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인

최근 수정 시각:

1. 도박 용어
1.1. 1의 문단에서 유래한 표현
2. 소설 올인3. SBS드라마 올인4. 프로레슬링 이벤트 ALL IN

1. 도박 용어[편집]

고니: 좋아! (유리컵을 비워 패 위에 엎어 놓는다) 이 패가 단풍이 아니라는 것에 내 돈 모두하고 내 손모가지를 건다. 쫄리면 뒈지시든지.
- 영화 타짜

다음 게임에 가지고 있는 을 전부 거는 매우 대담한 베팅. 자신이 패배할 가능성이 거의 없다고 판단될 때 올인을 하는게 일반적인 상황이지만 포커같이 심리전이 존재하는 게임이라면 배짱으로 블러핑을 하기 위해 할 수도 있다. 일단 한 명이 올인으로 베팅금액을 올리면 상대방은 게임을 포기하거나 아니면 동일한 금액 또는 자신의 전재산을 베팅하면서 승부까지 따라가는 선택을 해야한다. 만약 상대방도 올인으로 따라온다면 한 명은 대박, 나머지 한 명은 쪽박인 희비가 갈리는 결과를 초래하기 때문에 판돈이 큰 만큼 패를 공개할 때 가장 긴장이 최고조에 이르는 순간이기도 하다.

하지만 단순히 자신의 패가 좋다고 해서 올인을 거는건 자신의 패가 좋다고 광고하는 꼴이기 때문에, 섯불리 판돈이 적은 게임 초반부터 올인으로 베팅을 하면 당연히 다른 플레이어들은 따라가는 선택보다 게임을 포기하는 판단을 하게 되므로 좋은 패를 가지고도 푼돈밖에 못따는 상황이 발생한다. 따라서 정말 자신의 패가 좋다면 무식하게 올인을 하는게 아니라 최대한 자신의 패에 대한 정보를 숨기면서 레이즈로 유도해 판돈을 점점 끌어들이는 것이 기본전략임을 명심해야한다. 그래서 일반적으로 올인이 나오는 상황은 최후의 최후까지 서로 좋은 패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플레이어들간의 최후의 베팅에서 많이 나오는 편이다.

그러나 포커에서 자기 돈이 얼마 없을 때 올인해봤자 이긴다고 해도 판돈을 다 쓸어오는 건 아니다. 만약 다른 플레이어들이 6000칩씩 베팅을 걸어둔 상태에서 자신이 3000칩을 올인해서 이긴다고 해도, 상대 플레이어들의 3000칩씩만을 가져오고 나머지는 본인들이 다시 회수하기 때문. 별로 참여하고 싶지 않은 판에선[1] 올인 한번 하고 시원하게 털린 다음 빠질 수 있다.

그러나 룰렛처럼 심리전 요소 없이 순전히 운으로만 결정되는 게임에서 올인을 한다는건 복권 마냥 자기 돈을 운에 맞기는 그야말로 도박이다. 타짜 영화가 유명해진 이래로는 돈만 아니라 손모가지 등 신체 일부까지 걸어야 진정한 의미의 올인이라 부른다고 한다.

비슷한 말로는 건곤일척, 몰빵이 있다.

1.1. 1의 문단에서 유래한 표현[편집]

예: 주식에 재산을 올인하다.
자신이 갈고 닦은 기량과 기술을 올인하다.

드라마 올인이 방영한 이후부터 많이 사용된 표현이다. 보통 궁지에 몰려있는 사람들이 작은 확률에 기대고 하기 때문에 결말은 비참한 경우가 훨씬 많다.

비슷한 말로 몰빵이라는 단어가 있다.

바리에이션으로 도박에서 가지고 온 판돈을 다 털리고 빈손이 된 경우에도 이 단어를 쓴다. 이 때의 발음은 대체적으로 '오-링'. 흔히 오링 났다고 표현하는 경우가 이것. 올인 이란 단어 자체는 1번 항목처럼 도박용어로만 쓰였으나 3번 항목이 큰 인기를 끌었던 2003년 이후로 그 의미가 확장되어 도박뿐만이 아닌 다방면에서 사용된다. 대표적인 경우는 스타크래프트 2: 자유의 날개최종 캠페인의 제목명이 있다.

2. 소설 올인[편집]

바둑평론가 노승일이 2000년에 쓴 실명소설. 한국에서 바둑기사로 있던 주인공(차민수)이 미국으로 건너가 밑바닥 생활을 하다[2] 다시 재기하기 까지의 과정을 그린 소설이다. 제목의 유래는 1. 단순히 도박으로서의 포커가 아닌 프로 포커 플레이어가 되기까지의 과정을 볼 수 있다. 또한 차민수의 성장과정을 비교적 자세히(물론 엄연히 소설이기 때문에 그 내용이 다 맞는건 아니다. 어느 정도 틀만 사실일 뿐.) 이야기했으니 관심이 있으면 찾아보는 것도 나쁘지는 않다. 카드 게임 내에서의 인물의 심리 묘사가 상당히 탁월한 편이다.[3]

다만 청소년들이 보기에는 영 좋지 않은 내용만 주를 이루므로 미성년자에게는 추천하기 어려운 작품.

번외로, 노승일씨가 만났던 바둑인들에 대한 평도 가끔씩 들어가 있는데, 초기 바둑계 인물들 및 그들의 일화가 많이 수록되어있다.

3. SBS드라마 올인[편집]

위 소설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 올인(드라마) 문서로.

4. 프로레슬링 이벤트 ALL IN[편집]

자세한 건 ALL IN 문서로

[1] 억지로 인원수 맞추려고 낀 판이라든가, 강압적으로 참여한 게임이라던가 등.[2] 도박과 마약으로 가진 재산을 다 날리고 부인은 자식들을 데리고 도망가는 생활.[3] 비단 간단한 포커 뿐만 아니라 하이로우, 바둑이, 홀덤 등의 게임도 소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