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숨 쉰 채 발견

최근 수정 시각:


1. 설명2. 상세

1. 설명[편집]

2011년부터 SNS 등지에서 돌고 있는 낚시성 멘트. "숨 채 발견"과 글 모양새나 발음 등이 유사하다는 점을 이용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실상은 그냥 '숨쉬는 상태로 살아 있다'는 별 뜻 없는 소리.

2. 상세[편집]

강호동 자택에서 숨쉰 채 발견에서 최초로 사용되었던 것으로 보이며, 이효리나 고영욱[2] 등의 연예인 뿐만 아니라 삼성이건희SK최태원도 역시 타깃이 되었다. 이에 기발놈기자들이 얼씨구나 하고 이런 질 나쁜 누리꾼들이 만들어 낸 루머를 확산시키며 유명해졌다. 아예 대놓고 낚시를 하는 기사도 있다!

사람들의 관심을 끌기 쉬운 탓에 찌라시 기사의 주요 떡밥으로 자리잡게 되었으나 별 뜻도 없는 데다가 그 별 의미없는 내용 때문에 피해 대상에게 안 좋은 의미로서의 관심이 쏠리게 되고 그로 인해 피해자가 정신적으로 타격을 입게 될 수도 있으므로 자제해야 할 문구다.

유사한 어구로 "변 싼 채 발견"이 있다.[3] 서적 현산어보를 찾아서에도 비슷한 것이 있다.

다른 비슷한예로 연애인 박예진이 지살이란 영화에 출연한다는 기사가 떴는데 네티즌들이 자살로 오해한 사례도 있다.#

그 전에도 비슷한 어구로 제목과 내용을 다음과 같은 식으로 낚는 경우도 존재했다.

제목: 오늘 오후 초등학생이
내용: 려다 연필 삼.


야구에서도 '삼진채 발견' 이라는 바리에이션이 있다.

참고로 개그콘서트에서 했던 9시 언저리뉴스도 이 개그소재를 사용했다.

그외에도 노데스 패배처럼 숨만 쉬고 있다 뿐이지, 죽은것이나 다름없는 비참한 상태일때도 이런 말이 쓰인다.

[1] 비슷한 유형의 개그.[2] 성폭행 혐의로 조사받은 직후(2012년 5월)인 2012년 6월 1일에 당했다.[3] 변사체 발견을 변형시킨 것으로 말 그대로 싼 모습을 발견했다는 소리지만 그 이상의 의미는 없으며 무한도전 뉴욕 특집에서 나온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