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 스모크

최근 수정 시각: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GTA 산 안드레아스/등장인물 문서의 r326 판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파일:Big Smoke.jpg

파일:external/static1.wikia.nocookie.net/BigSmoke-GTASA.jpg

멜빈 "빅 스모크" 해리스
Melvin "Big Smoke" Harris

출생

미국

국적

미국

나이 / 출생년도

불명

사망년도

1992년

인종

흑인

성별

남성

머리 색

흑발

눈 색

갈안

관계

스위트 존슨 (친구), 칼 존슨 (친구)
켄들 존슨 (친구), 브라이언 존슨 (친구)
라이더 (친구), OG 록 (친구)

소속

그로브 스트리트 패밀리즈

소유 차량

검은색 딩카 페레니얼(前)[1]
하늘색 베네팩터 글렌데일(現)

등장 작품

GTA 산 안드레아스

성우

클리프튼 파월 (Clifton Powell)[2]

파일:external/vignette1.wikia.nocookie.net/Groves_Tag.png
그로브 스트리트 패밀리즈의 주요 인물

스위트 존슨
보스

칼 존슨
조직 간부

빅 스모크
조직 간부

라이더
조직 간부

Like it says in the book, We are blessed and cursed.
책에서 본 걸 인용하자면, 우린 축복받은 동시에 저주받은 것이라 보면 되지.

큰 연기

1. 개요2. 행적
2.1. 메인 게임 이전 시점의 행적2.2. 메인 게임2.3. 실체2.4. 최후2.5. 복선
3. 성격4. 트리비아5. 관련 밈

1. 개요[편집]

본명은 멜빈 해리스. 라이더와 마찬가지로 칼 존슨의 친구이자 그로브의 고참 멤버. 엄청난 대식가로, 남들은 하나씩 시켜먹는 패스트푸드 세트를 10개 가량이나 시켜먹는 것도 모자라 친구들 것까지 싹 다 먹어버릴[3] 정도로 끝빨나는 위장을 가지고 있다. 덕분에 전설이 탄생했다 발라스의 구역인 아이들우드에서 거주하고 있다.

2. 행적[편집]

2.1. 메인 게임 이전 시점의 행적[편집]

라이더: The way I see it, man, I need to be in charge of my destiny, homie. (내가 보기에는 말이지, 내 운명은 내가 스스로 정해야 할 것 같아.)
빅 스모크: This way you will be, homie. This is all about destiny. You know I got your back, right homie? (이제 이 방법 밖에는 없어, 친구. 이게 우리의 운명이지. 내가 널 뒤에서 지켜준다는 거 알지, 친구?)
라이더: 그래, 이거 멋지지 않냐?
스모크: Yeah, yeah, it's cool. Now, the way I see it is that we don't have a choice. Ain't nothing to feel bad about. You put a gun to a brother's head, brother's gonna do what he's told, no matter if he's a fool or a wise man. You don't want a bullet in the brain, but if you can make it work and make some benjamins while you at it, then that's cool. (그래, 그래. 이제 우리는 선택을 할 수 밖에 없어. 네가 형제들의 대가리에 총을 겨누고, 그 새끼가 뭐라고 한들, 걔가 바보나 현명한 사람이어도 상관없지. 네가 대가리에 총알 박는 게 싫어도 넌 해야한다고.)
라이더: It's gonna take more than a bullet in the head to stop me. (머리에 총알 한 방 박는 거 정도로는 난 못 막을 걸?)
스모크: I don't doubt that, homie. (당연하지, 친구.)

2.2. 메인 게임[편집]

스모크: 집 잘못 골랐어, 멍청아!(You Picked the Wrong house, fool!)
CJ: 빅 스모크! 나야, 칼. 진정해, 진정해!
스모크: CJ? 오, 내 친구여! 하하... 잘 지냈어, 자식아?
CJ: 아니... 엄마랑 친구들 때문에...
스모크: 이봐, 나도 왜 일이 이렇게 꼬이게 됐는지는 모르겠어. 하지만 내 약속하지. 누가 니네 엄마 죽였는지 꼭 찾아줄게. 근데 지금은 거리의 문제가 더 심각해. 책에서 말했듯이 우리는 축복도 저주도 함께 받았다고.
CJ: 뭔 놈의 책인데?
스모크: 우리들을 모두 웃고 울게 하는 책에서.[4] 일단 지금은 우리가 스스로 문제를 해결해나가야 해. 우선 묘지에 가있는 니네 형보러 가자. 어서 가보자고.


