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무스 피니간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img2.wikia.nocookie.net/SeamusFinnigan.jpg
Seamus Finnigan
폭탄마 직스 , 웨인 루니

1. 소개2. 폭발의 대가3. 기타

1. 소개[편집]

해리 포터 시리즈의 등장 인물. 배우는 데번 머리. 원어 발음대로라면 시무스가 아니라 '셰이머스'라고 읽어야 한다.[1] 일본판 성우는 와타나베 히로무.!

해리 포터와 같은 기숙사 동급생이며 딘 토마스와 매우 친하다. 모래빛 머리색을 가지고 있다. 아버지머글이고, 어머니마녀인 혼혈이다. 아빠는 엄마가 마녀인 것을 알고 충격받았다고.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아일랜드계다. 퀴디치 월드컵 때는 세잎클로버로 뒤덮인 천막을 치기도 했다.

작중엔 비중이 거의 없다가, 5편 초반에서 케드릭 디고리 사망과 관련해서 해리 포터와 찌질하게 대판 싸웠다. 이때 보면 영락없는 마마보이(...). 한동안 사이가 안 좋았다가 이러쿵 저러쿵에서 진실을 안 뒤, 화해했다.[2]

7편에서는 최후반에 네빌 롱바텀이 이끄는 지하 조직에서 열성적으로 참여했다. 혼혈이라서 그런지 순수혈통인 네빌보다 더 심하게 처벌을 위시한 고문을 받았다고 한다. 네빌이 자기 흉터는 아무것도 아니라고 할 정도였다. 해리 삼총사가 디멘터들에게 포위당했을때 어니와 루나와 함께 패트로누스를 불러 도와줬다.

2. 폭발의 대가[편집]

영화판에서는 마법 사용이 미숙해서 심심하면 폭발을 일으켜 고생하는 안습 캐릭터로 나온다. 마법사의 돌 편에서는 '윙가르디움 레비오우사' 주문을 외우는데 깃털이 새까맣게 타질 않나, 물을 로 만들겠다고 마법을 쓰는데 물이 폭발하는 개그씬을 연출한다. 혼혈왕자 편에선 마법의 약도 폭발시킨다.

죽음의 성물 part 2에서는 아예 맥고나걸 교수의 입을 빌려 폭파의 달인으로 각색이 되었음을 보여준다. 맥고나걸이 또 폭파를 부탁하자 시무스는 자신만만한 듯 수락. 죽음을 먹는 자들이 호그와트로 몰려올 때 절벽에 걸쳐진 목조 통로를 폭죽으로 깡그리 폭파시켜 상당수의 죽음을 먹는 자들을 없애는 데 공을 세웠지만[3] 네빌 롱바텀이 그들을 목조 통로로 유인하는 미끼 역할을 맡았다가 이 폭발에 휘말려 죽을 뻔 했다. 하지만 이런 종류의 클리셰가 다 그렇듯 난간 붙잡고 생존.

3. 기타[편집]

영화판의 담당 배우가 웨인 루니를 닮았다는 소리가 있는데 확실히 묘하게 닮았다.마침 루니도 아일랜드계 5편 불사조 기사단에서 해리와 싸울때 인상쓰는 모습을 보면 루니 도플갱어 수준.

[1] 이와 비슷한 이름으로 'Sean'이 있는데, 숀이라고 읽지 아무도 신이라고 읽지 않는다. 예를 들면 숀 빈이 있다.[2] 1편의 기숙사 배정식 때 마법의 분류 모자가 그를 그리핀도르로 배정하기까지 한참의 시간이 걸렸다는 부분이 있다. 이때부터 의도를 했던건지는 모르지만, 결국 후에 그가 용기를 가지기까지 시간이 걸렸다는 점과 일치한다.[3] 영화에서는 편집되었지만 다리 아래까지 기어가서 폭발물을 설치하는 장면이 나온다.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바라보는 네빌을 향해 엄지척을 보이는 건 덤. 게임에서는 네빌과 시무스를 플레이해서 폭발물을 설치하는 미션이 나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