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카락/파란색

최근 수정 시각:

Blue Hair

파일:external/s-media-cache-ak0.pinimg.com/691b2e772491f15e3c829cb5aaaa37cc.jpg


1. 개요2. 현실의 청발3. 가상의 청발4. 청발인 캐릭터/실존인물

1. 개요[편집]

파일:attachment/머리카락/청색/Example.jpg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의 미즈노 아미 (블루블랙의 예시)

파일:attachment/나가노하라 미오/mio_game.png
일상》의 나가노하라 미오 (하늘색의 예시)

헤어스타일 모에속성의 하나. 파란색 머리카락을 말한다.

청발도 명도 구분에 따라 하늘색 머리카락, 파란색 머리카락, 남색 머리카락의 총 3가지 분류로 나뉜다.

2. 현실의 청발[편집]

조류를 제외하고 인간을 포함한 모든 동물에게는 발견할 수 없는 털 색깔인데, 이유인 즉슨 지상에서 가장 적은 색이 바로 파란색이기 때문에 보호색 등의 역할을 할 수 없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물론 바다가 파랗기는 하지만 대표적인 해양 포유류인 고래는 털이 없다.[1] 그나마 기각류[2] 중 일부가 체모가 있기는 하지만 그마저도 파란 털을 지닌 종은 단 한 종도 없다. 러시안 블루 등 '블루'계열 모색의 고양이의 털도 사실 쿨톤 회색 계열이다. 파란색 털 난 포유류가 있긴 했지만 인간 손에 멸종

다만 주머니개미핥기호랑이의 돌연변이인 청호(靑虎) 같은 경우는 부분적으로 털이 퍼런 느낌이 나는 경우가 있다고도 한다.[3]. 왠지 랑 닮았다.

영양 중에 '파랗게 보이는' 체모를 가진 파란영양(Hippotragus leucophaeus)이라는 종이 있긴 했으나 그마저도 이미 멸종한 지 오래됐다. 스톡홀름의 박물관 같은 곳에 극소수의 표본이 존재하기는 하지만 이름의 모티브가 된 푸른 체모는 눈씻고 찾아봐도 없다. 사진 참조

일설에 의하면 '파랗게 보이는 체모'는 사실 파란색이 아니고 황색과 흑색의 체모가 뒤섞여 어느 정도 파랗게 보였을 뿐이라는 말이 있다. 실제로 호주의 삽화가인 '피터 샤우텐'이 이런 기법으로 파란영양을 재현해내기도 하였다. 그야말로 파검 vs 흰금

간혹 고전문학에서 머리 색깔을 푸른 색으로 묘사하는 일이 있다.[4] 이 경우의 '푸른 머리'는 '까만 머리', 즉 흑발로 해석해야 한다. 그와 같은 근거는 다음에서도 알 수 있다. 중문대사전에 의하면 '靑牛'를 '黑毛牛也(검은 털의 소이다.)'로 설명하고 있고, 또 '靑驪'를 '黑毛之馬也(검은 털의 말이다.)'로 설명하고 있다. 따라서 숱이 많아서 음영이 지면 까맣다 못해, 푸른 머리로 보였다는 것으로 봐야 하며 이 경우 푸른 머리는 까만 머리로 해석해야 한다. 동아시아의 직모계 흑발은 정말로 색이 짙고 결이 좋을 경우 빛의 굴절로 파랑, 녹색, 보라 계열의 간섭색이 나타나는 경우가 있으며, 오늘날 흑발 캐릭터를 애니메이션 등 검은색을 쓰기 어려운 매체에서 남색이나 짙은 보라색, 어두운 청록색 등으로 표현하는 것은 바로 이 현상에서 가져온 클리셰이다. 갈색이 섞이지 않은 완전한 검은머리가 아니면 푸른색 계열의 간섭색은 나타나지 않으므로 고전 등에서 윤기나는 아름다운 검은 머리(털)을 푸르다고 표현한 것도 일리가 있다.

