자신의 삶을 변화시켰다고 종종 말한다. 그는 하루를 시작할 때 명상 1시간, 하루가 끝날 때 명상 1시간으로 총 2시간씩 명상을 한다. 다른 사람들에게 직접 명상을 가르치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호모 데우스>에서는 명상으로부터 얻을 수 있는 내면의 평화, 통찰력 등이 없었다면 책을 쓸 수 없었을 거라고 회고하기도 했다(진정한 명상 마니아!).

2.3. 채식주의자[편집]

그는 위에서 서술했듯이 철저한 채식주의자이다. 자신의 채식주의는 "낙농업이란 자식과 어미간의 유대를 파괴시켜 놓는 행위"라는 자신의 철학이 포함되어 있다고 한다. 이를 미루어 보아 사람의 생존에 필요한 동물 도축업과 낙농업에 관해서도 그렇게 적어도 긍정적인 사람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 채식주의를 시작한 것이 동물에 대한 관심에서 시작된 만큼, 하라리는 동물 친화적인 면모를 보이기도 한다. 그는 시간이 있을 때마다 적어도 한 시간 동안은 거리에서 개를 데리고 산책을 한다. 한편 하라리는 스마트폰이 없다! 여러모로 보아 자연친화적인 사람인 듯하다.

3. 학계 활동[편집]

그는 2009년과 2012년에 인문학 분야에서 창의성과 독창성을 가진 학자에게 주는 상인 '폴론스키 상'을 수상하였고, 2011년에 군대 역사에 관한 논문을 인정받아 '몬카도 상'을 수상했다. 비교적 최근인 2012년에 '영 이스라엘 아카데미 오브 사이언스'에 선정되었다.

3.1. 유발 하라리의 논문[편집]

다음은 그가 학계에서 활동하면서 1997년부터 써온 논문의 항목이다. 대부분 그의 전공에 맞게 군사와 전쟁에 관련된 논문을 썼다. 하지만 2010년부터 현재까지 7년 동안 논문 활동이 없다(공식 홈페이지 기준). 논문을 이용할 시에 참고할 점은 4번 항목과 8번 항목은 공개되지 않거나, 인터넷 상에서 자유 열람을 할 수 없는 것으로 보인다. 또 11번 항목은 영어로 번역되지 않은 히브리어 논문이기 때문에 참고할 때 주의가 필요하다.

  • Yuval Noah Harari, “The Military Role of the Frankish Turcopoles – a Reassessment”, Mediterranean Historical Review 12:1 (June 1997), pp. 75-116. 논문 링크

  • Yuval Noah Harari, “Inter-Frontal Cooperation in the Fourteenth Century and Edward III’s 1346 Campaign”, War in History 6:4 (September 1999) pp 379-395 논문 링크

  • Yuval Noah Harari, “Strategy and Supply in Fourteenth-Century Western European Invasion Campaigns”, The Journal of Military History 64:2 (April 2000), pp. 297-334 논문 링크

  • Yuval Noah Harari, “Eyewitnessing in Accounts of the First Crusade: The Gesta Francorum and Other Contemporary Narratives”, Crusades 3 (August 2004), pp. 77-99.

  • Yuval Noah Harari, “Martial Illusions: War and Disillusionment in Twentieth-Century and Renaissance Military Memoirs”, The Journal of Military History 69:1 (January 2005), pp. 43-72. 논문 링크

  • Yuval Noah Harari, “Military Memoirs: A Historical Overview of the Genre from the Middle Ages to the Late Modern Era”, War in History 14:3 (2007), pp. 289-309. 논문 링크

  • Yuval Noah Harari, “The Concept of ‘Decisive Battles’ in World History”, The Journal of World History 18:3 (2007), 251-266. 논문 링크

  • Yuval Noah Harari, “Knowledge, Power and the Medieval Soldier, 1096-1550”, in In Laudem Hierosolymitani: Studies in Crusades and Medieval Culture in Honour of Benjamin Z. Kedar, ed. Iris Shagrir, Ronnie Ellenblum and Jonathan Riley-Smith, (Ashgate, 2007), pp. 345-355.

  • Yuval Noah Harari, “Combat Flow: Military, Political and Ethical Dimensions of Subjective Well-Being in War”, Review of General Psychology 12:3 (September, 2008), 253-264. 논문 링크

  • Yuval Noah Harari, “Scholars, Eye-witnesses, and Flesh-witnesses of War: A Tense Relationship”, Partial Answers: Journal of Literature and the History of Idea 7:2 (June 2009), pp. 213-228. 논문 링크

  • Yuval Noah Harari, “What is Terrorism? From the Middle Ages to the Twenty-First Century”, Zmanim 108 (2009), 10-21 [Hebrew].논문 링크

  • Yuval Noah Harari, “Armchairs, Coffee and Authority: Eye-witnesses and Flesh-witnesses Speak about War, 1100-2000”, The Journal of Military History 74:1 (January 2010), pp. 53-78. 논문 링크

4. 저서 활동[편집]

파일:사피엔스 데우스.jpg
유발 하라리의 저서는 총 6권으로 한국에서 출간된 도서는 4권, 출간되지 않은 도서는 2권이다.그 중 출판하지 않은 1권은 사피엔스와 동일하다고 생각하면 된다. 그는 2004년부터 저서 활동을 시작하였으며 한국에서 첫 출간한 도서는 <사피엔스 : 유인원에서 사이보그까지>이다. 그는 한국 사피엔스 출간 기념으로 내한 기자 간담회를 가진 적이 있다. 기자간담회 유튜브 영상 한편, 그는 기자간담회에서 AI의 위험성이 상당하기 때문에 따로 규제가 필요하다고 했다. YTN 보도자료

4.1. 한국 출간 도서[편집]

한국에 출간된 하라리의 도서는 총 4권이며, 사피엔스 시리즈와 전쟁사에 관련된 도서들이 있다.

4.2. 한국 미출간 도서[편집]

한국 미출간 도서는 정보가 미미하여 영문 위키피디아의 ISBN 책 번호 정보 조회 서비스를 통해 각각 외국 사이트에서 제공하는 책 정보를 볼 수 있도록 했다. 2번째 도서는 2011년 이스라엘 현지에서 출간된 히브리어로 쓰인 사피엔스이다. 이후 2014년 영문으로 번역되었고, 2015년 한국어로 출간되었다. 따라서 2011년 히브리어 원판은 사실상 2015년 한국에 출간된 사피엔스 번역판과 같은 것으로 취급하므로, 링크를 걸지 않았다.

  • <A Brief History of Mankind> (Or Yehuda: Dvir, 2011) [Hebrew]

5. 관련 링크[편집]

[1] 우리나라에서는 세 번째로 출간되었지만, 사실 사피엔스 이전에 저술한 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