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코스비

최근 수정 시각:

파일:Kennedy Center honors.jpg 케네디 센터 공로상 수상자

[ 펼치기 · 접기 ]

1978년

매리언 앤더슨, 프레드 아스테어, 조지 발란신, 아르투르 루빈스타인, 리처드 로저스

1979년

에런 코플런드, 엘라 피츠제럴드, 헨리 폰다, 마사 그레이엄, 테네시 윌리엄스

1980년

레너드 번스타인, 제임스 캐그니, 애그니스 데밀, 린 폰탠, 리언타인 프라이스

1981년

카운트 베이시, 케리 그랜트, 제롬 로빈스, 헬렌 헤이스, 루돌프 세르킨

1982년

조지 애벗, 릴리안 기쉬, 베니 굿맨, 진 켈리, 유진 오르만디

1983년

캐서린 던햄, 엘리아 카잔, 프랭크 시나트라, 제임스 스튜어트, 버질 톰슨

1984년

레나 혼, 대니 케이, 잔카를로 메노티, 아서 밀러, 아이작 스턴

1985년

머스 커닝햄, 밥 호프, 아이린 던, 앨런 제이 러너, 프레더릭 로, 베벌리 실즈

1986년

루실 볼, 레이 찰스, 제시카 텐디, 흄 크로닌, 예후디 메뉴힌, 앤서니 튜더

1987년

페리 코모, 새미 데이비스 주니어, 베티 데이비스, 네이선 밀스타인, 알윈 니콜라이

1988년

앨빈 에일리, 조지 번스, 마이어나 로이, 알렉산더 슈나이더, 로저 L. 스티븐스

1989년

해리 벨라폰테, 클로데트 콜베르, 알렉산드라 다닐로바, 메리 마틴, 윌리엄 슈만

1990년

디지 길레스피, 캐서린 헵번, 라이즈 스티븐스, 줄리 스턴, 빌리 와일더

1991년

베티 콤덴, 로이 아커프, 아돌프 그린, 헤럴드 니콜라스, 로버트 쇼, 그레고리 펙

1992년

라이어널 햄프턴, 폴 뉴먼, 조앤 우드워드, 진저 로저스, 므스티슬라프 로스트로포비치, 폴 타일러

1993년

조니 카슨, 아서 미첼, 조지 숄티, 스티븐 손드하임, 매리언 윌리엄스

1994년

커크 더글러스, 아레사 프랭클린, 모튼 굴드, 해럴드 프린스, 피트 시거

1995년

자크 당부아즈, 메릴린 혼, 비비 킹, 시드니 포이티어, 닐 사이먼

1996년

에드워드 올비, 베니 카터, 조니 캐쉬, 잭 레먼, 마리아 톨치프

1997년

로런 버콜, 밥 딜런, 찰턴 헤스턴, 제시 노먼, 에드워드 빌렐라

1998년

빌 코스비, 프레드 엡, 존 칸더, 윌리 닐슨, 앙드레 프레빈, 셜리 템플

1999년

빅터 보르게, 숀 코너리, 주디스 재스민, 제이슨 로바즈, 스티비 원더

2000년

미하일 바리시니코프, 척 베리, 플라시도 도밍고, 클린트 이스트우드, 앤절라 랜즈베리

2001년

줄리 앤드루스, 밴 클라이번, 퀸시 존스, 잭 니콜슨, 루치아노 파바로티

2002년

제임스 얼 존스, 제임스 리바인, 치타 리베라, 폴 사이먼, 엘리자베스 테일러

2003년

제임스 브라운, 캐럴 버넷, 마이크 니콜스, 로레타 린, 이작 펄만

2004년

워렌 비티, 오시 데이비스 & 루비 리, 엘튼 존, 조앤 서덜랜드, 존 윌리엄스

2005년

토니 베넷, 수잔 파렐, 줄리 해리스, 로버트 레드포드, 티나 터너

2006년

주빈 메타, 돌리 파튼, 스모키 로빈슨, 스티븐 스필버그, 앤드루 로이드 웨버

2007년

레온 플라이셔, 스티브 마틴, 다이애나 로스, 마틴 스콜세지, 브라이언 윌슨

2008년

모건 프리먼, 조지 존스, 바브라 스트라이샌드, 트와일라 사프, 더 후

2009년

멜 브룩스, 데이브 브루벡, 그레이스 범브리, 로버트 드 니로, 브루스 스프링스틴

2010년

