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드

최근 수정 시각:

1. 새를 뜻하는 영단어2. 사람 이름에 쓰이는 버드3. 자동차 차종4. 게임 종류5. 영화

1. 새를 뜻하는 영단어[편집]

를 뜻하는 영어 bird.

2. 사람 이름에 쓰이는 버드[편집]

Bird, Budd에 해당한다.

2.1. 바다의 전설 장보고의 등장인물[편집]

파일:attachment/1264932787_budd.jpg
바다의 전설 장보고의 등장인물. 성우는 서문석.

시 드래곤에서 병사 같지만항법사를 맡고 있다. 장보고와 정연이 모두 부재할 시 전투지휘를 맡는다. 나이는 21세 .외모만 봐서는 해병대성질이 드센 사나이처럼 보이지만, 실상은 개그 캐릭터, 항상 촐랑거리며 덜렁거린다. 수다도 잘 떨고 대화시 갖은 제스처를 취하며 자아도취스러운 성격을 지니고 있다. 분위기에 맞지 않는 개그를 던지기도 하지만 겁을 잘 먹고 눈물도 보이는 여린 면을 보여준다. 그의 개그 장면들을 열거해보면

1화에서 타이푼급 핵잠수함 '앨라배마'호의 핵미사일 해체작업시 현란하게 입과 혀를 움직이며 수다를 떨면서 부함장에게 말을 걸자, 부함장이던 정연이 그에게 해주는 명대사가 "잠수함은 입으로 잡는게 아니다."이다.

7화의 유나의 생일날에 생일 선물이랍시고 자신의 얼굴을 내보이며 뉴홍콩 최고의 미남이라며 두 손으로 자신의 턱을 감싸서 본인의 얼굴을 부각시키는 초강력 민폐과 당사자인 유나를 경악시키기도 했다. 하지만 그는 당당하게 캡틴인 장보고에게 자신의 선물에 대한 평가를 부탁하나 사양당하고, 더구나 장보고는 도망가면서 "휴, 꿈에 볼까 겁난다."라고 말해버린다. 그러자너무 잘생겨도 문제라며 자신을 낳아준 어머니를 너무 멋지게 낳으셨다고 원망하는 발언을 하여 유나를 완전히 경악시켰고 그리고 생일 케익에서 비린내(!!)가 나자 요리사인 마담손에게 투정부리며 차라리 고양이에게 주겠다고 서슴없이 말하자 열받은 마담손이 그 케익을 그의 입에 박아넣으며 "있을때 먹어둬!"라고 말해자 공포에 사로잡혀 식은 땀을 흘리기도 한다.

더구나 10화에서 사정상 방실에 마담손와 같이 갇히게 되었는데 나중에 그가 말하길, 그곳에 갇혀서 평생 마담손의 음식을 먹어야 된다는 사실이 더 무서웠다며 울고 불면서 절규하는 모습은 압권, 그 뒤를 말 다했냐는 그녀의 분노섞인 외침이 뒤 따른다.

18화의 아마존 에피소드에서는 뱀을 손으로 잡아 던지는 마담손을 보고 혼잣말로 '저러니까 결혼을 못하지. '라고 중얼거리다 마담손에게 한소리 듣는다. 원주민 전사의 전통복을 한 나한의 친구인 무케차 교수를 보게 되고, 버드는 그의 모습을 무서워하나, 무케차는 오히려 버드가 더 무섭게 생겼다고 말하자, 버드는 칭찬을 해주어서 고맙다며 무척 좋아한다. 흠좀무 이 때, 무케차 교수의 표정은 이뭐병..말 그대로 어이없어 하며 할말을 잊은 듯 쳐다보기만 한다. 의무관인 나한이 다이아몬드를 숨겨와 아마존 밀림복구에 힘쓰는 친구에게 자금으로 건네준 걸 보고 보석 하나만 달라고 나한에게 빌붙기도 했다. 당연히 전형적인 의학자 나한은 나한테 없다고 거절한다.

그밖에도 그와 관련된 개그 장면들이 상당히 많은 편이다. 유나나 젠과 연관된 개그 장면들이 많다. 애초에 설정이었던 충격과 공포급인 그의 취미가 십자수. 만화판에선 꽃꽂이 동호회 활동도 하고 있었다.

3. 자동차 차종[편집]

기아 그랜버드가 유일하다. 자세한 사항은 기아 그랜버드 참조.

4. 게임 종류[편집]

앵그리버드가 대표적이다. 자세한 사항은 앵그리버드 시리즈 참조.

5. 영화[편집]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220px-Birdmposter.jpg
클린트 이스트우드가 감독과 제작을 맡은 1988년작 영화로 흥행은 본전치기 정도였으나(1000만 달러로 제작하여 2200만 달러 흥행) 평은 엄청 호평을 받아 칸 영화제 최우수 남우주연상 , 골든 글로브 영화제 최우수 감독상 등 여러 영화제에서 상을 여럿 받았다. 배급은 워너브라더스.

재즈 연주자 찰리 파커에 대한 영화로 파커를 연기한 포레스트 휘태커 연기도 엄청나다. 보면 과연 칸 영화제 남우주연상을 받을만 하다는 소리가 나올 정도. 덕분에 다만 영화상에서 나온 찰리 파커가 너무 뚱뚱하게 나온 것은 오류.

국내에서는 미개봉작으로 워너브라더스 영화를 독점 출시한 SKC에서 비디오로 냈고 주말의 명화에서 1994년 9월 24일에 더빙 방영한 바 있다.

이와 비슷한 제목을 가진 영화 새와는 전혀 다른 영화다.[1]

[1] 히치콕의 영화 새는 The Birds로 영문표기가 조금 다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