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와베 준이치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41.media.tumblr.com/tumblr_o2iuoav1Xj1sgnxjso1_400.png

프로필

이름

스와베 준이치
諏訪部順一(すわべ じゅんいち)

성별

남성

직업

성우, 내레이터, DJ, 가수

출신지

일본 도쿄

생년월일

1972년 3월 29일

신장

173cm

혈액형

A형

애칭

베사마, 베상

소속사

도쿄배우생활협동조합

성우 활동 시기

1995년 ~ 현재

가수 활동 시기

2007년 ~ 현재


1. 소개2. 주요 출연작
2.1. 애니메이션2.2. 게임2.3. 특촬2.4. 외화
2.4.1. 실사2.4.2. 애니메이션

1. 소개[편집]

트위터 인스타 블로그

명실공히 일본의 수많은 메이저 남성 성우들 중 한 명으로, 오키아유 료타로와 비슷하게 느끼하고 음흉한 연기를 잘하는 것으로 유명하지만 실제 연기폭은 넓다. 제정신이 아닌 듯한 캐릭터나 방관자적 캐릭터도 자주 맡은 편. 의외로 가늘고 톤이 높은 소년 연기도 잘 소화한다.

여러 가지 별명이 있으나 가장 흥한 별명은 에로베. 여성 팬들 사이에서 "목소리로 임신시킨다"는 소리를 자주 듣는 남성 성우들 중 한 명이다.

성우가 되기 전 직업은 샐러리맨이었으며, 그 외에 여러가지 직업을 거쳤다고 한다. 처음부터 성우를 지망한 것은 아니고 영화 연출 지망생이었다고 한다. 영화 제작시 연기가 능숙한 출연자를 찾기 힘들어 이런 식으로 하면 된다고 자신이 직접 보여주기 위해 양성소에 들어갔으며 약 1년 간 회사 일과 병행하다 소속사가 생긴 이후 그대로 성우 업계에 데뷔하여 지금에 이르렀다.

대표작은 테니스의 왕자아토베 케이고. 실제 스와베 준이치 본인도 눈물점이 있는데, 이게 아토베 케이고의 눈물점과 위치가 똑같아 테니스의 왕자 출연 이 후 이 눈물점은 그의 트레이드 마크가 되었다.
아토베 케이고가 부녀자들에게 절대적인 인기를 받고 있는 테니스의 왕자 중에서도 압도적으로 넘버 원인 캐릭터다 보니 눈물점 외에도 아토베 케이고에 관련된 일감이 내내 끊이지 않는다. 위에 서술한 느끼하고 음흉한 연기는 바로 아토베 케이고의 그것. 그 전까지는 주로 내레이션 위주로 일을 하다가[1] 아토베 케이고 역할을 계기로 애니메이션에서 크게 흥하게 되었기 때문인지 아토베 케이고에 대한 애정이 각별한 듯하다.
10월 4일이 아토베 케이고의 생일인데 테니스의 왕자와 난쟈타운 음식이 콜라보해서 나온 아토베 케이고 얼굴 모양의 만두와 함께 "몇 년이 지나더라도 누구에게도 지지 않을 중3을 연기할 수 있도록...(たとえどれだけ年を重ねようとも誰にも負けない最高の中3を演じられるように・・・)"이라는 코멘트를 남긴 적 있다. 2011년 10월 4일 블로그.

일본의 게임 제작사 TYPE-MOON의 대표작인 Fate 시리즈의 No.01 인기 캐릭터인[2] 아처(5차)의 담당 성우로도 매우 유명하다. 2006년 스튜디오 딘 버전 Fate/stay night에서 처음 배역을 맡은 이후로 지금까지 여러 Fate 시리즈의 이식작/게임/애니메이션에서 대활약을 보이고 있다.

이 외에 노래의☆왕자님♪진구지 렌 같은 여성향 게임의 인기 남성 캐릭터도 자주 연기 하는데, 위의 임신시킬 듯한 에로한 목소리 드립이 여기서 유래 했을 정도다. 이렇듯 다양한 캐릭터를 연기한 커리어답게 자신이 맡은 캐릭터들의 생일 축하 메세지를 트위터블로그 등에서 매년 남길만큼 강한 애착을 보여주는 편 이다.