멀 해거드, 제리 허먼, 빌 존스, 폴 매카트니, 오프라 윈프리

2011년

바바라 쿡, 닐 다이아몬드, 요요마, 소니 롤린스, 메릴 스트립

2012년

버디 가이, 더스틴 호프먼, 레드 제플린, 나탈리아 마라코바

2013년

마티나 아로요, 허비 핸콕, 빌리 조엘, 셜리 매클레인, 카를로스 산타나

2014년

앨 그린, 톰 행크스, 퍼트리샤 맥브라이드, 스팅, 릴리 톰린

2015년

캐럴 킹, 조지 루카스, 리타 모레노, 오자와 세이지, 시실리 타이슨

2016년

마르타 아르헤리치, 이글스, 알 파치노, 마비스 스태플스, 제임스 테일러

2017년

카르멘 드 라발라데, 노만 레어, 글로리아 에스테판, LL 쿨 J, 라이오넬 리치

2018년

셰어, 필립 글래스, 리바 매킨타이어, 웨인 쇼터, 해밀턴 팀 (린 마누엘 미란다, 토마스 카일, 알렉스 라카뫄르, 앤디 블렝큰불러)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 입성자

파일:할리우드 명예의 거리.png

이름

빌 코스비
BILL COSBY

분야

텔레비전

입성날짜

1977년 11월 23일

위치

6930 Hollywood Blvd.


파일:external/assets.nydailynews.com/tv-bill-cosby.jpg
빌 코스비(1937년 7월 12일생. 만 81살)

1. 개요2. 평범했던 시절3. 추악한 진실이 드러나다

1. 개요[편집]

미국코메디언이자 강력 성범죄자다.

2. 평범했던 시절[편집]

파일:external/98f3df8d6b1d2e74a8214afb65c9110da651a3fb16ae3c4068d1c3fade5b9420.jpg

청소년 시절에는 미식축구 선수를 했고 성인이 되어서는 코메디언의 길을 걸었다. 헐리우드 명예의 거리 동판에 이름을 새긴 몇 안되는 코미디언이기도 했다. 그러나 후술할 범죄들로 인해 현재는 동판이 철거됐다.

코메디언으로 활동하면서 코스비 가족 만세미국은 물론 대한민국에서도 아주 인기가 많았다. 하지만 시트콤에서 대성한 이후로 출연한 영화들은 대체로 평작이거나 졸작이다. 메두사 파괴공작(Leonard Part 6/1987)제작과 주연을 맡았는데 졸작으로 아주 악명을 떨쳤다. 참고로 토요명화에서도 방영되면서 역시 김병관이 빌 코스비 더빙을 맡았다. 또한 음악가로서 앨범도 냈다. 그 밖에도 드라마와 영화 제작자로 활동했고 21세기, 2004년-2008년까지 흑인 청년층과 가정을 겨냥해 동기부여 연설과 강연을 다녔다. 적어도 이 때까지는 성공한 흑인으로 흑인 청년에게 떳떳하게 똑바로 살라고 말할 수 있었다.

가정사는 순탄치 않았다. 딸 에린 코스비가 마이크 타이슨에게 강간 당할 뻔 했고, 아들 에니스 코스비가 평소 흑인을 증오하던 19살 우크라이나계 갱에게 피살당했다.[1]

좌우간 오랜 세월 배우-코미디언으로서 명성이 높았고 모범적인 태도로 존경을 받았던 인물이지만....

3. 추악한 진실이 드러나다[편집]

그의 악질적인 성범죄 행각들이 드러나며 한 순간 몰락했다.

그의 사생활에 대한 잡음은 오래전부터 들려왔다. 1997년 배우 션 브라운과의 혼외 정사로 태어난 자녀인 어텀 잭슨이 빌 코스비를 찾아가 자신의 존재를 계속 감추고 싶으면 40만 달러를 내놓으라고 협박하다가 고소 당해 유죄판결을 받고 수감된 사건이 있었다. 어텀 잭슨이 친부에 대해 알고 있던 이유는 그 때까지 코스비가 매니저를 통해 양육비를 건네줬기 때문이다. 이 때부터 대중 사이에서 코스비의 사생활에 대한 의혹과 소문이 일어나기 시작했지만 그리 크게 퍼지지는 않았고 인기도 여전했다.

