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폭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넘겨주기.png   관련 문서: 속어 유행어 관련 정보

1. 개요2. 소개3. 관련 문서

1. 개요[편집]

열폭은 '열등감 폭발'의 준말로, 문자 그대로 타인을 질투하며 열등감을 내비춘다는 의미이다. 비방하는 쪽이 합당하지 못한 사유로 비방당하는 이를 깎아내리기 위해 과한 비방을 할 때, 다시 말하자면 찌질하게 굴 때 이를 조롱하는 의미로 쓰인다.

본인보다 잘난 부분들이 있으면 비방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열등감을 가장 해소하기 쉬운 방법이라 다른 사람을 비방하는 것이다.

예쁘고 멋진 연예인만 나오면 무조건 성형한다느니 실제로는 성형 안 했는데 했다느니 강제로 단점을 만들거나 단점을 보며 안 좋은 소리를 한다거나 과거사가 좋지 않으면 당사자에게 잘못이 있든 없든 간에 그 과거사를 끄집어내서 이야기하는 등 안 좋은 소리를 하며 깎아내리는 억지 주장을 끊임없이 하며 자기합리화를 한다. 하지만 본인들은 이것이 비방이라는 것을 인식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2. 소개[편집]

단어가 만들어진 정확한 시기를 알 수는 없으나 2006년 내지 2007년에 등장한 것으로 보이며 어원인 '열등감 폭발'이라는 표현은 인조이재팬의 일본인들이 가장 먼저 사용했다. 시간이 지나 2010년대 중반 2015년에도 계속 사용되고 있다. 단어로서 유행의 정도가 꽤 길고 굉장히 넓은 범위에 퍼진 것으로 미루어볼 때 사용빈도가 다소 줄지는 몰라도 인터넷키배문화가 살아있는 한 계속 쓰일 가능성이 높다. 다만 절대로 좋은 의미로는 사용되지 않는다

키배에서 상대방에게 처음으로 열폭 소릴 듣는 이가 '열내며 폭발', '열받아 폭발', '열혈 폭발', '열라 폭발', '열라 폭주', 열무값 폭등, 열나서 폭발의 의미로 잘못 이해하는 경우도 꽤 많다. 즉, '열폭하다'를 '화내다'와 같은 의미로 이해하는 것.

실제로 인터넷 키배 중에 열등감을 느낄 이유가 아무것도 없는 상황에서도 화를 내거나 도발에 넘어갈 경우 열폭이라는 단어를 사용하는 경우가 종종 보이는데, 위에 기술한 듯이 열폭의 의미를 위의 의미로 잘못 알고 있는 듯 하다. 그런데 언어가 다 그렇듯 어근을 모르는 사람끼리는 통용될 때도 있는데다가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오해하고 있다 보니 이런 의미로도 쓰인다고 어느 정도 인정하는 것이 상대방에게 어근을 설명하기 보다 더 속 편하다.

타인이 자기에게 열폭하는 걸 즐기는 사람도 있다. 심리학에서는 이를 우월감을 과시하고 싶은 인간의 심리 표출로 보고 있다. 그 예로 익명성이 보장되는 각종 온라인 게임에서는 보통 이상의 스펙을 가진 사람이 자신의 스펙을 올리며 '나 서민' 이라고 개드립을 치거나 '나 이런 거 먹었음' 이라고 염장을 지르는 경우가 많다.[1] 당연한 게 진짜 서민은 자신의 스펙이 부끄럽거나, 우월하지 않아서[2] 글을 올리지 않는다.

영미권에서는 TRIGGERD라는 밈을 사용한다. 열폭과는 달리 상대방의 도발 때문에 화난 사람에게 써도 틀린 표현은 아니다.

3. 관련 문서[편집]

  • 국뽕/국까 - 서로 자국에 대해 상반된 시각을 갖지만, 내면의 열등감을 표출하는 것이기 때문에 열폭이라 할 수 있다. 다른 뽕이나 까도 같다.

  • 마이너 취향을 가진 이들 중 일부 극렬분자. 이들은 주류문화에 대한 반발심으로 주류문화를 즐기는 이들을 비난하곤 한다. 예를들어 락부심, 힙부심 등이 그러하다.

  • 롯데월드타워/류경 호텔 - 롯데월드타워가 기어이 류경 호텔의 높이를 추월해버리자 북한은 완전히 열폭한 나머지 되도 않는 개소리를 늘여놓고 있다. 각 문서 참고.

  • 수원 차량 돌진 사건 # - 수원 평택에서 남성이 차를 가지고 길가던 사람에게 돌진해서 1명이 사망하고 11명이 다쳤다. 경찰 조사 결과, 그걸 저지른 이유가 건강하고 활기찬 사람들이 무리지어 가는게 짜증나고 죽이고 싶어서라고 한다. 어딜보나 건강하게 웃는 사람들에 대한 막장 찌질이+인간 말종의 열폭.

  • 열폭이 메인 테마이거나 스토리상 중요한 누설 역할을 하는 캐릭터는 열폭형 캐릭터 문서 참고.

  • 솔로부대 - 다만, 솔로부대는 자조적으로 열폭하는 컨셉을 잡는 경우도 있다.

  • 열폭형 캐릭터

  • 무능력한 상사

  • 일본군의 육해군 대립 - 중일전쟁 이후 언론에 주목받는 육군에 해군이 열폭한 뒤 일본군은 망했다. 한국에도 해병대라는 부대와 타 군이 비슷한 구도를 취하고 있다. 내란 비스무리한 것을 저지른 것까지...

  • - 몇몇 극성빠들이 여자 연예인들에게 시비를 걸고 악플을 다는 등의 행위를 하고 있다. 특히 자신들이 좋아하는 남자 연예인들과 스캔들이 난 경우. 과거 베이비복스간미연에게 저질렀던 악행처럼 대놓고 실제로 공격을 가한다. 그래도 요즘은 팬문화가 많이 바뀌어서 예전만큼은 아니며 오히려 요즘 여자 연예인 악플러는 대부분 남자다. 남자 연예인도 마찬가지. 못 믿겠으면 '악플러 선처', '악플러 고소' 등의 키워드로 뉴스 기사를 검색해보자.


[1] 그리고 보통 이런 글은 예의바른 존댓말투로 올라오는데 쓰기에 따라선 상대의 질투를 유발하는 효과가 반말보다 크다(...).[2] 애초에 염장을 지르는 목적은 우월감을 느끼기 위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