한국 드라마 바람의 나라의 주인공 무휼 역으로 캐스팅되었는데, 애니메이션을 포함한 모든 영상물에서 주인공 연기는 처음이라고. 유명도를 생각했을 때 이상하게도 주연급 조연은 많이 했어도 실제 주연이었던 적은 없었으나 학원묵시록 HIGHSCHOOL OF THE DEAD에서 주인공을 맡게 되어 드디어 애니메이션에서도 주인공을 맡았다.

대전 격투 게임 장르에도 많이 출연했다. 철권라스 알렉산더슨[3], 스트리트 파이터발로그, 블레이블루레리우스 클로버길티기어 Xrd부터 베놈의 성우 등. 해당 성우의 팬이며 격투 게임을 좋아한다면 한번 플레이해 보는 것도 좋을지도.[4]


외국어 발음이 매우 자연스럽고 깔끔하다. 스와베의 외국어 발음이 궁금하다면 언덕길의 아폴론 4화를 찾아보라. 외국에서 산 적이 없는 평범한 일본인이라는 게 믿겨지지 않을 정도로 깔끔한 영어 발음을 선보인다. 그러나 어느 라디오 방송에서 말하길 본인은 어디까지나 일본식 영어 발음이라는 것을 의식하며 연기했다고 한다.[5]

2012년 7월 7일에 토리우미 코스케와 함께 Say U 이벤트에 참석했는데, 이벤트 내내 일본어 외에 여러 한국어 단어[6]와 약간의 영어를 섞어가며 말했다. 이벤트에 갔던 팬들의 말에 의하면 한국어 특유의 받침 발음과 억양이 훌륭 했다고 하니 기본적으로 발음과 억양이 타고난 듯 하다.

하지만 보통 때는 그냥 일본인 특유의 저질 외국어 발음으로 연기한다. 위화감을 느낄 시청자들을 배려하는 차원에서라고. 사실 그럴 수밖에 없는 이유가, 한국 및 다른 해외 시청자들 입장에서야 그런 일본식 외국어 발음이 매우 거슬리겠지만 한국의 방송에서 성우가 한국어를 유창하게 하다 외래어만 혀를 굴려대며 말한다면 이상하지 않겠는가. 실제로 영어 발음 그대로 발음했다가 일반 시청자들은 못 알아듣는 단어들도 수두룩하고.

때문에 외국어 발음이 훌륭한 성우들의 경우 너무 잘 발음하면 NG 처리되는 경우가 많다. 예를 들어 카키하라 테츠야는 독일 출신이라 독일어와 영어가 매우 유창한데 저질 영어에 익숙한 아시아인 청취자들에게 지나치게 굴리고 오버한다고 비난받기도 한다. 그 밖에 아버지가 귀국자녀인 데다 일본 실용영어검정기능 준 1급을 소유한 토야마 나오도 비슷한 이유로 너무 유창하면 NG를 받는다고 한다. LA 출신인 무라세 아유무 또한 비슷한 상황. 이외에 외국어 발음이 좋은 성우들은 사와시로 미유키, 사이토 치와, 미야노 마모루, 스즈키 타츠히사, 오노 다이스케, 아사카와 유우, 사카모토 마아야, 키무라 료헤이 등이 있다.


남성 성우 유닛인 수수께끼의 신유닛 STA☆MEN의 리더이다. 술자리에서 스즈무라가 유닛 제안을 했고[7] 술취한 김에 모두 의기투합. 이 후 귀가한 스와베 준이치가 그 사실을 블로그에 올렸고 팬들의 뜨거운 반응으로 그대로 결성되었다고 한다. 또 토리우미 코스케와 함께 STA☆MEN 유닛 내 유닛 페로☆맨을 결성 하여 활동 하기도 했다.