2005년에도 대학교 농구팀 코치인 안드레아 콘스탄트가 성폭행을 당했다며 빌 코스비를 고소하여 다시금 의혹과 소문에 불이 붙었다. 이 사건 또한 합의를 통한 취하로 묻혔으나 이 때부터 코스비의 사생활에 대한 잡음은 공공연한 소문이 되어 떠돌기 시작한다.

그리고 마침내 2014년, 한니발 버레스라는 인기 코메디언이 스탠드업 코미디쇼에서 빌 코스비를 "강간범"이라고 부르며 직격탄을 날린다. 당시 코스비의 입지를 생각하면 거의 간덩이를 배 밖으로 내놓은 수준의 위험한 디스였는데, 만약 뉴욕 매거진의 후속 기사가 없었다면 이 버레스의 운명은 어떻게 됐을 지 모를 일. 하지만 이 발언에 주목한 뉴욕 매거진이 조사에 착수하면서 엄청난 기사가 나왔다.

파일:external/pixel.nymag.com/24-cosby-lede-feature.jpg

써니
웰스

카리아
페리그노

조안
타시스

린다
브라운

신디
라드

빅토리아
발렌티노

린다
트레이츠

타마라
그린

오튬
번스

캐시
맥키

루이사
모리츠

헬렌
헤이즈

매기
샤피로

마르셀라
테이트

트레스
세링그레스

샤샤
버터필드

페트리샤
스튜어

PJ
마스타인

조이스
에몬스

린다
크릭패트릭

재니스
디킨슨

재니스
베이커-키니

하이디
토마스

배스
페리어

베벌리
존슨

바바라
보우먼

첼란
라샤

레베카
린 닐

세미
메이스

헬렌
검펠

카야
톰슨

쥬웰
알리슨

리즈-롯데
루블린

리리
버나드

카세이

익명


2015년 뉴욕매거진은 빌 코스비에 성폭행을 당했다고 밝힌 35명의 여성들의 사진을 실었다.# 실제론 36명인데, 36번째 여성은 사진과 이름이 실리는 것을 원치 않아 익명 처리한 다음 빈 의자로 대체했다고 한다. 이들 대부분은 빌 코스비가 상대에게 약물을 먹여 움직이지 못하게 한 다음 성폭행을 저질렀다고 전했다. 피해자 중에는 원조 슈퍼모델재니스 디킨슨도 포함되어 있다. 이후 실명 및 익명 제보자를 모두 포함해 빌 코스비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호소하는 여성들의 숫자는 50명을 넘었다.

당연히 그는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지만, 증언자가 너무나 많이 등장하여 빼도 박도 못했다고 한다.

그동안의 빌 코스비의 이미지 때문에 대중들이 받은 충격은 상당했다. 빌 코스비는 시트콤 등으로 건전한 이미지로 알려져 있었고, 에디 머피 등이 코미디에서 비속어를 쓰는 것도 나무라던 사람이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2017년 6월 6일에 마침내 3건의 성폭행 혐의에 대한 첫 재판이 열렸다. 하지만 결국 2018년 1월 17일 심리무효로 판결이 났다. 세월이 너무 지나 증언 말고는 물적 증거가 희미했고, 공소 시효가 지난 범죄들도 많았으며, 톰 메세로우[2] 등의 막강한 스타 변호사 군단이 변호한 이유도 있다.

하지만 2018년 4월 27일, 공소 시효가 만료되지 않은 세 건의 성폭력 혐의에 유죄 판결이 확정되었다. 이 재판에는 재니스 디킨슨을 포함해 5명의 피해 여성이 증언대로 올라갔다고 한다. 각각의 혐의에 대해 5~10년의 형기가 구형될 수 있는데, 그는 이미 80대의 고령이므로 보석이나 가석방이 허용되지 않는 한 감옥에서 생을 마감할 듯 하다.

그리고 결국 징역 10년을 선고받았다.
영어링크. 중앙일보 [서소문 사진관].

[1] 범인이 잡히지 않자 미국의 한 잡지가 10만달러의 현상금을 내걸었고, 한 재미교포가 범인을 제보하여 범인을 잡을 수 있었다고 한다. 사실 원래 목격자는 따로 있었는데 이 목격자는 갱단의 보복을 두려워해 증언을 거부했다. 제보자는 이 이야기를 듣고 법정에서 증언을 함으로써 범인은 가석방 없는 종신형에 처해졌고, 증언을 거부한 목격자는 법정모독죄로 수감되었다고...[2] 2004년 성추행 혐의로 기소당한 마이클 잭슨을 변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