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갑

최근 수정 시각:

분류

1. 개요2. 어린갑의 특징3. 예시
3.1. 조선의 어린갑인 두석린갑(두석린 갑주)3.2. 로리카 스쿠마타3.3. 현대 기술로 복원한 어린갑3.4. 드래곤 스킨
4. 비늘갑옷?5. 대중문화에서의 어린갑

1. 개요[편집]

영어로는 스케일 아머 (Scale armour). 금속 조각을 물고기 비늘처럼 붙여 만든 갑옷이라 어린갑(魚鱗甲)이라 부른다. 동서양의 다양한 문화권에서 고대부터 사용했으며 찰갑, 판갑과 함께 오래된 3가지 형태의 갑옷 중 하나이다. 조각의 재료는 청동, 철, 가죽, 동물뼈, 뿔 등 다양했다.

2. 어린갑의 특징[편집]

기본적으로 금속 갑옷이라 방어력이 뛰어나고 특히 찌르기와 둔기 공격은 사슬갑옷보다 훨씬 잘 막아준다. 끈을 복잡하게 엮어야하는 찰갑에 비해서도 만드는 데 복잡한 기술이 필요없고 손이 적게 가는 편이며 유지보수도 쉬운 편.

단점으로는 방어력에 비해 금속이 많이 필요해 무겁고 움직이기가 불편하다. 비늘조각 사이의 틈을 없애려면 조각의 가장자리가 겹치는 형태로 배치해야 하는데 이것이 금속의 낭비이기 때문. 철광석 채굴과 제련 기술이 부족했던 고대에는 철을 많이 사용하는 것이 큰 부담이라 비싸기도 하다. 또한 구조상 아래쪽, 즉 비늘의 역방향에서 들어오는 찌르기 공격에 취약하다.

3. 예시[편집]

3.1. 조선의 어린갑인 두석린갑(두석린 갑주)[편집]

파일:나무위키 올릴 두석린 갑1.jpg

파일:나무위키 올릴 두석린 갑2.jpg

파일:나무위키 올릴 두석린 갑3.jpg

황동 조각을 사용한 갑옷으로 화려한 외장과는 달리, 무겁고 강철이나 가죽이 아닌 무른 황동을 사용해 방어력이 약한 점으로 볼때, 고위급 장수의 의장용이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여하튼 화려하며 간지나고 겉보기만튼튼해 보이는 외견덕분에 불멸의 이순신을 비롯한 여러 조선시대 배경 사극에서 사령관급의 가장 높은 장군들이 입는 갑옷으로 등장한다.

참고로 두정갑과 마찬가지로 견장에 달린 이 유연하게 움직였다.

파일:나무위키에 추가로 올릴 거상 두석린갑1.jpg

파일:나무위키 올릴 거상 두석린 갑1.jpg

파일:나무위키에 추가로 올릴 거상 두석린갑2.jpg

파일:나무위키 올릴 거상 두석린 갑2.jpg

특유의 화려하고 방어력도 좋아보이는 간지나는 모습 덕분에 조선 문화를 좋아하는 역사덕후들에게 매우 인기가 많아서 한국의 역사관련 온라인 게임과 조선시대 배경게임중 가장 유명하고 오래된 작품중 하나인 천하제일상 거상에서는 2017년에 충무공 이순신탄신일인 4월 28일날부터 충무공탄신일 행사로 한달정도 간격으로 한정을 정해 해당 NPC인 두석린 갑주를 입고있는 선무공신 김완에게 재료를 받아 두석린 갑주를 제작하여 행사한정판 복장으로 획득할 수 있는 이벤트를 하였다.[1]

파일:거상 태황갑옷 청룡언월도7 - 복사본.jpg

파일:거상 태황갑옷 청룡언월도8 - 복사본.jpg

여담으로 거상의 국민 방어구인 태황갑옷과 태황투구의 모습이 두석린 갑옷과 두석린 투구의 모습과 매우 닮았다.

파일:거상 태황갑옷 청룡언월도4.jpg

파일:거상 태황갑옷 청룡언월도5.jpg

파일:거상 태황갑옷 청룡언월도6.jpg

전체적인 디테일과 미려해보이는 외견은 두석린갑과 닮았지만 외피에 둥근 철들을 박아놓은 모습은 두정갑과 비슷하다. 사실상 두석린갑과 두정갑을 반반씩 섞어놓은 듯한 모습의 갑옷.

3.2. 로리카 스쿠마타[편집]

고대 로마 제국에서 사용한 갑옷 로리카 중 스케일 아머의 형태를 한 것. 로마시대 미술품에서는 군기병, 나팔수 등 일반 병사보다 멋진 외장이 필요한 병종에서 사용된 것으로 묘사되나 실제 유물로 보면 일반 전투병도 의외로 다수 사용한 것으로 보인다.
파일:external/40.media.tumblr.com/tumblr_m584nu0FW01r3vs6uo1_1280.jpg

3.3. 현대 기술로 복원한 어린갑[편집]

파일:medieval-scale-armour-4.jpg

3.4. 드래곤 스킨[편집]

4. 비늘갑옷?[편집]

스케일 아머를 번역하면 비늘갑옷이 되는데 우리나라에서는 찰갑을 비늘갑옷이라고 부르기도 해서 혼동하기 쉽다. 서양에서는 어린갑은 스케일 아머(Scale armour), 찰갑은 라멜라 아머(Lamellar armour)로 명확히 구분하는 용어가 있는데 비해, 우리말 '비늘갑옷'은 어린갑을 의미할 때도 있고 찰갑을 의미할 때도 있어서 헷갈리기 쉽다.

5. 대중문화에서의 어린갑[편집]

불멸의 이순신에서 수군절도사 이상의 품계를 받은 장수들이 착용하고 나온다. 작중에서 이순신, 원균, 이억기, 이순신(무의공), 권율, 이광, 윤선각, 김수, 김명원, 이일, 신립 등이 착용하였다.[2]
파일:나무위키 올릴 두석린 갑4.jpg

다윗의 적 골리앗이 어린갑을 입었다고 한다.

대항해시대 온라인에서 중국의 어린갑이 고급 갑옷으로 등장한다.

반지의제왕속 로한군의 주요 무장중하나다.


[1] 맨 왼쪽부터 첫번째와 두번째 사진의 두석린 갑주를 입고 수염이 길고 을 든 캐릭터가 당시 이벤트의 해당NPC인 선무공신 김완, 세번째와 네번째 사진의 캐릭터들은 이벤트에 당첨되어 획득한 두석린 갑주를 입은 플레이어 캐릭터들이다.[2] 해당사진의 인물은 불멸의 이순신에서 주인공인 충무공 이순신역을 맡은 두석린 갑주를 입은 모습의 김명민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