니코니코동화에 투고 하는 성우가 부른 노래 시리즈에 빠짐없이 등장하는 단골. 추억의 애니메이션 곡들을 성우들이 릴레이로 부르는 백가성란 앨범에서 마법소녀 노래들을 불렀기 때문이다. 특유의 굵직한 목소리로 "좋아해 좋아해 뾰~옹" 같은 노래를 부르는 기행을 저질렀으며 이 때문에 마법소녀 준이치라는 괴상한 별명도 생겼다. 물론 보통 캐릭터송에서 노래 부르는 거 들어보면 성우치고는 가창력이 괜찮은 편에 속하고, 특히 캐릭터의 목소리를 유지하며 잘 부른다. 대표적으로 흑집사언더테이커 캐릭터송이 있다. 노래


스스로 망가지는 걸 즐기는 듯하며 특유의 4차원스러운 발언도 듣는 사람 입장에서는 정말 재밌다. 덕분에 이벤트 등에서 MC도 종종 맡는다. 팬 서비스 차원에서 오글거리는 발언도 능청스럽게 잘 하는 편. 쿠로바스컵 2013에서 5 7 5로 칠석 소원을 말해보자고 하자 "엄청난 부자/그리고 건강하게/(카메라를 가리키며)네가 말이야"라고 했다. 이벤트를 할 때는 2층의 팬들뿐만 아니라 DVD로 보는 팬들까지도 챙겨준다.

업계에서도 S로 유명한 스즈키 타츠히사가 스와베 준이치한테는 가볍게 지는 것을 보아 스즈키 타츠히사보다도 훨씬 더한 S로 추정. 사실 이건 스와베 준이치가 S 기질이 심해서 그렇다기보다는 스즈키 타츠히사가 순수한 신인이었던 시절부터 함께 라디오를 진행 한 사이라 그런 면이 강하다. 세인트 비스트 라이브를 보면 알겠지만 데뷔 초의 스즈키 타츠히사는 정말 선배에게 조심스럽고 깍듯한 청년 이었다.


에로게에서 사용하는 가명은 케빈 스파이시.

BL에서는 코니시 카츠유키와 더불어 역할로만 출연한다. 특히 느끼한 버터남 기믹의 외국인(서양인) 역할로 많이 출연해서 그런지 부녀자들 사이에서 스와베 준이치 하면 대개 서양인 공부터 연상 된다고 한다. 덧붙이자면 서양인들 중에서도 이탈리아이나 혹은 이탈리아계 혈통이면 레알 금상첨화다.[8] 서양인스러운 분위기와 서양인 특유의 목소리까지 제대로 연기 하는 것도 있고, 무엇보다 유창한 외국어 발음도 한 몫 하는 듯. 이벤트 영상 같은 데에서 그가 말하는 걸 자세히 들어보면 분명 일본어로 말하는데 딱히 본인도 의식하고 그러는 것도 아닌데 묘하게 혀가 굴러가는 느낌이 든다.

이 때문인지 몇몇 성덕들은 코니시 카츠유키와 스와베 준이치를 헷갈려하기도 하는 모양. 둘 다 저음의 목소리에 BL에서는 으로만 출연하는 점 때문인 듯. 그리고 둘 다 미남은 아니지만 꾸미면 제법 괜찮은 외모라는 점도 역시 공통점이다. 사실 성우계에는 미남이라고는 할 수 없어도 꾸미면 제법 괜찮은 외모인 성우들이 꽤 많다.

목소리의 변화폭이 넓고 으로만 출연하기에는 아깝다며 역할로 출연했으면 하는 팬들이 은근히 있다. 사실 수 역할로 나온 BL CD가 몇 개 있지만 제대로 된 러브신 같은 건 없기 때문에 기대하지 말자. 어차피 팬들도 그가 수 역할로 출연한 BL CD는 없다고 생각한다.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자동차 매니아로, 20살 이후로 지금껏 거쳐간 자동차는 20여 대. 현재도 수 대의 차량을 소유하고 있다. 성우 잡지의 그라비아에 애차와 함께 실리기도 하였고, 특히 로터스의 팬으로 로터스 엘리스, 로터스 엑시지를 모두 소유 했었고 최신 자동차인 로터스 에보라를 몰고 있다. 이런 경력으로 로터스 매거진의 인터뷰를 받아 영어권에 아시아 오너의 대표격으로 소개 되기도 하였다. 기억에 남는 애차로는 자신과 같은 나이인 닛산 스카이라인 GT-R을 꼽았다.