현실에선 염색으로만 시전할 수 있는데 적절한 관리가 없다면 시각테러급이다. 염색 문서에서 보다시피, 머리결이 안 좋아져 개털마냥 가늘고 윤기 없어져서 마치 대머리에 털을 갖다 붙여놓은 것처럼 되기 때문. 물론 적절한 약품을 사용하여 윤기있다면 괜찮다. 염색을 해도 색이 굉장히 빨리 빠져서 색이 금방 칙칙해진다[5]

현실에서 가장 많이 볼 수 있는곳은 코스프레 사진들이다. 저퀄 코스프레라면 염색 부작용으로 인해 괴상한 머리카락을 볼 수 있다.(가발은 논외) 물론 고퀄은 볼만하다.

3. 가상의 청발[편집]

만화나 애니메이션 등에서는 흑발은 밋밋하다는 이유로 파랑색 계통의 색깔로 칠하는 경우도 많기 때문에, 아래의 캐릭터들은 실제로 보면 검은색일 가능성이 높다. 서구권의 DC 코믹스마블 코믹스 같은 경우도 흑발인 캐릭터의 머리를 푸르게 표시하는 경우가 옛날부터 상당히 잦다. 그럼 하늘색은? 염색이겠지

또한 은발 캐릭터에게 연한 파란색으로 음영을 입혀서 이렇게 보이는 경우도 있다.

인간에겐 자연적으로 있을 수 없는 머리색이라 인간이 아닌 캐릭터(엘프라든가)가 이 머리 색상을 하고 있는 경우가 종종 있지만, 사실 녹발이나 분홍머리부터 시작해서 온갖 총천연색 머리가 판을 치는 애니메이션에서는 그런 건 아무래도 좋다(…).

파란색 머리를 가진 캐릭터는 몇 종류로 나뉘는데, 지적인 이미지를 내기 좋기 때문에 똑똑한 캐릭터가 가지는 경우와 한 이미지를 내기 위한 경우. 단, 예외도 엄청나게 많다. 그리고 왜인지는 모르겠지만 인처속성과 겹치는 경우도 제법 있으며 묘하게 네토라레 속성에서도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머리카락 빛깔이다.

대체로 하늘색 머리카락처럼 명도가 가장 높아질수록 활기찬 분위기를 주는 캐릭터성으로 그려지는 것이 특징. 한색[6]인 관계로 쿨데레에도 많은 속성이다.

비교적 최근인 2011년과 2012년에 유행한 몇몇 작품의 청발캐릭터 덕분에 '청발은 불운', '청발은 불행', '청발은 패배' 같은 이미지가 생기기도.

파이어 엠블렘 시리즈 주인공은 로드에 레이피어를 들고 파란색 머리인 것이 약속이지만, GBA 봉인의 검, 열화의 검에서 그 규칙이 깨졌다. 이후 성마의 광석, 새벽의 여신 등에서는 청색으로 복귀.

Mii에는 청발과 적발이 없어서 Mii로 2D캐를 만드는 사람이 고생한다. 다행히 스위치부터는 색깔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4. 청발인 캐릭터/실존인물[편집]

[1] 사실 대왕고래의 영어명이 Blue whale이기는 하다.[2] 식육목, 아목의 일부. 물개, 바다표범, 바다코끼리 등을 포함한다.[3] 링크된 위키피디아 항목을 읽어보면 보면 알겠지만 존재한다는 증거가 없으며 상상의 동물에 가깝다.[4] 심청전의 '난초같이 푸른 머리', 이백의 시 구절에서 묘사되는 머리칼의 색깔 '靑' 등[5] 파란색, 보라색, 회색 계열 염색약은 유독 색이 빨리 빠진다.[6] 寒色. 차가운 느낌을 주는 파란색 계통의 색. 실제로 쿨데레 항목에 올라와 있는 일러스트에는 이런 색깔의 머리를 가진 캐릭터들이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