컷신인 'Big Smoke'에서 처음으로 등장. 첫 등장시에는 오랜만에 어머니인 베버리 존슨의 죽음으로 그로브 스트리트로 돌아온 CJ를 알아보지 못하고 도둑으로 착각해서 한방 먹여 주려고 했으나 곧 그를 알아보고는 반갑게 맞아준다.[5] CJ의 엄마를 죽인 범인을 꼭 찾아주겠다며 위로해주고, 장례식에서 발라스가 공격을 하여 차량인 페레니얼이 폭파 당하고 자전거로 그로브 거리까지 온다. 이후에는 스위트와 함께 농구도 한다. 농구 실력이 꽤 있는 듯.

I’ll have two number 9s, a number 9 large, a number 6 with extra dip, a number 7, two number 45s, one with cheese, and a large soda.
난 9번 둘에, 9번 라지 하나하고, 6번에 딥소스 추가하고, 그리고 7번이랑, 45번 둘에, 하나는 치즈 얹어서. 음료는 큰걸로.

스위트: 차 갖다 박아버려! 어서! 밟어! 밟으라고! 주유구를 맞추면 돼! 할 수 있어!
라이더: 넌 왜 가만히 있는데 스모크!?
스모크: 다 먹고 쏠게!
CJ: 그만 처먹고 빨랑 쏴!
빅 스모크: 밥 먹는데 왜에! 야, 저 놈 죽여! 어... 이 샌드위치 존나맛있네.
라이더: 스모크! 그만 처먹고 당장 발라스 안 쏘냐?!!!
빅 스모크: 난 내 음식들을 즐기려고 노력하는 중이란 말이야!
스위트: 그리고 저 새끼들은 우릴 죽이려고 노력하는 중이겠지! 스모크, 당장 총 안 쏘냐???
스모크: 야! 감자튀김만 다 먹고! 응?
(적들을 모두 처리한 후)
라이더: 젠장... 정말 큰일나는 줄 알았네.
스위트: 그래. 그 발라스 븅신들도 더는 깝칠 생각 못하겠지. 칼, 그로브로 돌아가자.
CJ: 알았어. 가고 있어.
스모크: 키야. 그래도 그 음식들 덕분에 꽤 배불렀는데?
라이더이런 돼지 새캬! 다음에도 안 쏘면 내가 너 쏴버릴 거야!
스모크: 그러니깐 니가 날 존나게 사랑하는 거잖아.


라이더와 스위트, CJ와 함께 패스트푸드 가게에서 9번 둘에, 9번 라지 하나하고, 6번에 딥소스 추가하고, 그리고 7번이랑, 45번 둘에, 하나는 치즈 얹은 거에 음료는 큰 걸로 주문을 시킨다. 그러다가 발라스들이 드라이브 바이로 4명을 공격하고, 모두 총을 쏘면서 반격하나 스모크는 패스트푸드를 다 먹느라 총을 못 쏜다. 스모크는 맛있었다며 만족을 하고, 라이더는 돼지 녀석이라며 타박을 준다.

CJ가 무슨 총을 쓰냐고 묻자 스위트는 에밋에게 가보자고 하고 CJ는 스모크와 같이 간다. 에밋은 CJ를 보고 브라이언이라 착각하나 스모크는 CJ라고 한다. CJ는 스모크와 함께 총 연습을 하고 연습이 끝난 뒤에 CJ는 스모크를 집까지 데려다 준다.

OG 록이 출소하자 스모크는 CJ, 스위트, 라이더와 함께 OG 록이 출소할 때 맞이해준다. 스모크는 OG 록에게 대학을 왜 안 갔냐고 장난스럽게 묻고 OG 록은 화를 낸다. 나중에 CJ는 스모크의 집으로 오고 스모크의 집에서 프랭크 텐페니에디 풀라스키를 만난다. CJ가 궁금해 하자 두 명이 정보를 추출하려 했다며 별 것 아니라 한다.

어쨌든 스모크는 대마초를 찾기 위해 로스 산토스 바고스 구역에 들어가서 갱단원 두 명에게 대마초를 요구하지만 바고스 갱단원들은 패드립을 치며 거절한다. 빡친 스모크는 바고스 갱단원 한 명을 방망이로 후려쳐 기절시키고, 나머지 한 명은 도망간다. CJ는 도망가는 바고스를 죽인다.

