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로망스 연애편지

최근 수정 시각:

1. 소개2. 그 외

1. 소개[편집]

SBS에서 2004년 10월 16일부터 2006년 10월 28일까지 방영한 예능 프로그램. 실제상황 토요일의 한 꼭지였다.[1] X맨을 찾아라와 함께 수많은 병맛 자막 짤방을 만든 당시 SBS 예능 프로그램의 양대 축.

파일:섹도시발.jpg

지금도 넷상에서 돌고 있는 일명 섹도시발 짤방은 여기서 나온 것이다. 읽을 땐 '섹도시발'이라 발음하지 않고 '쎅도발'이라 발음하여 읽어주는게 포인트. 짤방의 주인공은 배우 최지연으로, 이쯤 되면 영고라인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원본 영상은 여기서 볼 수 있다. 45초밖에 안 되는 영상인데도 오글 자막때문에 보고 있기가 힘들다.

강호동의 천생연분을 진행했던 강호동을 영입했고 신화를 레귤러로 내세워 런칭했다. 어찌보면 신화방송의 원류. 초창기인 시즌 1은 당대의 여배우 1명과 신화, 그리고 신정환과 천명훈의 8대 1[2], 신화VS신천[3]으로 미팅을 해서 최후의 1인을 고르는 것이 컨셉이었다.

여기에 선택받지 못한 사람들을 강호동이 갈구는 '마이너리그'가 곁다리로 낀다. 이렇게 진행하다가 오리지널 천생연분에 가까운 7:7/8:8 미팅으로 컨셉을 변경하고 시즌2라고 이름붙였다. 이후 남자 출연자를 10명으로 늘리고 여자 출연자를 6명으로 줄인 뒤, 남자 출연자를 폭탄 5명과 킹카 5명으로 나눈 시즌3까지 갔다.

해외 촬영도 몇 번 갔는데 사실 진행방식은 국내와 거의 비슷하다. 번지점프를 한다는 것이 특이할 뿐. 그런데 번지점프장이라면 한국에도 있다. 즉, 돈낭비.

2. 그 외[편집]

배슬기복고댄스가 여기에서 나왔다. 그리고 천명훈이 "~하삼", "됐거든", "내 스타일이야" 등의 유행어를 만들면서 밉상 기믹으로 맹활약했지만 이 프로의 종영과 동시에 한동안 방송 활동이 끊어졌다. 또, 이후 강호동과 1박 2일을 같이 하게 되는 이승기나 MC몽, 김종민 등도 자주 출연했다.

시즌 2 당시에는 PD가 가면라이더에 꽂히기라도 했는지 첫 게임이 남자 출연자들의 라이더 킥 멀리차기 OR 높이차기 게임이었다.

종합하자면 2000년대 초중반의 수많은 연애 버라이어티의 집대성이자 황혼을 장식한 프로그램.

[1] 당시 실제상황 토요일이라는 프로그램이 좀 카오스했던 게 연애편지와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라는 명백한 시사교양 프로그램을 한 세트로 묶어 방송하고 있었다.[2] 시즌 1 후반부엔 윤택까지 합류해서 9대 1이었다.[3] 정환&명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