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그

최근 수정 시각:

1. 랑그릿사 3의 등장인물2. 창세기전 3: 파트 2의 지명
2.1. 라그 소항성계2.2. 인공행성 라그
3.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약자

1. 랑그릿사 3의 등장인물[편집]

담당 성우는 이나바 미노루.

2. 창세기전 3: 파트 2의 지명[편집]

Ragh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해당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의 열람을 중단해 주십시오.

2.1. 라그 소항성계[편집]

정식 명칭은 APNAN-10.

'인공행성 라그'로 유명한 소항성계 및 속해 있는 본성 라그를 칭한다. 이름이야 소항성계이지만, 모세스 시스템에 스캔되는 별은 인공행성 라그 달랑 하나뿐이다.

2.2. 인공행성 라그[편집]

제2의 필라이프로 계획되었으나 위치 선정이 좋지 않아 별로 쓰이지 않게 된 위성기지. 아무리 뒤떨어진 무역기지이지만 군사력만큼은 제법 갖추어져 있으며, 아르케로부터 거리가 있는 곳이기 때문에 우주용병 길드 연합 입장에서는 충분히 대립할 수 있는 요새가 된다.

라그의 책임자 '카렐라'는 마침 우주용병 길드 연합에 라그의 독립을 요청하고 필라이프에 있던 저항 세력 본진을 옮겨 본격적인 활동을 할 것을 제안해왔다. 그녀의 입장에서는 라그의 재활성화를 노린 계획이었고, 이는 꽤 성공적인 결과를 가져온다.

하지만 곧 아델룬측에서 대대적으로 공격해오는 바람에 상공과 지상을 가리지 않는 격전이 이루어진다. 언제나처럼 아지다하카 전술로 승승장구할 것 같았던 우주용병 길드 연합은 예상치 못한 적진의 돌발행동으로 블랙 레이븐을 빼앗길 뻔하지만 누군가의 희생으로 몸소 납시신 퉁 파오를 물리치고 행성을 사수할 수 있게 된다.

퉁 파오가 스우 회담장의 격투에 말려들어 사망하자 차기 베델리른에 착좌한 준 레오파드아슈레이와 더불어 우주용병 길드를 한번에 날릴 음모를 꾸민다. 그 방법이란 스우를 빠져나온 그들이 라그에 피신해 있는 이 때를 노려 행성을 통째로 날려버리는 것. 데미안 폰 프라이오스가 이 정보를 입수하고 살라딘과 더불어 라그로 가 리차드 레마르크유진 루돌프만 등에게 위험을 알리고, 모두가 모여 폭발이 일어날 것으로 추정되는 메인 발전소로 가지만 그곳엔 이미 해체 불가능한 폭탄이 설치되어 있는 상태. 아델룬들은 카미카제 작전 폭탄을 터뜨리고 라그를 통째로 날려버렸지만, 그 순간 살라딘이 일으킨 기적으로 모든 사람들은 필라이프로 단체 워프하여 목숨을 부지할 수 있었다.

3.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약자[편집]