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달족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vignette1.wikia.nocookie.net/AndalsCrossTheNarrowSea.png

1. 소개2. 역사

1. 소개[편집]

Andals

얼음과 불의 노래에 등장하는 웨스테로스의 3대 민족 중 하나.반달족이 아니다 최초인 다음으로 건너온 민족이며 작중 시점에서는 웨스테로스의 문화와 관습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민족이다.

게르만족, 특히 그중에서도 앵글로색슨족반달족을 염두에 둔 설정인 듯하다.

도트라키족 등 에소스 멀리에 사는 사람들은 그냥 웨스테로스에서 온 사람들을 묶어서 안달족이라고 칭하는 경우가 많다. 실제로 중세 유럽과 근동인들은 서로를 '프랑크인', '사라센인' 이라고 통칭하여 부르곤 했다. 근동인들 시각에서는 프랑크족, 앵글로 색슨족, 라틴족 가릴 것 없이 유럽인 = 프랑크인 이라는 인식을 가지고 있었다.

2. 역사[편집]

안달족의 대이동 항목 참조.

6,000년 전 에소스에서 바다를 건너온 사람들이다. 이들의 시조는 전설에 의하면 언덕의 휴고르로, 에소스 대륙의 안달로스 지역[1]에서 발원해서, 철기와 제대로 된 문자와 상대적으로 선진적인 문화[2], 일곱 신 신앙을 가지고 웨스테로스로 건너왔다. 안달인이 최초인들의 왕국 중에 북부의 스타크 왕국을 빼고 다 정복했다. 일곱 신들도 이들의 문화고, 기사서임 제도등 많은 문화가 이들의 문화다.

대이동 당시에 발생한 침략 행위 때문에 기존의 원주민으로 있던 퍼스트 멘들도 이들과 융화되고 많이 섞여서 작중 시점에서 많은 명문 가문들은 퍼스트 멘 가문의 후계자지만 안달인들의 피가 더 많이 섞여 있으며 안달인들의 문화를 따른다. 심지어 퍼스트 멘의 혈통들 중에서도 사실상 족보가 성만 그대로고 내용물은 안달족으로 바꿔치기 된게 아닌가 의심 되는 가문들도 많다. 대표적으로 라니스터 가문은 퍼스트 멘인 "재주꾼 란"의 후손을 자처하지만, 안달족인 조프리 리덴에게 사실상 족보 바꿔치기를 당하면서 이후로 그 후손들은 안달인의 문화를 따르고 있다. 안달인의 문화가 가장 옅은 북부의 대영주 스타크 가문도 후계자인 롭 스타크 역시 퍼스트 멘의 후손이지만 안달인과 퍼스트 멘의 피가 섞인 사람이다, 어디까지나 그 비율이 타 지역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낮을 뿐.

[1] 안달로스에서 사는 사람이라 안달인이 된 듯.[2] 퍼스트 멘은 청동기를 사용했다. 문자는 제대로 된 기록을 할 수 없는 룬문자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