스모크의 집을 방문한 CJ는 뜬금없이 차고에서 텐페니 경관이 튀어나오는 걸 본다. CJ는 왜 텐페니가 니 집에서 나오냐고 추궁하지만 스모크는 '텐페니는 모든 것에 코를 들이댄다'면서 별 일 아니라는 둥 둘러댄다. 그러고는 바고스 갱들이 마약 거래를 하고 있다면서 그들을 잡자고 한다. 유니티 역에 도착하면 바고스가 다리 위에서 기차에 올라타며, 기차가 출발해 CJ와 스모크는 바이크를 타고 추격하게 된다. 기차와 나란히 달리면 스모크는 UZI로 바고스 갱들을 쏘며 바고스를 모두 죽인다.

스모크는 CJ에게 드라이브를 하러 시내로 가자고 한다. 시내로 가면 스모크는 러시아 마피아 이야기를 하면서 마피아들과 일을 보고 오겠다고 하며 자리를 뜬다. 하지만 건물에서 스모크의 "Motherfuckers!"라는 말을 듣고 CJ가 들어가보니 마피아들이 빅 스모크에게 총을 쏘고 있었다. CJ는 하수구를 타고 총을 쏘며 차를 터뜨리고 멋진 슬로우모션 컷으로 적을 따돌리면서 스모크는 CJ와 헤어진다.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해당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의 열람을 중단해 주십시오.


2.3. 실체[편집]

파일:external/vignette2.wikia.nocookie.net/TheGreenSabre-GTASA2.png

로코 사업연합체

마이크 토레노

지지 B

T-본 멘데즈

(스포일러)

펼치기 / 접기

소속

그로브 스트리트 패밀리즈 → 발라스, 로코 사업연합체

Shit, Smoke... C.R.A.S.H. makin' you sell us out!
썅, 스모크... C.R.A.S.H.에다 우리들을 팔아먹었구나!


칼 존슨


실상은 그로브 스트리트를 팔아먹은 배신자 중 한명이자, 발라스의 일원.

그리고 본작의 최종 보스 1[6]

돈과 권력을 탐한 나머지 라이더와 함께 그로브를 배신했다는 사실이 드러난다. 게다가 CJ의 어머니 베버리 존슨을 사살한 직접적인 흑막이었다는 사실이 드러나면서 플레이어들의 뒤통수를 후려갈겼다. 그로브 스트리트를 완전히 배신한 이후에는 발라스, 러시아 마피아, 로스 산토스 바고스, 로코 사업연합체, C.R.A.S.H., 산 피에로 리파와 함께 일을 한다. 라디오 채널인 WCTR에서의 증언에 의하면 긁어모은 돈을 기부하거나 겉으로는 유유자적하게 생활하면서도 CJ의 복수를 두려워하여 몸을 숨긴다.

2.4. 최후[편집]

CJ: (방탄조끼를 입고 비디오 게임을 하는 스모크에게 총을 겨누며) 어이, 스모크.
빅 스모크: 여어, CJ. 그러지 않아도 니가 언제 나타나나 생각하려던 참인데 말이야.
CJ: 어떻게 나란걸 알았지?
빅 스모크: 착한 우리 내 새끼 CJ라는건 안 봐도 알잖아. 니가 올 거란 걸 안다고 장담할 수 있었어.
CJ: 난 니 살찐 몸뚱아리랑 너의 경찰 친구들을 조지러왔어. 걔네들은 또 어디에 있지?
빅 스모크: (게임 패드를 던지며) 엿이나 처먹으라지! (그리고 탁자 위에 있는 마약을 흡입하며) 캬, 이거 참 좋은거네...
CJ: 야, 너랑 텐페니...
빅 스모크: 텐페니는 엿이나 처먹으라고 그래! 그리고 그놈 폴란드산 개새끼도 엿이나 처먹으라고 그래! 그리고 다른 짭새 새끼들도 엿이나 처먹으라고! 씨발... 이젠 아무래도 좋아... 널 좀 봐봐. 니가 전 세계를 장악해버렸어. 그리고 난 이제 더 이상 후회하지 않아, 자식아.
CJ: 스모크, 넌...
빅 스모크: 난 해냈어, CJ! 성공했다고! 이제 그 누구도 감히 날 건드릴 수 없게 됐단 말이야![7] 난 좆도 신경 안쓴다고. 전 세계도 다 엿먹으라 그래...
CJ: 대체 뭐가 불만이야, 새꺄?
빅 스모크: 얌마, 그걸 왜 씨발 니가 신경을 쓰는데, 응? 아무래도 서로 이런 식으로 해결보는 것이 낫겠군.
(빅 스모크가 샷건을 꺼내 CJ에게 겨누고, CJ는 스모크를 향해 권총을 겨눈다.)


