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미스 토렌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image01.wiki.livedoor.jp/4253734a43fdc706.jpg
애니메이션톱을 노려라!》의 등장인물. 성우는 야오 카즈키.
이름의 기원은 일본 만화 번역의 선구자이며 한때 가이낙스에서 근무했던 토렌 스미스의 이름을 붙인 것이라고 한다.

1. 소개[편집]

미국 텍사스 출신의 청년. 타카야 노리코와 비슷하게 타카야 유조 제독을 동경하여 우주 파일럿이 되기 위하여 우주고등학교에서 실력을 쌓아 머신 병기 파일럿이 된다. 성격은 쾌활하며 긍정적인 성격. 자신의 RX-7의 애칭은 "이글 샘"

파일:external/www.toponeraegunbuster.com/gunbuster-episode-three14.jpg
노리코와는 엑셀리온의 워프 대기 시간중 격납고에 수건을 묶고 오는 벌칙게임에서 처음 마주치며 그 일을 계기로 급속도로 가까워진다.
처음엔 쌀쌀맞게 굴던 노리코였지만 카즈미가 자신과 콤비를 이루는 것을 거부한다는 사실을 안 뒤로부터는 스미스의 콤비 제안을 스스럼없이 받아들이고 급기야 스미스가 준 빨대 꽂힌 음료수를 마시고 나서 간접키스를 했다고 부끄러워 하기까지 한다.

그러나 노리코와 콤비를 이루어 우주괴수와 맞서던 중 노리코의 미숙한 보조와 우주괴수의 공격으로 인해 사망해버리고 만다.[1] 이래저래 안습인 캐릭터.

이후 노리코건버스터에 탑승할 때 머리띠 색은 스미스와 만난 계기가 된 파란색으로 바뀐다.

등장은 잠깐이었지만 노리코에게 지대한 영향을 끼쳤음에도 불구하고, 슈퍼로봇대전 시리즈에서는 여태껏 등장조차 하지 못했다. 그래서 그의 역할은 이사무 다이슨이 대신했다.

[1] 직접적인 사망묘사는 없으나 연락이 두절되고 스미스의 동료들이 슬픔에 젖어있는 모습을 감안할 때 사망한 건 확실한듯 하다. 노리코가 지구로 귀환한 후에 스미스의 집에 방문해 사망소식을 전달할 것이라는 언급에서 확인사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