개를 키우고 있다고 한다. 이름은 제로. 치와와로 상당한 츤데레라고. 그렘린 같은 표정으로 이상한 소리를 내면서도 제대로 '손'을 한다고 한다.

바나나를 싫어한다고 한다. 음식에 들어간 바나나의 마치 "난 바나나다!!!!" 하고 외치는 듯한 특유의 맛이 싫다고.

트위터에서는 하루에 한 번 꼭 "오늘 생일인 분들, 축하해요!!" 라는 트윗과 함께 다양한 배경색[9]을 가진 배경에 'HAPPY BIRTHDAY'라고 글이 적힌 사진을 함께 올리고 있다.

2. 주요 출연작[편집]

2.1. 애니메이션[편집]

  • 1997년

    • 넥스트전기 EHRGEIZ - MV 제 3유닛대장, 치안국장, 테라동지A, 테라동지

    • 열화의 불꽃 - 관객B

  • 1998년

    • AWOL -Absent Without Leave- - 솔로몬 오퍼레이터

    • DT 에이트론 - 아인

  • 1999년

    • GTO - 후지요시 코지(등길), 학생, 카메라맨

2.2. 게임[편집]

2.3. 특촬[편집]

2.4. 외화[편집]

2.4.1. 실사[편집]

2.4.2. 애니메이션[편집]


[1] 내레이션 관련 커리어가 상당하며, 동년배 성우들 사이에서도 톱 클래스다.[2] Fate 시리즈를 넘어 TYPE-MOON에서 창조한 모든 남성 캐릭터 중 항상 인기순위 1등을 사수하고 있다. TYPE-MOON 창설 10주년 기념으로 진행 된 인기 투표에서는 파랑 세이버 - 료우기 시키에 이은 3위를 기록.[3] 첫 출전한 6br에서 알리사와 내내 같이 다니는데 알리사의 성우는 블리치에서 이노우에 오리히메를 연기 했던 마츠오카 유키[4] 참고로 블레이블루와 길티기어는 아크 시스템 웍스에서 만든 게임이다. 스기타 토모카즈이소무라 토모미도 스와베 준이치와 마찬가지로 두 게임 다 출연했다.[5] 다만 4화에 나온 But not for me 노래는 일본의 기타리스트인 후루카와 마사요시가 불렀다. UBW를 참고하자[6] 이벤트를 대비해 한국어를 좀 공부한 듯.[7] 사실 스즈무라는 술취할 때마다 유닛 제안을 했다고 한다.[8] 보통 느끼한 서양인 하면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대개 이탈리아인 남성을 떠올리기 때문. 프랑스인은 프랑스어 특유의 발음 때문에 느끼하기로는 만만치 않다.[9] 노란색, 회색 등. 심지어 무지개색도 있다.[10] 마아카 카린의 오빠.[11] 스와베가 성우가 된 이래로 제일 욕을 바가지로 먹고 있는 역할. 그의 행적을 보면 저절로 비호감이라는 말이 절로 나올 정도...였으나 이후 다른 의미로 웹에서 화제가 되었다(...). 항목참조.[12] 이 캐릭터는 사람이 아닌 하마로 성우 공개시 많은 사람들에게 충격 주었다. 그리고 드보짱이 내는 하마 울음소리는 스와베 본인이 낸 것이라고 한다.[13] 이쪽은 압도적인 성능으로 유명한다.[14] 평상시 목소리는 렌의 배우인 코테 신야가 연기하지만 특수한 경우나 괴인체의 경우는 스와베 준이치가 연기한다.[15] 삼둥이 아빠 송일국이 맡은 그 인물 맞다. 믿기지 않겠지만 스와베 쥰이치 성우 인생 첫 번째 주인공이라고 한다. 애니에서는 학원묵시록에서 해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