마지막 임무에 일어난 폭동 속에서 CJ는 홀몸으로 빅 스모크의 아지트에 들이닥친다. 방해하는 발라스, 바고스, 마피아를 모두 없애고 제일 위층인 스모크에 방으로 온다. CJ가 왔을 때 그는 게임을 하고 있었으며 CJ를 보고 방탄조끼[8]를 끼고 총격전을 벌이게 된다.

CJ: 방탄복을 입었어, 스모크? 너에게 실망했다, 친구. 난 니가 그래도 갱스터로서의 자존심은 남아있을 거라 생각했는데.
빅 스모크: 얌마, 씨발 난 이제 유명인사라고. (발라스 부하들을 불러대며) 바깥에 또라이 새끼들이 죄다 날 족치려고 안달이라니까! 누가 스모크 좀 구해주란 말이야!


스모크와의 마지막 전투를 할 때의 공략은 스모크가 처음에 있었던 위치에서 왼쪽으로 가면 방이 하나 있는데, 그곳에서 방탄복과 M4 소총, 일반 샷건을 챙길 수 있으며, 2층에는 체력 회복제가 2개가 있다. 일단 스모크의 행동 패턴은 계단을 자꾸 오가며 뺑뺑이를 돌면서 공격했다 빠지고를 반복한다. 게다가 앞서 언급한대로 스모크는 방탄복을 따로 입어서 체력이 너무 높기 때문에 가능하다면 헤드샷을 노려주는 것이 좋고, 등장하는 스모크의 부하들을 제때 처리해주도록 하는 것이 좋다.

그리고 스모크와 전투를 어느 정도 진행하다보면 스모크가 집의 전기를 차단하여 건물 내부가 굉장히 어두워지기 때문에 아랫쪽 창문에 있는 적외선 고글을 재빨리 주워주는 것이 좋다. 사실 스모크는 적이라는 의미의 붉은색 역삼각형 표시가 있긴 하지만 그것만으로는 어둠에서 완벽하게 적을 찾아내기는 어렵기 때문에 적외선 고글이 큰 도움이 돼 준다.

CJ: 야, 스모크, 뭐가 널 이렇게 만들었어 임마, 마약 때문에? 아님 뭐야?
빅 스모크: (돈 뭉치를 쥔 채로) 돈 때문에 눈이 멀었었지, 게다가 권력에도... 이젠 상관없어, 어으윽.. 씨발!
CJ: 왜 진작에 그만두지 않았어? 우린 가족 같았잖아, 임마...
빅 스모크: 난 선택의 여지가 없었어... 난 해야만 했다고... 그저 기회를 보았을 뿐이야... 내가 죽는다면, 모두가 내 이름을 기억하겠지... 빅 스모크! 으윽...
CJ: 젠장...스모크 이 병신새끼야...


결국 총에 맞아서 자신이 그로브를 배신한 이유를 말하며 죽어간다. CJ와는 각별한 사이였기에 CJ도 배신자 빅 스모크를 죽이면서도 안타까워하는 듯한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 사실 시저 비알판도켄들 존슨이 피신오고 나서 얘기할때도 "스모크가 협박당해서 그랬을거야..."라면서 이해해보려고 했지만...

2.5. 복선[편집]

사실 눈치가 빠른 사람이라면 빅 스모크가 관련된 미션이나 대화에서 복선을 잘 알 수가 있다.

  • 그로브 스트리트에 머무는 것이 아니라 프론트 야드 발라스(Front Yard Ballas)의 본거지인 아이들우드(Idlewood)로 집을 이주했다는 점.[9]

  • 'Drive thru' 미션에서 먹는 것을 핑계로 발라스와의 추격전에서 총을 쏘지 않았다. 물론 총을 발포했다간 발라스와의 거래는 끝나게 되니까.[10]

  • 그로브 스트리트 패밀리즈가 마약 거래를 금지하는데도 불구하고 몰래 바고스에게서 마약을 구매하려 했다.

