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저

최근 수정 시각:


1. 영단어
1.1. 국내에서의 사용1.2. 참고항목
2. 레이저의 또다른 명칭3. 1의 단어를 모티브로 한 의 곡4. 슈가도넛의 곡5. 1의 단어를 모티브로 한 비틀즈의 곡6. 아이돌 그룹 빅뱅의 곡7. 디멘션 W의 등장인물8. 요네즈 켄시의 앨범과 곡의 제목

1. 영단어[편집]

loser [|lu:zə(r)].[1] 사전적 의미로는 패배자, 실패자, 손해보는 사람. 속어로는 (주로 좀도둑 같은) 범죄자, 전과자, 실패자, 불량품을 뜻한다. 예를들어 2-time loser면 전과 2범이다. 하여간 나쁜 뜻이란 나쁜 뜻이 다 들어간 낱말. 때문에 언론에서 쓸 때는 단순히 승부에서 진 사람이나 팀을 부를 때 쓰는 말이지만, 개인이 개인에게 사용할때에는 모욕 그 자체다.

상대방을 깔보는 말로도 악명이 높다. 물론 강도야 뭐가 됐든 언제 어디서나 서로 가까운 벗끼리는 허물없이 여러 말을 내뱉는다. 그러므로 친우끼리는 그냥 놀릴 때 말할 수도 있다. 시험치고 낮은 점수 나온 친구가 시무룩하고 지나가고있으면 방긋 웃어주면서"헤이~ 루저 지나가신다~" 이럴 수도 있다는 말. 그래서 속어 문화를 제대로 공부하지 못한 사람들, 거기서도 미국 드라마로 영어를 학습한 이들이 영어 욕들을 수박 겉 핥기로 배워와 루저를 그냥 잉여 정도인 가벼운 놀림말로 여길 때가 꽤 있다. 문제는 또 이런 잘못된 지식을 모르는 사람들에게 전파한다는 것. 흑인들끼리 서로 니거 거린다고 백인과 동양인이 흑인에게 니거라고 불러도 된단 말인가? 나무위키에도 루저의 강도에 대해 제대로 적혀있었다가 별거 아닌 욕이라고 수정된 적이 있었다. 루저는 정말 심한 말이니까, 이번 기회에 제대로 알자.

좀 더 어감을 자세히 파고들어가자면 상대방을 비하할때 사용할 경우, 상대방을 '인생 전체에 대한 패배자' 로 본다고 이해하면 편하다. 단순히 자신이 못한 것만 놀림을 받아도 화가 나는데, 인생 전체까지 모조리 놀림을 받으니까 듣는 사람으로서는 정말 부아가 치민다. 거기다가 모욕감을 주고 자존감을 짓밟을 수 있는 말이다. 그저 듣는이에게 모난새가 있어서 찌질이로 여기는 정도가 아니다. 그냥 넌 안된다, 왜 사냐 넌 걍 안될 놈인데 정도인 뉘앙스다. 강도와 의미를 최대한 살려 한국어로 번역하면 (인생의)패배자, 인간 쓰레기, 존나 답이 안나오는 새끼 아무것도 안하고 똥만 만드는 새끼 등이 있겠다. 욕이므로 상황마다 어감이 다르지만, 태생은 절대로 속이지 못한다. 영미권 인사들과 커뮤니케이션할때 주의하자. 여기서 파생된 또 다른 영미권 인터넷 은어로는 luser, looser 등이 있다. 병신을 '븅싴ㅋㅋ' 이라고 변형하는 것과 비슷하게 비하하는 정도를 더 높였다고 보면된다.

여담으로 "loser.com"을 치면 도널드 트럼프위키백과 페이지로 리다이렉트된다. 하지만 2016 미국 대통령 선거 개표 이후에는 힐러리 클린턴으로 리다이렉트 되다가 현재는 네이트 실버의 페이지로 리다이렉트된다.

1.1. 국내에서의 사용[편집]


루저라는 단어가 영어권의 슬랭인 만큼 국내에서는 별로 쓸 일도 접할 일도 없는 단어였다. 그러나 2009년 10월 13일, 행위예술가 낸시랭이 "나에게 악플다는 사람은 전부 백수에 루저들"이라는 표현을 쓴 일로 여기저기서 욕을 먹게 되면서 알려졌다. 다만, 이 사건으로 인해 루저라는 말이 유명해진 것은 아니라 예전부터 간간히 사용했던 말이다.

그러나, 본격적으로 인지도가 높아지고 으로 정착된 사건은 미녀들의 수다라는 공중파 프로그램에서 어느 정신나간 여대생 이 모씨가 공개적으로 망언을 하면서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신장이 180cm 이하의 남성들은 전부 루저다."라는 발언을 한 것. 자세한 것은 루저의 난 문서 참고.

이 때부터 한국에서도 루저드립이 나오기 시작했다. 예를들면 180에 아슬아슬하게 근접(예 : 179~177)해서 거의 2인자급으로 취급되는 이들을 골드루저라 한다거나, 톰크루저, 골 D. 루저 등.

tvN에서 방영중인 멘탈리스트 시즌2에서는 루저를 패배자나 낙오자 등으로 번역하지 않고 루저라고 자막에 내보냈다. 한국어로 바로 옮기기에는 힘든 뉘앙스도 있고, 워낙에 미수다 사태때 널리 알려져 이제는 번역이 필요 없는(…) 단어가 된것으로 보인다.

1.2. 참고항목[편집]

2. 레이저의 또다른 명칭[편집]

레이저(LASER: Light Amplification by Stimulated Emission of Radiation)를 'LOSER' 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즉 Light Oscillation by Stimulated Emission of Radiation. amplification은 확장, oscillation은 진동이니 후자가 뜻은 더 잘 부합한다.

3. 1의 단어를 모티브로 한 의 곡[편집]


1994년 발표된 미국 뮤지션 의 곡. 독특한 뮤직 비디오와 슬래커적인 가사로 엄청난 히트를 기록했다. 벡은 이 히트를 바탕으로 'Odelay'라는 명작 앨범을 발표하게 된다.

정작 벡 자신은 이 곡을 '어쩌다 나온 곡이며 내 스타일의 곡은 아니다', '퍼블릭 에너미의 척D의 랩 스타일을 흉내내다 실패한 곡(...)'라고 일축했지만, 벡 특유의 짬뽕 스타일을 느낄 수 있다. 위어드 알 얀코빅이 "The Alternative Polka"라는 곡의 첫머리에서 폴카리듬에 이 곡을 얹어 부른 적도 있다. 또한 미드글리의 캐스트가 똑같이 리메이크 한 적도 있다.

여담으로 뮤비 초반에 벡이 썼던 블러 처리된 물건의 정체는 바로 스톰트루퍼의 헬멧. 아무래도 판권에 걸려서 그런 듯.

4. 슈가도넛의 곡[편집]

대한민국록밴드인 슈가도넛의 2006년 출시곡.


슈가도넛의 곡들 중 가장 히트했다.

5. 1의 단어를 모티브로 한 비틀즈의 곡[편집]

6. 아이돌 그룹 빅뱅의 곡[편집]

LOSER(노래) 문서로.

7. 디멘션 W의 등장인물[편집]

루저(디멘션 W) 문서로.

8. 요네즈 켄시의 앨범과 곡의 제목[편집]

LOSER(요네즈 켄시) 문서 참조.

[1] 미영 양국 발음이 모두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