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 무스타심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600px-thumbnail.svg.png
보편 칼리파

[ 정통 칼리파 ~ 바그다드 아바스 왕조 ]

제1대
정통 칼리파

제2대
정통 칼리파

제3대
정통 칼리파

제4대
정통 칼리파

아부 바크르

우마르

우스만 이븐 아판

알리 이븐 아비 탈리브

제5대
하산 이븐 알리

제6대
우마이야 왕조

제7대
우마이야 왕조

제8대
우마이야 왕조

하산 이븐 알리

무아위야 1세

야지드 1세

무아위야 2세

제9대
우마이야 왕조

제10대
우마이야 왕조

제11대
우마이야 왕조

제12대
우마이야 왕조

마르완 1세

아브드 알 말리크

왈리드 1세

술라이만

제13대
우마이야 왕조

제14대
우마이야 왕조

제15대
우마이야 왕조

제16대
우마이야 왕조

우마르

야지드 2세

히샴

왈리드 2세

제17대
우마이야 왕조

제18대
우마이야 왕조

제19대
우마이야 왕조

제20대
아바스 왕조

야지드 3세

이브라힘 이븐 알 왈리드

마르완 2세

아부 알 아바스

제21대
아바스 왕조

제22대
아바스 왕조

제23대
아바스 왕조

제24대
아바스 왕조

알 만수르

알 마하디

알 하디

하룬 알 라시드

제25대
아바스 왕조

제26대
아바스 왕조

제27대
아바스 왕조

제28대
아바스 왕조

알 아민

알 마문

알 무타심

알 와시크

제29대
아바스 왕조

제30대
아바스 왕조

제31대
아바스 왕조

제32대
아바스 왕조

알 무타와킬

알 문타시르

알 무스타인

알 무타즈

제33대
아바스 왕조

제34대
아바스 왕조

제35대
아바스 왕조

제36대
아바스 왕조

알 무흐타디

알 무타미드

알 무타디드

알 무크타피

제37대
아바스 왕조

제38대
아바스 왕조

제39대
아바스 왕조

제40대
아바스 왕조

알 무크타디르

알 카히르

알 라디

알 무타키

제41대
아바스 왕조

제42대
아바스 왕조

제43대
아바스 왕조

제44대
아바스 왕조

알 무스탁피

알 무티

알 타이

알 카디르

제45대
아바스 왕조

제46대
아바스 왕조

제47대
아바스 왕조

제48대
아바스 왕조

알 카임

알 무크타디

알 무스타지르

알 무스타르시드

제49대
아바스 왕조

제50대
아바스 왕조

제51대
아바스 왕조

제52대
아바스 왕조

알 라시드

알 무크타피

알 무스탄지드

알 무스타디

제53대
아바스 왕조

제54대
아바스 왕조

제55대
아바스 왕조

제56대
아바스 왕조

알 나시르

앗 자히르

알 무스탄시르

알 무스타심

[ 카이로 아바스 왕조 ~ 오스만 왕조 ]

