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밧드 시리즈

최근 수정 시각:

VOYAGE of SINBAD


1. 개요2. 등장인물3. 등장 환상종
3.1. 1편3.2. 2편3.3. 3편
4. 기타

1. 개요[편집]

모티브는 신밧드의 모험에서 따온 것으로 추측된다.1958년에 개봉된 1편인 "신밧드의 7번째 모험" , 2편인 "신밧드의 대모험"이 나왔으며, 이어서 3편인 "신밧드와 호랑이 눈알"[1]이 니왔다.

1편의 경우 흥행과 평가는 좋았고, 2편에는 흥행,평가도 그럭저럭 좋았지만, 3편에는 볼거리만 있었고, 평가가 안좋다.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Seventh_voyage_of_sinbad.jpg
1편은 네이던 듀란이 감독했으며 주연은 커윈 매튜스,캐서린 그랜트. 버나드 허먼이 음악을 맡았다. 65만 달러라는 당시 저예산으로 만들어져 320만 달러를 벌어들이며 그럭저럭 흥행에 성공했다. 배급은 콜럼비아 픽쳐스.

대박이 아니라 그런지 2편은 16년이 지난 1974년에야 만들어져 개봉했다.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Golden_Voyage_of_Sinbad.jpg
그래도 놀랍게도 당시에도 저예산인 98만 달러로 만들어 500만 달러를 벌어들였다.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330px-Sinbad_tiger_1977.jpg
1977년에 만들어진 3편은 350만 달러로 만들었으나 400만 달러에 그치는 부진으로 시리즈가 막을 내렸다.

2. 등장인물[편집]

  • 신밧드

이 이야기의 주인공. 새로운 곳을 탐험하는 주인공으로, 공주나 저주에 걸린 왕자[2]을 구하기 위해 모든 고난을 이기고 그들을 구한다. 착하고 선하면서, 머리가 영리해서 언제나 쉽게 이기거나, 탈출할 수 있는 경우가 있다.

  • 공주
    신밧드가 구하는 인물로, 1편에는 저주로 인해 몸집이 작아졌고, 2편에는 레무리아라는 곳에서 하마타면 목숨을 잃을 뻔했다.

  • 마법사
    천화의 개썅놈과 동시에 악역. 1편부터 3편까지 신밧드와 그의 주변 사람을 괴롭히는 악역이다. 1편에는 대머리인 남성 마법사, 2편에는 머리카락과 수염이 있는 레무리아의 마법사, 3편에는 흑마법을 부리는 왕비 등 여러가지의 모습으로 등장했고, 작중 내에서는 신밧드와 그의 일행을 괴롭히지만, 셋다 안좋은 최후를 당한다.[3]

3편에 등장하는 선역. 한쪽 발이 오리발이다. 마법을 부리는 등 뛰어난 모습이며, 신밧드와 함께 간 사람이다.

3. 등장 환상종[편집]

3.1. 1편[편집]

  • 사이클롭스
    섬에 서식하는 외눈박이 거인. 외모는 사람이지만, 이마에는 뿔이 있고, 하반신이 염소 다리로 되어있다. 작중 등장할때 부터 주인공과 그의 일행을 괴롭힌 괴수중 하나이다. 처음 등장한 한마리는 나중에는 절벽에 떨어져 죽었고, 나머지 한마리는 드래곤에게 죽는다.
    참고로 이들은 지능이 좋은지, 신밧드의 일행 중 한명을 날로 먹지않고, 구워서 먹거나,마법의 램프를 발견하고는 그 가치를 아는지 가져가는 등 지능이 좋은 모습으로 등장했다.

괴수물 팬들에게 인기가 워낙 좋은 편이라 추후 레디 플레이어 원에도 깜짝 등장을 한다.

  • 로크
    거대한 맹금류. 신화속 외모처럼 거대하고, 머리가 2개가 있다. 작중에서는 공주의 저주를 푸는 방법이 로크의 알이라서 로크의 둥지를 발견했지만, 거기서는 새끼가 부화됐고, 거기서부터 어미가 등장해 신밧으와 그의 일행을 괴롭히지만, 나중에는 로크에게서 부터 도망칠수 있었다.

  • 해골병사
    마법사가 소환한 해골병사. 오직 한마리만 등장했지만, 강한 모습을 보여준다. 마지막에는 떨어져 산산 조각내 리타이어한다. 이 해골병사는 나중에 만들어진 영화 아르고 호의 모험에서 역시 해리하우즌이 맡은 전설적인 명장면인 꽤 많이 나오는 해골병사들을 만들때 도움이 되었다. 여기선 움직임이나 여러 모로 더 좋아졌다.

