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알버스 세베루스 포터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vignette2.wikia.nocookie.net/Albus-Potter_DH2.png 파일:external/d919ce141ef35c47fc40-b9166a60eccf0f83d2d9c63fa65b9129.ssl.cf5.rackcdn.com/Potter2.max-620x600.jpg[1]

알버스 세베루스 포터 (Albus Severus Potter)

혈통

혼혈[2]

출생

2006년

기숙사

슬리데린

가족

해리 포터(부), 지니 위즐리(모), 제임스 시리우스 포터(형),
릴리 루나 포터(동생), 제임스 포터(조부), 릴리 포터(조모),아서 위즐리(외조부),몰리 위즐리(외조모), 론 위즐리(외삼촌)
헤르미온느 그레인저(외숙모), 로즈 위즐리 (사촌), 휴고 위즐리 (사촌)

인간관계

네빌 롱바텀(대부), 스콜피우스 말포이(친구), 델피니 디고리(친구, 스포일러)

소속

호그와트

배우

아서 보웬(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샘 클래밋(연극)


1. 소개2. 작중 행적

1. 소개[편집]

해리 포터차남. 포터 일가 중에서 유일한 슬리데린이며, 비행술에도 재능이 없고 퀴디치도 싫어한다. 해리 포터와 저주받은 아이의 주인공.

7권의 마지막 장면이자 8권의 첫 장면인 9와 4분의 3 승강장 씬에서는 슬리데린으로 배정받을 것을 걱정했으나, 해리가 슬리데린에도 스네이프 교수 같이 훌륭한 사람이 많다고 달래주었고, 열차 안에서 자리를 찾던 중 드레이코 말포이의 아들인 스콜피우스 말포이와 마음이 맞아 (스콜피우스 말포이가 볼드모트의 자식이라는 루머때문에 그를 경계하는 로즈 그레인저-위즐리를 뒤로하고) 친해지게 된다. 입학식에서 슬리데린에 배정받게 되지만, 바뀐 미래에 따르면 과거에 해리 포터가 그랬듯이 마법의 분류모자가 자기를 슬리데린으로 분류하는걸 완강히 거부했더라면 그리핀도르에 배정 될 수도 있었다.

스콜피우스 말포이와 친해지는 대신에 로즈 위즐리와는 사이가 멀어지게 되었고[3], 아버지인 해리 포터와의 사이도 그다지 좋지 못하다.[4] 그래도 성격은 형제들 중 아버지 해리 포터를 가장 많이 닮았다.[5]

이름의 유래는 죽음의 성물 에필로그에 나와 있듯이 알버스 덤블도어세베루스 스네이프의 이름을 따서 만든 것. 해리가 역대 호그와트 교장선생님 분들 중 제일 훌륭하신 두 분의 이름을 따서 지었다고 밝혔다.

2. 작중 행적[편집]

에이모스 디고리가 해리 포터에게 마법부가 몰래 보관하고 있는 타임터너를 통해 자신의 죽은 아들인 케드릭 디고리를 되살려달라 간청하는 이야기를 엿듣고는, 스콜피우스와 함께 케드릭 디고리를 되살리기로 결심한다.

헤르미온느 그레인저의 사무실에 보관되어 있던 타임터너를 훔쳐 [6]1994년 트리위저드 시합에 되돌아가, 케드릭 디고리가 해리 포터와 공동으로 우승하지 못하여 볼드모트에 의해 죽지 않도록 만들려 하지만, 그로 인해 바뀐 역사는 걷잡을 수 없게 된다. 때문에 그리핀도르로 기숙사가 바뀌기도 하고 나중에는 아예 존재 자체가 소멸되기도 하지만 역사를 원래대로 되돌리기 위한 스콜피우스 말포이의 활약으로 다시 되살아나고 스콜피우스 말포이에게 세베루스 스네이프의 말을 전해듣게 된다.[7] 이후 스콜피우스와 함께 모든 일을 꾸민 델피를 체포하러 포터 부부가 볼드모트에게 살해당하고 볼드모트가 몰락했던 운명의 날로 시간여행을 해 잠복하지만 델피가 교회 문을 잠가버리는 바람에 해리 포터가 혼자 델피 디고리와 대적하는 상황에서 교회 창문을 통해 빠져나와 잠긴 문을 열어 사태를 일단락짓는 결정적인 활약을 해준다.

모든 일이 끝난 뒤 로즈 그레인저-위즐리에게 데이트 신청을 하다가 차인 스콜피우스 말포이를 지켜보고 자신은 로즈와의 사이에 거목이 될 도토리를 심었다고 호언장담하는 스콜피우스에게 설득당한다.

[1] 연극판 배우 샘 클레밋의 모습.[2] 구 J. K. 롤링 공식 사이트의 FAQ에 따르면, 순수혈통과 혼혈의 기준은 나치의 유대인 분류법과 관련되어 있다. 뉘른베르크 법 기준으로 알버스는 증조부모 둘이 머글이므로 혼혈이 된다.[3] 아버지인 해리 포터는 론 위즐리과 헤르미온느 그레인저를 가까이 했고 드레이코 말포이를 배척했는데 알버스 포터는 말포이의 자식인 스콜피우스 말포이랑 친하게 지냈고 론 위즐리와 헤르미온느 그레인저의 자식인 로즈 위즐리를 멀리했다.[4] 마법사 세계를 구한 영웅인 아버지를 부담스러워하며, 자기가 '포터'답지 못하다는 것에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는 탓이다.[5] 형 제임스는 할아버지 제임스를 닮아 엄청난 개구쟁이다.[6] 이 과정에서 외숙모인 헤르미온느와 키스를 하게 된다(...). 마법부에 잠입하기 위해 델피=헤르미온느, 알버스=론, 스콜피우스=해리로 변신을 했는데, 하필 그때 진짜 헤르미온느가 나타난 것...[7] 알버스 포터가 자신의 이름을 가졌다는 사실이 자랑스럽다는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