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여담

최근 수정 시각:

분류


파일:나무위키+넘겨주기.png   관련 문서: 트리비아, 이야깃거리, 사족

파일:Semi_protect.png
이 문서는 비로그인 사용자의 편집이 제한되어 있습니다. 자세한 사유는 여기를 참고하시기 바라며, 편집을 원하는 비로그인 사용자는 편집 요청 기능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단, 잦은 차단 회피 등으로 인해 편집 제한이 적용된 문서는 편집 요청 또한 제한될 수 있습니다.


1. 개요2. 나무위키에서

1. 개요[편집]

餘談

남는 이야기, 주제 이후에 덧붙이는 이야기를 뜻한다.

2. 나무위키에서[편집]

'여담' 문단이 지나치게 많이 보이는데 이것은 리그베다 위키의 잔재이기도 하다. 리그베다 위키 시절에는 본문에 끼워 넣기 어려운 사소한 이야기들을 몇 줄 덧붙이는 식이었다. 나무위키에 와서 이것이 변질되면서, 개별 문서로 분류할 수 있는데도 '여담이지만…'으로 시작하는 문단이 문서 하나에 서너 개도 더 되는 촌극을 볼 수가 있다.

국가 문서에서 이런 현상이 심하다. 예를 들면, '여담이지만 이 국가는 자동차 산업이 발달했다.' '여담이지만 이 국가는 농구를 잘한다.'처럼 경제스포츠 하위 문서으로 독립 서술해도 충분한 내용들을 여담 문단을 만들어서 몰아넣는 것이다. 여담을 목차로 추가하면 목차를 넣는 이유가 없고, 가독성도 떨어지고 글의 짜임새가 난잡해진다. 따라서 '여담'을 쓰기 전에 이게 문서 주제에 어울리는 표현인지 충분히 고려하자.

비슷한 용도로 얘깃거리가 쓰인다. 이외에 참고, 사족, 뱀발이라는 표현도 있다. 이들은 대부분 지워도 문맥에 지장이 없다. 되도록 쓰지 말고, 분량이 충분하다면 별도의 문서로 따로 만드는 것이 좋다.

여담은 영어로 'digression'이며 영어 위키백과위키아를 비롯한 영미권 위키위키에서 유래된 사용법이다. 영미권 위키들에서는 '트리비아(trivia)'라고 자주 쓴다. 완전히 같은 뜻은 아니지만 용법은 아주 비슷하다. 여기서 유래하여 나무위키에서 여담과 같은 뜻으로 트리비아를 자주 사용하는데, 한국어 표현을 지향한다는 점에서 역시 비판점이 있다.

해당 표현이 너무 자주 사용되어 식상해진 탓인지, 근래에는 대체 표현으로 1) 본문에서는 '참고로'나 '한편'이, 2) 항목명으로는 '이모저모', '기타등등', '이야깃거리', '트리비아' 등도 쓰이고 있다.

백괴사전에는 여담이라는 문서는 없지만 '읽기 어려운 문장' 문서에서 Ctrl+F로 여담 항목을 찾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