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오디션(만화)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www.ssueye.com/792_706_506.jpg

왼쪽부터 류미끼(드럼), 장달봉(베이스), 국철(기타), 황보래용(보컬)

1. 개요2. 등장인물

1. 개요[편집]

오디션을 주제로 천계영이 그린 만화.

어느 거대 음반회사 회장이 죽었는데, 그는 외동딸 송명자에게 유산을 물려주는 조건으로 자신이 만났던 네 명의 천재소년을 모아 밴드를 구성해 토너먼트식 오디션에서 우승시키라는 유언을 남긴다. 송명자는 고등학교 시절 동창이자 현직 탐정인 박부옥에게 부탁해 그 네 명을 모으고, 재활용 밴드라는 이름을 짓고 오디션에 도전한다.

캐릭터 개성을 확실하게 살리면서 음악과 관련된 요소만이 아니라 과학적인 것, 교훈적인 내용 등을 적절하게 섞어넣은 성장물로, 기존의 천계영 작품과 순정만화 팬들을 모으면서도 소년 만화적 전개로 남성독자들도 끌여들여 호평을 얻은 작품이다.

다만 그림체는 전형적인 순정만화 그림체라 익숙하지 않으면 다소 거부감이 있을 수 있고, 좀 거칠거나 선정적인 부분이 다소 있어 만화책에서는 수정되었음을 알 수 있다.[2]

애니메이션화가 결정되었는데 모종의 이유로 방영하지 못하게 되었다. 그래서 오디션 팬들은 가슴을 졸이고 있다. 드디어 극장판 애니메이션이 나왔다!!! 소규모 개봉이긴 하지만. 2009년 12월 21일(월) 개봉.

뭐 일단 원작자도 안본다는데.... 원작자 천계영 블로그 중.. 사실 10권 분량의 내용을 축약하다보니 극장판 내용은 거의 원작 파괴 수준이라 원작팬들은 극장판을 엄청나게 싫어한다.

코어엔터테인먼트 김광수 대표가 이 작품을 베이스로 뮤지컬을 만든다고.. 극장판 봤나봐?

블로그씨도 오디션 팬인 것 같다.2008년 11월 26일에 오디션을 열번도 넘게 읽었다는 언급을 했다.

등장 인물의 이름을 괴상하게 짓는 천계영 만화답게 갭 모에를 노린건지 등장인물들의 이름도 길쭉길쭉한 생김새에 비해 매우 특이하다.

2011년 2월 초, 개정판이 나왔다. 초판과는 거의 차이 없이 약간의 오타와 오류가 수정되었고 인쇄질이 향상되었다.

참고로 슈퍼스타 K가 나오기 전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음악 오디션'을 소재로 한 작품이기도 하다. 초기 슈스케 PD도 이 작품을 보고 영감을 받았다고 한다. 차이점이 있다면 이 만화의 오디션은 토너먼트 형식이며 방송은 커녕 오디션 진행 중엔 공연 정보 유출을 철저히 막았다는 것.[3]

2. 등장인물[편집]

2.1. 재활용 밴드[편집]

2.1.1. 조력자[편집]

2.2. 라이벌[편집]

2.3. 기타[편집]

  • 왕5삼

  • 송송

  • 변득출

  • 몽희

  • 마풍 : 송송 회장 사후 임시회장 정도의 위치로 오디션의 총괄을 맡고 있다. 송명자와도 예전부터 친분이 있는 사이어서 탈락위기에 몰렸을 때 탈락하지 않을 가능성을 알려주는 등의 도움을 주었다. 마지막엔 송송 회장의 편지를 용근에게 전해주는 것 등을 보면 송 회장과는 굉장히 두터운 사이었던 듯. 변득출도 그는 함부로 건드릴 수 있는 인간이 아니라고 평하기도 했다.

  • 심사위원들 : 정말로 작중에 한번도 이름이 나오질 않는다(...) 두 명의 남성과 한 명의 여성. 심사가 진행되는 동안 수능문제 출제위원마냥 어딘지 알려지지 않은 곳에 숨어 지냈다. 보통 한 심사위원이 단편적인 평을 내리면 다른 위원이 부정하고, 여성 위원이 중요점을 짚어서 마무리하는 식으로 평가한다.[4] 마지막엔 결승의 결과를 두고 내기를 했는데, 셋 다 재활용 밴드의 우승에 걸었었다.

[1] 오늘의 우리만화상 시상은 1999년에 시작됐다.[2] 예를 들어 장달봉이 류미끼에게 피어싱을 보여주는 장면은 원래는 고추에다가(...) 한 걸 보여주는 장면인데 글자만 배꼽으로 바꿔놨다.[3] 그 때문에 박부옥은 환풍구로 숨어들기까지 해가며 다른 팀의 정보를 모아야 했으며, 그마저도 결승전에서는 더욱 철저하게 보안이 강화되어 천사표 밴드의 공연은 녹화하지 못했다.[4] 이 여성위원 아니었으면 재활용 밴드는 예선에서 떨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