제57대
아바스 왕조

제58대
아바스 왕조

제59대
아바스 왕조

제60대
아바스 왕조

알 무스탄시르 2세

알 하킴 1세

알 무스탁피 1세

알 와티크 1세

제61대
아바스 왕조

제62대
아바스 왕조

제63대
아바스 왕조

제64대
아바스 왕조

알 하킴 2세

알 무타디드 1세

알 무타와킬 1세

알 무스타심

제63대 (복위)
아바스 왕조

제65대
아바스 왕조

제64대 (복위)
아바스 왕조

제63대 (복위)
아바스 왕조

알 무타와킬 1세

알 와티크 2세

알 무스타심

알 무타와킬 1세

제66대
아바스 왕조

제67대
아바스 왕조

제68대
아바스 왕조

제69대
아바스 왕조

알 무스타인

알 무타디드 2세

알 무스탁피 2세

알 카임

제70대
아바스 왕조

제71대
아바스 왕조

제72대
아바스 왕조

제73대
아바스 왕조

알 무스탄지드

알 무타와킬 2세

알 무스탐식

알 무타와킬 3세

제72대 (복위)
아바스 왕조

제73대 (복위)
아바스 왕조

제74대
오스만 왕조

제75대
오스만 왕조

알 무스탐식

알 무타와킬 3세

셀림 1세

쉴레이만 1세

제76대
오스만 왕조

제77대
오스만 왕조

제78대
오스만 왕조

제79대
오스만 왕조

셀림 2세

무라트 3세

메흐메트 3세

아흐메트 1세

제80대
오스만 왕조

제81대
오스만 왕조

제80대 (복위)
오스만 왕조

제82대
오스만 왕조

무스타파 1세

오스만 2세

무스타파 1세

무라트 4세

제83대
오스만 왕조

제84대
오스만 왕조

제85대
오스만 왕조

제86대
오스만 왕조

이브라힘 1세

메흐메트 4세

쉴레이만 2세

아흐메트 2세

제87대
오스만 왕조

제88대
오스만 왕조

제89대
오스만 왕조

제90대
오스만 왕조

무스타파 2세

아흐메트 3세

마흐무트 1세

오스만 3세

제91대
오스만 왕조

제92대
오스만 왕조

제93대
오스만 왕조

제94대
오스만 왕조

무스타파 3세

압뒬하미트 1세

셀림 3세

무스타파 4세

제95대
오스만 왕조

제96대
오스만 왕조

제97대
오스만 왕조

제98대
오스만 왕조

마흐무트 2세

압뒬메지트 1세

압뒬아지즈

무라트 5세

제99대
오스만 왕조

제100대
오스만 왕조

제101대
오스만 왕조

제102대
오스만 왕조

압뒬하미트 2세

메흐메트 5세 레샤트

메흐메트 6세 바히데틴

압뒬메지트 2세

المستعصم بالله أبو أحمد عبد الله بن المستنصر بالله (알 무스타으심 빌라 아부 아흐마드 압둘라 빈 알 무스탄시르 빌라)

영어 Al Mustasim

생몰 1213 ~ 1258년 2월 20일
제위 1242 ~ 1258년 2월 20일

1. 개요2. 치세3. 몽골군의 바그다드 포위
3.1. 죽음

1. 개요[편집]

사실상 압바스 왕조 최후의 칼리파


바그다드가 몽골에 의해 함락될 때에 비극적인 죽음[1]을 당한 것으로 유명한 아바스 왕조의 칼리파.

2. 치세[편집]

9세기 중반 이후 실권이 없던 아바스 칼리파는 12세기 말부터 이라크 지역이나마 통치력을 회복하였고 무스타심 대에 이르면 그 절정에 이르렀다. 하지만 1236년부터 이어져 온 몽골 제국의 위협은 칼리파 국가의 존속에 크나큰 위협으로 다가왔다. 이미 1238년과 1245년에 몽골 분견대가 바그다드까지 왔다가 격퇴되기도 하였고, 1241년부터 무스타심은 카라코룸에 조공을 바치고 있었다.[2]

3. 몽골군의 바그다드 포위[편집]

파일:DiezAlbumsFallOfBaghdad.jpg

마그레브와 이라크까지 모든 무슬림들이 도우러 올 것이다 이거 다~ 거짓말인거 아시죠!


1255년, 몽케 칸은 동생 훌라구에게 서아시아 평정을 명하였고 1256년 가을에 아사신의 항복을 받아낸 몽골군은 한족 출신 장군 곽간의 지휘 하에 1257년 11월에 바그다드를 포위하였다.[3]

그대는 칭기스칸 이래 몽골군이 세상에 어떤 운명을 가져다 줬는지 알 것이다. 영원한 하늘의 은총에 따라 호레즘의 샤를 비롯한 여러 왕조의 왕들에게 어떤 굴욕이 덮쳤던가? 그러한 힘과 권력을 가진 우리가 이 도시에 들어가는 것을 어떻게 거절할 수 있겠는가? 대항하기 위해 무기를 잡지 않도록 조심하라!

ㅡ 훌라구가 무스타심에게

이제 겨우 자신의 경력을 시작한, 그리고 열흘 성공을 축하해 축배를 든, 모든 세상보다 우월하다고 생각하는 젊은이여! 너는 동쪽에서 마그레브까지 알라의 모든 숭배자들은 국왕이든 거지든 내 조정의 노예이며 내가 그들에게 소집을 명할 수 있다는 것을 아는가?

ㅡ 무스타심이 훌라구에게


대망의 1258년 1월 11일, 몽골군이 티그리스 강 양쪽 강변에 진을 치고 도시에 대한 포위망을 완성시켰다. 이에 무스타심은 항전을 결심하고 2만 기병대를 출정시켜 기병 전투에 이골이 난 몽골군과 싸우게 했다. 결과는 대패였고 몽골군 공병들은 수로를 통해 상류로 침투하여 홍수를 내었다. 불어난 물에 아바스 왕조의 기병들은 퇴로가 막혀 무력화 되었다. 1월 29일, 몽골군은 공성전을 시작하였고 2월 5일에 강 건너의 요새가 함락되었다. 칼리파 무스타심은 그제서야 항복 협상을 요구하였으나 이미 기회를 준 훌라구는 거절하고 사절단으로 파견된 도시의 3천 유력인사들을 살해하였다. 2월 10일, 더 버티기 힘들어진 도시는 항복하였다. 훌라구가 그 사실을 믿지 않았는지 그는 3일을 기다린 후 13일에야 시내에 진입하였다. 이후 일주일간 대학살이 일어나며 미처 피신하지 못한 수만명의 시민들이 죽었고 아비규환 중에 칼리파 역시 살해되었다.

3.1. 죽음[편집]

파일:HulaguInBagdad.jpg

설이 두가지 있다. 전자는 위의 그림처럼 금은보화가 가득한 방에 감금해서 아사시켰다는 것이고 후자는 양탄자로 감싼 후에 말발굽에 압사시켰다는 것인데 진실은 알 수 없다. 결론은 죽었다는 것이다


[1] 말발굽에 밟혀 사망[2] 1246년의 구유크 칸, 1251년의 몽케 칸의 즉위식 때도 사절단을 파견하였다.[3] 포위 병력 중에는 다수의 조지아 출신 기독교도가 있었는데 그들은 이슬람에 대한 적개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