  • 여러 패밀리들이 재결합을 위해서 모텔에서 회합하는 미션에서 경찰과의 추격전 도중에 추격자들에게 차량 총격을 가하는 CJ의 안구에 비누를 묻히거나 도망가는 것을 멈추고 경찰들에게 잘 말하면 용서해줄 수 있다고 했다.

  • 주인공의 추궁에 이상하거나 기괴한 대답으로 대화의 본질을 흐려버린다. 그런데 대화의 내용이 완전히 허무맹랑한 것만은 아니라서, 자세히 살펴보면 빅 스모크의 감정을 유추해볼 수 있다. "불화는 불화를 불러일으키지." "우리는 모두 중대한 선택에 직면하기 마련이다."와 같은 말들로 자신의 선택을 애써 정당화함과 동시에 죄책감에서 벗어나려고 함을 추측해볼 수 있다. 그리고 "CJ, 넌 거물이 될 거야. 그때가 되면 나도 좀 봐달라고!"라고도 말하는데, 마약 거래를 두고 갱의 리더인 스위트와 대립하던 스모크가, 리버티 시티에서 돌아온지 얼마 안 된 CJ를 이용하려고 함을 알 수 있다.

  • 텐페니와 풀라스키 등 C.R.A.S.H.의 부패경찰들이 자주 집에 오가며 그로브 갱단과 관련없는 잡일로 주인공을 부려먹었다.

  • 첫 번째 미션의 인트로에서 CJ를 침입자로 착각하고 에서 야구 배트를 들고 나왔다가 CJ임을 알아보고 배트를 내던지듯 내려 놓는데, CJ의 어머니 사진 액자 위에 떨어진다. 은유적인 복선.

  • 첫번째 미션에서 발라스들의 추격전을 보면 아무도 빅 스모크에게는 총격을 가하려 하지 않는다.

  • 락스타 게임즈에서 만든 Introduction 시네마틱 무비[11]에서 라이더와 같이 공모하는 장면이 있었다.

  • 빅 스모크의 이름의 약자가 미니맵에도 미션 입수위치로 나타나는데, 그 글자는...


추가로 더미 데이터 중 'Wrong Side of the Tracks' 에서 대화 장면 중 CJ가 빅 스모크를 적극적으로 의심하는 대사와 장면이 있었다는 것이 이 사실을 뒷받침한다. 해당 장면은 발매 버전에서는 삭제되었는데, 제작진 측에서 빅 스모크의 배신이 너무 쉽게 드러나는 것은 좋지 않다고 생각을 바꾼 듯 하다.

3. 성격[편집]

I got caught up in the money, the power... I don't give a shit. Oh fuck, man... I had no choice... I had to do it... I just see the opportunity. When I'm gone, everyone gonna remember my name... Big Smoke!
돈 때문에 눈이 멀었었지, 게다가 권력에도... 이젠 상관없어, 어으윽.. 씨발! 난 선택의 여지가 없었어... 난 해야만 했다고... 그저 기회를 보았을 뿐이야... 내가 죽는다면, 모두가 내 이름을 기억하겠지... 빅 스모크!


성격은 기본적으로 태평하면서도 능청스러운 성격. 좀 입이 거칠고 성격도 까칠한 라이더보다는 CJ에게 다정하고 친근하게 대해주는 편이다. 뚱뚱하고 둔해보이는 외견과는 달리 의외로 총싸움에 일가견을 보이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한다. 가끔씩은 이해하기 힘든 기행과 이상한 말을 하기도 한다. 또한 철학적인 책이나 시집을 읽는 것을 좋아하는 편으로 그 내용을 때때로 CJ에게 말해주기도 한다.

그러나 자신의 이익을 위해 친구를 배신할 만큼 위험한 사람이다. 돈과 마약 따위에 친구를 배신하고 결국 처참하게 죽고 말았다. 마지막으로 죽기 직전 돈과 권력 때문에 눈이 멀었다고 하고, 단지 그저 기회를 보았다 하면서 자신이 죽는다면 모두가 이름을 기억할 거라며 후회하는 모습을 보인다.

4. 트리비아[편집]

베타 테스트 시절에는 모자 대신 헤어밴드를 했고, 하얀 티셔츠[12]를 입었었다. 그리고 머리는 대머리. 이 버전의 파일이나 아지트의 동상 등에서 흔적이 남아 있다.