  • 드래곤(타로)
    이영화에 등장하는 마법사의 최종병기. 크기가 매우크며, 외모는 역시 신화 속 모습 그대로지만, 날개가 없고, 등볏이 있다. 작중 등장할때부터 마법사의 은신처인 동굴을 문지기 하였으며, 금으로 된 목걸이를 하고, 쇠사슬에 의해서 묶여있었지만, 신밧드의 의해서[4] 빠져나와 사이클롭스와 싸워서 죽이고, 나중에는 화살에 맞아 마법사를 깔아버렸다. 멧집이 센진 끝까지 오지만, 해변가에 울음소리와 함께 최후를 당한다.

드래곤과 사이클롭스의 싸움 때문인지, 레이 해리하우젠을 떠올리면, 생각나는 그의 작품중 장면을 떠올리게 된다.

3.2. 2편[편집]

마법사의 마법에 의해서 살아움직이는 동상. 외모는 역시 머리가 3개, 팔이 6개이다. 처음에는 춤을 추다가, 갑자기 칼을 소환하고는 신밧드를 공격한다. 마지막에는 떨어져서 부숴진다.

신밧드와 싸우는 장면도 이 영화를 생각하면 떠오르는 장면중 하나이다.

  • 켄타우로스
    반인반마 괴수로, 크기는 중형[5]으로 모습은 신화속의 모습이지만, 어째서인지 눈이 하나이다. 작중 등장할때부터 고함과 함께 나무방망이로 신밧드를 공격했지만, 그리핀의 등장으로, 그리핀과 싸워고, 그리핀을 죽였지만, 역시 신밧드의 의해서 죽는다.

  • 그리핀
    신화속 모습그대로 나온 환상종. 앞은 독수리이고, 뒤는 사자이며, 신밧드와 켄타우로스이 싸움중 울음소리와 함께 등장해, 켄타우로스와 싸웠지만, 싸움에서 패배해 죽는다.

켄타우로스와 싸우는 장면도 그런지, 이영화를 가장 잘아는 장면중 하나이다.

3.3. 3편[편집]

  • 거대 바다코끼리
    모습은 바다코끼리지만, 그 크기는 매우크다. 등장할때부터 거대한 위압감을 보여준다.

  • 불의 정령들
    불에서 모습을 드러낸 적. 외형이 외계인을 연상시키며, 총 세마리만 등장했다.

  • 달린 거인
    외모는 뿔이 달린 지능이 좋은 거인. 등장할때부터 모습 때문에 처음에는 적으로 오해받았지만, 공주와 친해지면서 부터, 스밀로돈과 싸우는[6] 등 선역같은 모습을 보여주지만, 나중에는 스밀로돈에 의해서 죽는다. 이것도 마찬가지로 명장면중 하나이다.

  • 스밀로돈
    얼음에 갇혀있다가 마녀가 육체에 빙의하면서, 자유의 몸이 된 동물. 외모는 역시 스밀로돈이고, 뿔달린 거인을 죽이는 등 강한 모습을 보여주다가 나중에는 역시 뿔달린 거인[7]이 갖고온 창에 의해서 죽는다.

4. 기타[편집]

피규어, 장난감이라든지 여러 상품으로도 나왔다.

더불어 1편은 미국판 DVD에 한글 자막이 있으니 참고하자. 덕분에 2000년 초반에 미국판을 사서 감상하던 이들도 있었다.

이를 모티브로 한 B급 영화인 "신밧드의 7대 마경"이 있다.

[1] 참고로 우리나라에서는 신밧드와 호랑이눈깔이라는 황당한 제목으로 나왔다.(...)[2] 왕자는 개코원숭이로 변했고, 시간이 지나면서 사람의 이성을 잃어갔다.[3] 그 중에서는 1편의 마법사가 안습한데, 그이유는 드래곤을 데리고 오는 중, 신밧드와 그의 일행이 쏜 거대 화살을 드래곤이 맞아 쓰러지면서 깔아 뭉개져 죽었다.[4] 동굴 입구 앞에는 사이클롭스가 기다리고 있었다.[5] 키는 3m이상으로 추측된다.[6] 심지어 맨주먹,뿔로 공격한다.[7] 등장할때부터 창을 가지고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