가끔 WCTR에서 로고송 비슷하게 멘트를 하기도 한다. 어처구니 없게도 마약금지 멘트와 엮어서 나온다. 라디오에선 또 '그로브 스트리트를 몰아내라!'라면서 그로브 스트리트 패밀리를 까내리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본명인 멜빈 해리스라는 이름은 엔딩 크레딧을 제외하고 작중에서 한번도 언급되지 않았다. 그래서인지 GTA 위키아에서는 문서명이 빅 스모크로 작성되어 있다. 따라서 본 위키에서도 이런 이름을 채용하고 있다.

GTA 5스트레치가 이 인물과 스포일러를 적절히 섞어 오마주 한 것으로 보인다. 한때 흑인인 패밀리 조직 소속이었지만 배신하고 발라스에 가담했던 점, 거기에 최후를 맞는 순간에서 외형이 바뀐다는 점[13]이 똑같다.

리쌍을 닮았다. 뚱뚱한 체형과 대머리라는 것을 생각하면 꽤 닮았다. 자세한 건 리쌍 항목의 사진을 참고하자.

이런 행적과는 별개로, 2016년 후반기 이후로 인터넷 밈 역주행의 대명사로 다시금 떠오르고 있다. 아래 문단에 있는 관련 밈 때문.

5. 관련 밈[편집]

[1] Sweet & Kendl 미션에서 발라스의 총격에 파괴됨.[2] 1956년 3월 16일 워싱턴 D.C.에서 태어난 미국의 배우이자 성우.[3] 그것도 그로브 구역을 공격하러 가는 발라스를 추격하는 와중에, 참고로 미션 "drive - thru" 이다.[4] 이 책의 정체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하다. 성경, 혹은 시집 등등 말이다.[5] 빅 스모크가 야구방망이를 집어던지면서 오오오오오 하는 부분 CJ? ooOOOooh! my dog!인간 관악기 의 경지에 이르는 밈이 되었다.[6] 스토리상에서는 텐페니가 최종 보스이나 실질적인 보스전은 스모크와의 총격전이며 흐름상 빅 스모크의 처단으로 극이 정점에 다다른다.[7] 원문은 "I MADE IT, CJ! I'M A SUCCESS! I CAN'T BE TOUCHED!"[8] 방탄 조끼를 입은 빅 스모크는 별개의 모델링으로 치기 때문에 체력이 2500이나 된다. 이게 얼마나 흉악하느냐면, 응급 미션 + 자경단을 완료한 상태인 총 내구도(370)의 6배를 넘는다.[9] CJ가 그래도 친구라고 "너 대체 어쩌자고 발라스 구역 근처에 이사갔어? 거기 되게 위험한데." 라고 걱정해주자 스모크는 "아, 그거? 우리 숙모한테 돈 좀 받았거든. 거기 집도 좋고 해서 말이야. 하지만 그로브는 내 가슴 속에 남아있어. 우리 친구들이 있는 곳인데 말이야." 라고 얼버무렸다.[10] 정작 라이더는 발라스에게 잘만 사격하는 걸 보고 이상하게 생각할 수도 있는데, 스토리 변경의 흔적이다. 원래 산 안드레아스 제작 초기에는 빅 스모크만 배신하는 스토리로 갔는데, 이후 스토리 변경으로 인해 라이더까지 배신하는 식으로 최종 결정되었다. 물론 전부터 라이더를 설득해 왔지만 라이더가 씹고 있다가 정세가 달라지는 걸 보고 Drive thru 미션 이후에 발라스에 붙었다는 식으로 생각하면 문제 없지만.[11] 원래 게임 인트로에 삽입될 영상이었는데, 스토리를 추측할 수 있는 복선이 너무 많은지라 최종 버전에서는 삭제되었다. 단 유튜브에서 저화질로나마 찾아볼 수 있다.[12] 덤으로, 베타 시절 그로브 스트리트의 갱 색깔은 초록색이 아니라 오렌지색이었다. 그 증거로 게임 속 메뉴에 뜨는 일러스트 중 CJ가 주황색 옷을 입고 있는 모습의 일러스트가 있는것을 볼 수 있다.[13] 빅 스모크는 방탄복을 입은 상태, 스트레치는 모자를 벗은 상태[14] 참고로 위에서 언급됬듯이, 이때 빅 스모크가 들고있던 야구 배트가 CJ의 어머니 사진위로 떨어진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